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윤설영의 일본 속으로] "명분없는 전쟁" 조선에 투항한 '사야카', 일본서도 기린다
    [윤설영의 일본 속으로] "명분없는 전쟁" 조선에 투항한 '사야카', 일본서도 기린다 유료 임진왜란 당시 조선에 투항한 왜군의 장수 사야카는 김충선이라는 이름을 하사받았다. [사진=한일우호관(녹동서원) 제공] 1592년 4월 13일. 가토 기요마사(加藤?正)의 우선봉장 사야카(沙也加)는 ... 아는 한 인사는 “일부러 이곳으로 정한 것도 아닌데, 서로 기대듯 얽혀있는 나무 모습이 한·일관계를 보여주는 것 같다”고 했다. 일본에선 처음엔 사야카를 실존 인물로 받아들이지 않거나 부정적으로 ...
  • [김현기의 시시각각] '코리아 퍼스트' 외교
    [김현기의 시시각각] '코리아 퍼스트' 외교 유료 ... 그런 줄 알았다. 그런데 이제 와 미국과 여론의 압박이 있자 부랴부랴 G20 정상회의 때 한일정상회담을 하려고 달려든다. 만난 들 일본이 “이제 사이좋게 지내자”고 할 것 같나. 때가 있는 ... 아닌 목적으로 접근한다. 목적에 안 맞으면 다가가질 않는다. 그러니 상대방의 불신은 깊어지고 관계는 꼬인다. 국익은 증발한다. 키신저는 “미국엔 영원한 친구도, 영원한 적도 없다. 국익만이 ...
  • “한·일, 역사문제 외교로 해결…상대방 국민 악마화 말아야”
    “한·일, 역사문제 외교로 해결…상대방 국민 악마화 말아야” 유료 ... 문재인 정부 첫 주일대사를 지낸 이수훈 전 대사는 29일 자신의 경험을 소개하면서 양국의 관계 악화를 “서로의 정치·사회적 맥락에 대한 이해 부족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위안부 합의나 ... 관계의 기조를 큰 틀에서 재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제안했다. “일본은 징용 문제가 1965년 한일협정에서 모두 끝났다고 주장하지만 '65년 체제'하에서 이어져 온 양국 관계는 현재 많은 문제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