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물

한길
한길 (韓桔 / HAN, KIL)
출생년도 1953년
직업 교육인
프로필 더보기

뉴스

  • "역시 문소리"…'배심원들' 속풀리는 내공의 연기력
    "역시 문소리"…'배심원들' 속풀리는 내공의 연기력 ... 문소리는 예기치 못한 사건으로 재판을 중단해야 하는 상황 속에서도 소신있게 재판을 감행하는 재판장 김준겸 캐릭터를 생생하게 구현해냈다. 문소리는 “실제 판사들을 만나보니, 오랜 시간 한길을 걸어온 사람들이더라. 그들의 '단단한 힘'을 자연스럽게 담아내려 노력했다. 억양, 행동, 소품 어느 하나 허투루 준비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실제 문소리는 캐릭터 연구를 위해 여성 ...
  • 文, 취임 2주년 청국장 점심…盧정부 때 즐겨찾던 단골집
    文, 취임 2주년 청국장 점심…盧정부 때 즐겨찾던 단골집 ... 의미와는 조금 달라야 하지 않나 생각이 든다"라며 "무조건 축하만 하고 좋아할 것인가. 물론 축하를 해 주면 감사히 받아야 할 것이지만. 상황이 어렵더라도 처음의 마음을 잃지 않고 계속 한길을 가야 하는 것이 저희의 임무라는 생각이 든다"고 전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취임 2주년 하루 전날인 9일 취임 2주년 특집 KBS '대통령에게 묻는다'에 출연해 송현정 기자와 1대 ... #노무현 #청국장집 #대통령 내외 #대통령 비서실장 #청와대 민정수석
  • 350명 모인 김포대 전국합기도선수권 대회
    350명 모인 김포대 전국합기도선수권 대회 ... 시합으로 진행 되었으며, 대회에 앞서 시범공연이 이루어졌다. 이번 대회를 축하하기 위해 김재복 총장을 비롯하여, 코리아합기도 송순기 회장과 이화춘 운영위원장, 연변무술학교 박용호 교장, 한길타임즈 심종대 대표, 포항시합기도협회 이재규 부회장, ㈜예죽 송영남 대표 등 내외 귀빈 20여명이 참석하였다. 전국 각지에서 모인 대회관계자 및 합기도 선수단은 각자 수련해온 무술을 마음껏 ... #전국합기도선수권 #김포대 #김포대학교 전국합기도선수권대회 #김포대 전국합기도선수권 #김포대학교 총장기
  • '와이키키2' 김선호X이이경X신현수, 출구 없는 3인3색 매력
    '와이키키2' 김선호X이이경X신현수, 출구 없는 3인3색 매력 ... 다채로운 매력과 하드캐리 열연이 마지막까지 '꿀잼력'을 높일 전망이다. # 뇌도 마음도 순수美 장착한 의리남 '국기봉'에게 묘하게 빠져든다! 평생 야구 한길만 바라보던 기봉은 팀 방출로 인한 좌절도 잠시 파란만장한 인생 2막을 펼쳐가고 있다. 난생처음 취업에 도전한 기봉은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를 작성하던 중 맞춤법 파괴로 유리의 혈압을 높이는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019 히트브랜드대상 1위] 콘택트렌즈 솔루션 연구·개발
    [2019 히트브랜드대상 1위] 콘택트렌즈 솔루션 연구·개발 유료 ... 단백질과 지방을 제거하고 렌즈의 물리·화학적 손상을 주는 성분을 없애 렌즈 변형도 방지한다. 또한 인공 눈물 성분이 함유돼 있어 촉촉함을 강화해 이물감을 줄여준다. 제이케이제약 측은 “콘택트렌즈 솔루션 연구와 신제품 개발 한길만 달려온 결과라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사용 편의성을 반영한 제품을 개발하고 소비자와의 적극적인 소통도 펼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 외교 핵심은 경청…북핵·과거사 갈등 역지사지로 풀어야
    외교 핵심은 경청…북핵·과거사 갈등 역지사지로 풀어야 유료 ... [신인섭 기자] 미하엘 라이터러(Michael Reiterer·65) 주한 유럽연합(EU)대사는 한국에 주재하는 외교관 중 최고령 베테랑에 속한다. 1981년 외교관 생활을 시작해 38년간 한길을 걸어왔다. 한국과의 첫 인연도 20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2017년 대사로 부임한 뒤엔 정부 관료는 물론 일반 시민·학생들과도 활발히 소통하는 등 국내 외교가에서 손꼽히는 지한파로 ...
  • 외교 핵심은 경청…북핵·과거사 갈등 역지사지로 풀어야
    외교 핵심은 경청…북핵·과거사 갈등 역지사지로 풀어야 유료 ... [신인섭 기자] 미하엘 라이터러(Michael Reiterer·65) 주한 유럽연합(EU)대사는 한국에 주재하는 외교관 중 최고령 베테랑에 속한다. 1981년 외교관 생활을 시작해 38년간 한길을 걸어왔다. 한국과의 첫 인연도 20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2017년 대사로 부임한 뒤엔 정부 관료는 물론 일반 시민·학생들과도 활발히 소통하는 등 국내 외교가에서 손꼽히는 지한파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