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삶과 추억] 한국여성경영자총협회 나혜령 회장 유료 "한 편의 격정적인 드라마가 막을 내렸다. " 15일 지병으로 세상을 떠난 한국여성경영자총협회 나혜령(羅惠寧.51)회장을 두고 주변에선 이렇게 말했다. 羅회장은 지난해 7월 초 자신의 회사인 능전개발 경영과 여경총 회장직 수행 등으로 바쁜 시간을 보내다 갑자기 쓰러졌다. 영동세브란스 병원에서 내린 판정은 뇌종양으로 6개월밖에 살 수 없다는 것이었다. 그러나 羅회장은 ...
  • '삶의 집념' 으로 병마 이긴 女경총 나혜령 회장 유료 ... 모든 것을 바친 곳입니다. 내게 맡겨진 임무는 어떤 일이 있어도 마무리하고 싶습니다. " 한국여성경영자총협회 나혜령(羅惠寧.51)회장이 최근 병마를 극복하고 활동을 재개했다. 지난해 7월 ... 별세로 가세가 기울어 진학을 포기했다. 대신 가족들의 생계를 위해 1969년 MBC라디오 성우로 취직했다. 연극무대로 활동폭을 넓히던 그는 73년 석회석 재벌이었던 장자그룹의 맏아들 이정식 ...
  • [파워우먼]능전개발 나혜령 사장 유료 '나혜령은 누구인가' 최근 김종필 (金鍾泌) 총리서리가 한국여성경영자총협회 조찬모임에 참석, 여성벤처기업인을 위해 1백억원의 기금조성을 약속했을 때 관심의 촛점은 이날 김총리를 초청한 ... 장자그룹의 前맏며느리. 평범한 가정주부였던 그는 지난 94년 장자그룹이 부도가 나자 남편을 대신해 회장직을 맡으면서 경영자로 급변신했다. 당시 아무도 해결하지 못했던 수백억원에 이르는 금융권 담보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