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비스 바로가기

인물

한국
한국
출생년도 1980년
직업 스포츠인
프로필 더보기

뉴스

  • '5월의 투수' 기로에 선 류현진, 마침내 집으로 간다
    '5월의 투수' 기로에 선 류현진, 마침내 집으로 간다 ... 선발투수로 나선다. AP=연합뉴스 제공 LA 다저스 류현진(32)이 '집'으로 돌아온다. 홈에서 5월의 마지막 경기를 치르게 됐다. 류현진은 31일 오전 11시 10분(한국시간)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뉴욕 메츠와 홈 경기에 선발투수로 나선다. 다저스가 27일(한국시간) 구단 게임 노트를 통해 발표했다. 20일 신시내티 원정 경기와 26일 피츠버그 원정 경기에서 ...
  • '금의환향' 봉준호 감독 "수상 후 할일? 충무김밥 먹고 싶다"
    '금의환향' 봉준호 감독 "수상 후 할일? 충무김밥 먹고 싶다"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이 수상 후 한국으로 돌아와 하고 싶은 일로 충무김밥 먹기를 꼽았다. 봉준호 감독과 송강호와 함께 27일 오후 인천 중구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귀국했다. 귀국 직후 취재진을 만난 봉준호는 "한국에 오면 하고 싶은 것"을 묻자 "집에 가고 싶다"고 답했다. 이어 "쭌이라고 제가 키우는 강아지가 보고 싶고, 충무김밥이 ...
  • '금의환향' 봉준호 감독 "최초 황금종려상+韓영화 100주년, 겹경사"
    '금의환향' 봉준호 감독 "최초 황금종려상+韓영화 100주년, 겹경사" ... 봉준호 감독이 황금종려상 수상 소감을 밝혔다. 봉준호 감독과 송강호는 27일 오후 인천 중구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귀국했다. 먼저 봉준호는 소감을 묻자 "처음있는 수상이고, 한국 영화 100년 역사에서도 처음있는 일이라 겹경사라고 생각한다. 기쁜일이라고 생각한다. 개봉을 몇일 앞두고 있기 때문에 한국 관객들과 만남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어 마이크를 잡은 송강호는 ...
  • 손학규, 안철수계 혁신위 제안도 거부…출구 안보이는 당 내분사태
    손학규, 안철수계 혁신위 제안도 거부…출구 안보이는 당 내분사태 ... 자강을 추구하고 있는데 갈라서잔 말은 함부로 할 수 있는 말이 아니다. 정치인의 말 한마디 한마디도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민주평화당과 합당·탈당·분당·합류 전혀 없다. 마찬가지로 한국당과 합류한다, 2번 달고 출마한단 말도 더이상 나오지 않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오 원내대표는 “최고위가 정상적으로 운영되지 않으면 최고위원들이 최고위 회의에 들어올 수 없다는 ... #손학규 #바른미래당 내홍. #오신환 #혁신위원회 #안철수계 #바른정당계 #당권파 #패스스트랙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봉준호, 칸의 거장 오르다
    봉준호, 칸의 거장 오르다 유료 봉준호 감독이 프랑스 칸에서 한국영화의 역사를 새로 썼다. 25일(현지시간) 폐막한 올해 제72회 칸영화제에서 새 영화 '기생충'으로 황금종려상을 받았다. 한국영화가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봉 감독과 배우 송강호가 황금종려상 트로피를 놓고 환하게 웃고 있다. [AFP=연합뉴스] “저는 그냥, 열두 살의 어린 나이에 감독이 되기로 마음먹은 ...
  • 안보·경제·북한…미국이냐 중국이냐 선택 강요받는 한국 유료 안보, 무역, 대북 문제를 둘러싼 미·중 갈등의 최전선이 한국에 그어지고 있다. 고고도미사일방어(THAAD·사드) 체계에 이어 화웨이와 인도·태평양 전략으로 불거진 경제·안보 이슈로 한국은 선택을 압박받고 있다. 26일 정부 소식통에 따르면 미국 측은 지난 9일 서울에서 열린 제11차 한·미·일 안보회의(DTT)에서 한국의 '인도·태평양 전략' 참여를 제안했다. ...
  • [72회 칸] '황금종려상' 봉준호 감독 "韓영화 100주년, 큰 선물 받았다"[일문일답]
    [72회 칸] '황금종려상' 봉준호 감독 "韓영화 100주년, 큰 선물 받았다"[일문일답] 유료 영화 '기생충'으로 한국영화 최초 황금종려상을 품에 안은 봉준호 감독이 "한국영화 탄생 100주년에 칸 영화제가 큰 선물을 줬다"는 소감을 밝혔다. 봉준호 감독은 25일 오후 10시 45분(현지시간) 프랑스 칸 팔레 드 페스티벌(Palais des Festival)에서 열린 '기생충' 황금종려상 수상 공식 기자회견에 참석해 세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