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강유역환경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찬수의 에코파일] 복원 사업 24년만에…중랑구에 멸종위기 산양이 나타났다

    [강찬수의 에코파일] 복원 사업 24년만에…중랑구에 멸종위기 산양이 나타났다 유료

    ... 분포가 확대되고, 숫자도 조금씩 회복되는 조짐을 보인다. 어떻게 해서 서울 한복판에 멸종위기종 산양이 살게 됐을까. 채석장이었던 서울 중랑구 용마폭포공원에서 지난해 발견된 산양. [사진 한강유역환경청] 산양은 1950년대까지만 해도 서해안을 제외한 전국에 골고루 서식했다. 하지만 1960년대 폭설로 먹이를 찾아 민가에 접근했다가 수천 마리가 대량 포획됐고, 개발로 산림·서식지가 파괴되면서 ...
  • [인사] 환경부 外 유료

    ◆환경부 ▶중앙환경분쟁조정위원회 위원장 나정균 ▶한강유역환경청장 최종원 ◆고용노동부 ▶부산지방노동위원회 상임위원 최성란▶경기지방노동위원회 상임위원 강선희 ◆해양수산부 ▶미래전략팀장 이재선▶해양수산생명자원과장 김인경▶인천지방해양수산청 계획조사과장 윤두한▶허베이스피리트피해지원단 파견 안치국▶국무조정실 파견 노재옥 ◆문화일보▶논설위원실 주필 이용식▶〃논설위원 ...
  • 100억 줘도 싫다 하니, 폐기물처리장 어디로 가야 하나

    100억 줘도 싫다 하니, 폐기물처리장 어디로 가야 하나 유료

    ... 훼손한다”며 반대하고 있다. 이에 대해 민간업체는 “인근 주민 90%의 동의를 받아 추진하고 소각재·벽돌 조각 같은 썩지 않는 무기물만 매립하며, 외부로 악취가 나지 않는다”고 해명했다. 한강유역환경청은 이의 허가 여부를 검토 중이다. 김용철 부산대 행정학과 교수는 “관이 아닌 민간이 주도하는 조정기구를 지자체 내에 신설해 지역주민과 충분히 소통해야 한다”며 “지자체는 주민에게 관련 정보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