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대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손흥민, 남북 충돌 중재?…무관중·무득점 평양 경기 어땠나

    손흥민, 남북 충돌 중재?…무관중·무득점 평양 경기 어땠나

    ... 않았던 곳에서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경기가 끝나고 소셜미디어에 올라온 것인데요. 북한 주재 스웨덴 대사가 경기를 보면서 촬영한 것들을 올려뒀는데요. 일단 지금 보시는 것처럼 선수들이 태극기를 바라보면서 애국가를 따라부르는 모습이 담겨 있었습니다. 이 부분에 대해 스웨덴 대사는 "평양에서 한국 국가가 연주되는 희망적이고 역사적인 순간"이라고 적었습니다. 또 어제 굉장히 궁금했던 ...
  • [현장줌인] 5G 시대, 문자중계 실화?…역사적 남북축구 '깜깜이'

    [현장줌인] 5G 시대, 문자중계 실화?…역사적 남북축구 '깜깜이'

    ... '깜깜이' 축구 북한의 비협조, 무산된 '라이브 중계' 주북한 스웨덴 대사, 휴대폰 영상 공개했는데… 애국가가 흐르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가를 연주하겠습니다!" ... 취재진도 동행하지 못했다고 합니다. 북측의 전향적인 태도변화를 촉구합니다.] [나경원/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오늘) : 우리 국민은 선수 신변을 걱정하며 문자 메시지로 경기 결과를 접하는 ...
  • 윤종신, 세상 떠난 설리 애도 "그곳에서 빛나길"

    윤종신, 세상 떠난 설리 애도 "그곳에서 빛나길"

    ... 아쉬워질 줄 몰랐습니다. 더는 아프지 않기를. 그곳에선 더욱 자유롭기를 마음 다해 기도합니다"라고 설리와의 짧은 인연에 안타까움을 감추지 못했다. 국내외 팬들도 설리 애도에 동참했다. 주칠레 한국대사관은 15일(현지시간) 페이스북에 설리를 향한 추모 메시지와 함께 대사관 앞에 모인 팬들의 사진을 올렸다. 설리 비보가 알려진 다음 날 오후 30∼40명의 팬이 모여서 추모 행사를 자체적으로 ...
  • 무관중 깜깜이 남북축구 일촉즉발 충돌 위기도…손흥민이 말리며 종료

    무관중 깜깜이 남북축구 일촉즉발 충돌 위기도…손흥민이 말리며 종료

    ...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3차전 북한과의 경기는 말 그대로 '희한한' 경기였다. 한국과 북한은 15일 오후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린 이 날 깜깜이 경기에서 0-0으로 비겼다. ... 영상으로 보면 양 팀 선수들이 몰려들며 엉켰고, 고성이 오갔고, 분위기가 험악해졌다. 이 상황은 한국 대표팀의 손흥민과 북한 대표팀의 이영직 등이 말리며 금세 종료됐다. 베리스트룀 대사는 이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희한한 평양 남북축구, 결국 중계도 관중도 골도 없이 끝났다

    희한한 평양 남북축구, 결국 중계도 관중도 골도 없이 끝났다 유료

    한국과 북한 축구대표팀이 15일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3차전 경기를 하고 있다. 29년 만의 대결은 무관중으로 진행됐다. [사진 축구협회] 다단계 문자중계, ... 축구대표팀은 평양에서 1박2일간 외부세계와 단절된 채 지냈다. 심지어 축구협회 측은 휴대전화를 주중 한국 대사관에 맡기고 방북한 우리 선수들을 위해 아침 알람용 자명종 32개를 사서 나눠줬다고 한다. ...
  • 15년째 동참 GS칼텍스 “올해도 500여점 기부”

    15년째 동참 GS칼텍스 “올해도 500여점 기부” 유료

    ... 임직원과 가족이 봉사할 예정이다. 아시아나항공은 2009년부터, 근로복지공단은 2008년부터 꾸준히 동참했다. 기업장터에는 건설근로자공제회, 더존에듀, 아도코리아, 아이누리, 텐투유뷰티, 한국기상산업기술원 등이 참여한다. 단체장터에는 주한중국대사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내부장애인협회, 대한성형외과의사회, 서울대 건설산업최고전략과정(ACPMP), 코피온 등이 온기를 보탠다. 올해는 ...
  • 한일 외교 400여년 전 주역 사명대사의 글과 넋

    한일 외교 400여년 전 주역 사명대사의 글과 넋 유료

    임진왜란 직후 강화협상을 위해 일본을 방문한 사명대사가 교토 고쇼지 승려들에게 남긴 유묵이 400여년 만에 한국 나들이를 했다. 왼쪽부터 '최치원의 시구' '벽란도의 시운을 빌려 지은 ... 국립중앙박물관] “곧바로 길을 가고 가다보면 비로소 그칠 곳에 이르리라(直道行行到始休)”(사명대사가 승려 엔니에게 준 편지 중) 비단을 두른 누런 종이에 힘차게 흘려쓴 서체. 임진왜란 강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