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국당 지지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추경안 합의 불발…여야 극한 대립 속 '친일' 공방 가열

    추경안 합의 불발…여야 극한 대립 속 '친일' 공방 가열

    ... 자세히 다뤄보겠습니다. [기자] [이인영/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어제) : 한·일전에서 자유한국당의 백태클 행위를 반복하는 것에 대해서 준엄하게 경고합니다. 우리 선수나 비난하고 심지어 일본 ... 더 해보고요. 여야가 서로를 향해 "친일이다", "아니다" 논쟁을 이어가는 가운데 각 당 지지율은 어떻게 나왔을까요. 오늘 나온 YTN이 의뢰한 리얼미터 여론조사 결과, 민주당과 한국당의 ...
  • '망언' 징계 끝난 김순례…복귀 뒤 첫 최고위는 불참

    '망언' 징계 끝난 김순례…복귀 뒤 첫 최고위는 불참

    [앵커] 두 번째 준비한 소식도 있죠. [기자] 네, 그렇습니다. 이번에는 한국당 내부 소식을 전해드리고 싶은데요. 매주 월요일 오전 9시에 한국당 최고위원회의가 열립니다. 그런데 오늘(22일)은 ... '5·18'을 폄하했던 김 의원의 복귀로 중도층을 잃을 수 있다는 우려입니다. [앵커] 지지율을 높이려고 중도층을 확장한다 이것은 정치공학적인 것이 아니고 실질적인 구도를 말하는데 김순례 ...
  • 文 지지율 51.8%, 8개월만에 최고···"日보복 강경대응 효과"

    지지율 51.8%, 8개월만에 최고···"日보복 강경대응 효과"

    ... 간담회'에 참석 모두발언 하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51.8%로 4%포인트 오른 것으로 집계됐다. 더불어민주당은 42.2%, 자유한국당은 27.1%로 ... 전문기관 리얼미터는 YTN의 의뢰로 실시한 7월 3주차(15~19일) 주간 집계에서 문 대통령의 지지율이 전주 대비 4.0%포인트 상승한 51.8%(매우 잘함 29.6%, 잘하는 편 22.2%)를 ...
  • 민주평화당 갈라지나? 비당권파, '신당 창당' 초읽기

    민주평화당 갈라지나? 비당권파, '신당 창당' 초읽기

    ... 이런 것입니다. 어쨌든 양 측 다 목표 지점은 한 곳입니다. 바로 내년 총선이죠. 현재 상태 그러니까 현재의 당 지지율, 현재의 선거제도로는 선거 승리가 어렵지 않겠느냐 이런 인식은 양측 모두 어느 정도 공유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실제 지지율 이렇습니다. 서울신문이 의뢰해 실시한 정당 지지율 조사 결과입니다. 민주당, 한국당, 정의당 순으로 이어지는데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내년 총선 무조건 이긴다는 경제결정론에 빠져 있다”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내년 총선 무조건 이긴다는 경제결정론에 빠져 있다” 유료

    ━ 전임 지도부 눈에 비친 지금의 한국당은? 자유한국당 전현 지도부의 발길이 대구로 향했다. 황교안 대표는 16일 대구의 한 중소기업을 찾아 애로사항을 들은 뒤 '대구 경제살리기 토론회'에 참석했다. 그의 대구 방문은 '민생투쟁 대장정' 이후 67일 만이다. [뉴스1] 자유한국당 지지율이 20% 내외의 박스권을 좀처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한국갤럽 조사에선 황교안 대표 취임 ...
  • 황교안 “위기 땐 지도자 만나야” 청와대 5당 대표회담 수용

    황교안 “위기 땐 지도자 만나야” 청와대 5당 대표회담 수용 유료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왼쪽 둘째)가 15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본의 무역 보복 조치 해결을 위해 여야 5당 대표까지 포함하는 대통령과의 회담을 제안했다. 황 대표는 '위기 상황에 ... 경고한다” 미국 “지소미아 흔들지 말라” 한·일 모두에 경고 황 대표의 입장 선회는 최근 당 지지율 하락 등 녹록지 않은 당 상황을 타개하고, 국가 위기 상황에서 야당 지도자다운 면모를 부각하기 ...
  • [최상연의 시시각각] 무능 한국당의 오산과 착각

    [최상연의 시시각각] 무능 한국당의 오산과 착각 유료

    ... 폭주 집권당에 맞서는 야당도 그렇다. 어지간하면 민심이 응원한다. 하지만 몇 년째 야당 연습 중인 한국당은 도무지 웬만하질 않다. 여권 핵심들까지 “집권 4년 차 같다”고 혀를 차는 판인데 뜨질 못한다. 사실은 그 정도도 아니다. 유권자 세 사람 중 두 명이 한국당에 비호감을 느낀다는 여론조사가 나왔다. 덕분에 민주당과의 지지율 격차는 두 배로 벌어졌다. 경제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