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남대교 남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중고등학생도 빌려 탄다···온라인 달군 한남대교 '킥라니'

    중고등학생도 빌려 탄다···온라인 달군 한남대교 '킥라니'

    지난 5일 저녁 8시쯤 서울 한남대교에서 전동킥보드 운전자가 오토바이를 치고 그대로 달아나는 사건이 발생했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경찰이 서울 한남대교에서 오토바이와 ... 김모(27)씨를 도주치상 혐의로 검찰에 넘길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당시 전동킥보드를 타고 한남대교 남단에서 차선을 가로질러 달리다 오토바이에 부딪혔다. 사고로 쓰러진 오토바이 운전자는 손등이 ...
  • 오종혁 측 "교통사고 운전자 구호 조치? 해야 할 일 했을 뿐"

    오종혁 측 "교통사고 운전자 구호 조치? 해야 할 일 했을 뿐"

    ... 일간스포츠에 "본인에게 물으니 사고가 났고 다친 분이 의식을 잃어가 그 곁을 지킨 것이다.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한 것"이라고 전했다. 이날 오전 1시 30분께 A씨가 몰던 승용차가 서울 한남대교 북단에서 남단 방향으로 가던 중 중앙분리대를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오종혁은 이 현장을 지나가던 길 차를 세우고 A씨가 의식을 잃지 않도록 말을 걸며 그 곁을 지켰다. A씨는 사고 ...
  • 배우 오종혁, 한밤중 교통사고 목격하고 구호 조치 “당연히 해야 할 일”

    배우 오종혁, 한밤중 교통사고 목격하고 구호 조치 “당연히 해야 할 일”

    ... 오종혁(36)이 한밤중 교통사고 현장에서 다친 운전자 구호 조치를 도운 것으로 확인됐다. 19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30분께 A(37)씨가 몰던 승용차가 서울 한남대교 북단에서 남단 방향으로 가던 중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았다. 마침 현장을 지나가던 오종혁은 차를 세운 뒤 사고 차량으로 접근해 A씨가 의식을 잃지 않도록 계속해서 말을 걸며 곁을 지켰다. ...
  • 치상습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

    치상습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

    【서울=뉴시스】최동준 기자 = 13일 서울 올림픽대로 한남대교 남단 안전지대에서 행정안전부, 서울지방경찰청, 한국도로공사가 자동차세와 자동차 관련 과태료 상습 체납 차량 단속을 실시하고 있다. 2018.12.13. photocdj@newsis.com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진국 칼럼] 이제 평창 올림픽 성공에 힘 모으자

    [김진국 칼럼] 이제 평창 올림픽 성공에 힘 모으자 유료

    김진국 중앙일보 칼럼니스트 3일 오후 서울 반포대교 남단. 올림픽대로로 들어가는 길이 꽉 막혔다. 고가 위에서 사고가 났는지 버스와 승용차가 서 있고, 그 옆으로 한 대씩 빠져나가고 있었다. 이 바람에 차량이 다리 건너 한남동까지 줄을 섰다. 그때 현수막을 붙인 자동차 5~6대가 줄을 지어 달려왔다. 전조등을 켜고, '평창올림픽 평화통일의 시작'이라는 현수막, ...
  • 추석 귀경길 4일 오후 가장 막힐 듯 … 긴 연휴 나들이차까지 겹쳐 유료

    ... 제3 경인 도로, 서수원~의왕 도로 등 지방자치단체가 관리하는 유료 도로 중 일부도 통행료가 면제된다. 서울 우면산 터널 등은 평상시대로 통행료를 받는다. 이번 연휴엔 경부고속도로 한남대교 남단~신탄진 구간(141㎞), 영동고속도로 신갈분기점~여주분기점(41.4㎞) 양 방향에서 2~6일 오전 7시부터 다음날 오전 1시까지 버스전용차로제를 운영한다. 평상시 주말보다 4시간 더 늘어난다. ...
  • [논설위원이 간다] “젖소 배 속에 IoT 캡슐 넣고 … 우린 가족여행 다녀요”

    [논설위원이 간다] “젖소 배 속에 IoT 캡슐 넣고 … 우린 가족여행 다녀요” 유료

    ━ 김동호의 4차 산업혁명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해 젖소를 키운다는 얘길 듣고 바로 달려갔다. 충남 예산군이었는데 스마트폰으로 지도를 보니 서울 한남대교 남단에서 110㎞ 거리였다. 금세 도착할 줄 알았는데 웬걸, 차도 막히지 않고 서해안고속도로를 시원하게 달렸지만 2시간30분이나 걸렸다. 국도를 거듭 갈아타야 닿는 오지였기 때문이다. 목장 주인과 인사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