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나라당 주성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박근혜→황교안,국보법→공수처…여야 대치,15년 전 평행이론?
    박근혜→황교안,국보법→공수처…여야 대치,15년 전 평행이론? ... 2004년 여당인 열린우리당(민주당 전신)은 국가보안법 존폐 문제 등 개혁 입법을 추진하다 당시 한나라당(자유한국당 전신)의 반발에 부딪혀 입법에 실패했다. 그 연장선에서 최근 민주당과 한국당의 충돌을 ... 국회 법사위 전체회의에서 국가보안법 폐지안 상정문제를 두고 열린우리당 최재천(왼쪽) 의원과 한나라당 주성영 의원이 위원장석에서 설전을 벌이고 있다. [중앙포토] ①국보법 자리에 공수처 = 17대 ... #열린우리당 #개혁입법 #개혁 입법안 #당시 열린우리당 #열린우리당 트라우마
  • '사형 폐지' 이번엔?…민주당 이상민 “사형폐지특별법 곧 발의”
    '사형 폐지' 이번엔?…민주당 이상민 “사형폐지특별법 곧 발의” ... 불가능하도록 했고, 박 의원은 종신형에 대한 사면이나 감형도 할 수 없도록 명시했다. 하지만 결과는 이전과 같았다. 18대에도 김부겸 당시 민주당 의원이 유 의원 안을 2009년에, 주성영 당시 한나라당 의원이 박 의원 안을 2010년에 각각 다시 추진했다. 그러나 소위 논의 이후 방치돼 빛을 보지 못했다. 유 의원은 19대인 2015년 사형 폐지 법안을 재차 발의했지만, ... #일요일 오전용 #특별법안 #사형제 #사형제 폐지 #사형 폐지 #형법상 사형
  • 국민의당, 'DJ 의혹 제보' 박주원에 당원권 정지 1년 징계 ... 훼손시키고 실추시키는 결과를 낳았다”며 이같이 의결했다. 이에 대해 박 전 최고위원은 바로 재심을 신청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앞서 박 전 최고위원은 김 전 대통령 비자금 의혹 사건과 관련한 자료를 주성영한나라당(현 자유한국당) 의원에게 제보한 당사자로 지목돼 윤리심판원에 제소됐다. 라다솜기자/radasom@joongboo.com ※위 기사는 중부일보 제휴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
  • 국민의당 박주원, 김대중 전 대통령 비자금 의혹 결백 주장
    국민의당 박주원, 김대중 전 대통령 비자금 의혹 결백 주장 ... 일이 발생하는 근본적인 가장 큰 이유는 정치가 부패해서 일어난 것이라 생각돼 광야로 나갈 수 밖에 없다는 결론에 도달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한 언론은 사정 당국 관계자를 인용해 당시 한나라당 주성영 전 의원이 100억 원짜리 양도성 예금증서(CD) 사본과 함께 폭로했던 'DJ 비자금 의혹'의 최초 제보자가 검찰 수사관 출신인 박 위원장으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박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주원 “주성영에게 비자금 자료 줬지만 DJ라고 못 박진 않았다”
    박주원 “주성영에게 비자금 자료 줬지만 DJ라고 못 박진 않았다” 유료 박주원. [뉴시스] 박주원 국민의당 최고위원이 13일 '김대중 전 대통령(DJ)이 100억원짜리 양도성예금증서(CD)로 비자금을 조성했다'는 의혹 관련 자료를 주성영한나라당 의원에게 건넸다고 일부 시인했다. 하지만 “DJ라고 못 박진 않았다”는 취지의 주장을 했다. 검찰 수사관 출신인 박 최고위원은 이날 당 최고위원회의 참석 후 기자들을 만나 “2003년 ...
  • [김진국 칼럼] '논두렁 시계'는 흘리지 말자
    [김진국 칼럼] '논두렁 시계'는 흘리지 말자 유료 ... '김대중(DJ) 비자금' 의혹 자료를 제공했다고 한다. 구체적인 진실이 다 드러난 건 아니다. 주성영 당시 한나라당 의원과 거래가 있었다는 사실은 본인도 인정한다. 그의 업보다. 11년도 넘은 ... 아직 의문이 남는다. 양도성예금증서(CD) 사본은 어디서 나왔나. 또 다른 배후는 없나. 한나라당은 왜 확인도 않고 그를 덜컥 공천해 줬나. 왜 대통령 선거가 다 끝난 2008년에야 이걸 공개했나. ...
  • [간추린 뉴스] 국민의당, DJ 비자금 제보설 박주원 당원권 정지하기로 유료 국민의당은 8일 긴급 최고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를 열어 박주원 최고위원에 대한 당원권 정지 징계 절차를 밟기로 결정했다. 박 최고위원이 2008년 10월 주성영 당시 한나라당 의원이 제기한 김대중 전 대통령의 100억원 비자금 조성 의혹의 제보자라는 주장이 제기되면서다. 김경진 원내대변인은 “비상 징계사유에 해당해 안철수 대표가 긴급징계 조치로 적절한 절차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