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서소문 포럼] 대한민국, 이러다 바나나공화국 된다
    [서소문 포럼] 대한민국, 이러다 바나나공화국 된다 ... 수밖에 없다. 재생에너지는 생산 원가도 비싸다. 1㎾h당 발전 단가(지난해 말 기준)는 신재생이 173.38원으로 원자력(60.85원)의 3배다. 정부의 탈원전 정책 등으로 수조 원의 순이익을 내던 한전은 지난해 1조 원대의 적자를 낸 데 이어 올해도 5000억원 이상의 적자가 예상된다. 한전의 적자 누적은 전기료 인상으로 이어질 것이다. 탈원전은 세계 추세에도 어긋난다. 세계는 온실가스 ... #서소문 포럼 #바나나공화국 #대한민국 #조업 정지 #안전밸브 개방 #재생에너지 발전
  • 전직 경찰 성매매업소 수사중 "형님 가게 또하냐" 알린 경찰
    전직 경찰 성매매업소 수사중 "형님 가게 또하냐" 알린 경찰 2018년 9월 성매매문제해결을위한전국연대 등 시민사회단체 활동가들이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경찰청 앞에서 성매매 알선-구매 포털사이트 공동고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들은 공동 기자회견문을 통해 성매매 알선-구매 포털사이트의 운영자, 도메인 소유자, 광고행위자, 알선업자, 구매자 등에 대한 강력한 처벌과 함께 운영 수익 전액 몰수 및 사이트 폐쇄 등을 촉구했다. ... #학부모회 #성매매 #성매매업소 단속 #성매매 업소 #현직 경찰관
  • 차기 검찰총장 후보 4명…김오수·봉욱·윤석열·이금로
    차기 검찰총장 후보 4명…김오수·봉욱·윤석열·이금로 ... 6월 11일) : 어제까지만 해도 이곳엔 송전탑 반대 주민들이 농성 중이던 움막이 보였는데요. 지금은 보시는 것처럼 아무 흔적도 없이 사라져버렸습니다. 오늘 아침 6시 경찰과 공무원, 한전 직원 등 2000여 명이 투입돼 가장 저항이 거셌던 이곳 부북면 129, 127, 128번 송전탑 움막 6개를 차례로 철거했습니다.] 투입인원 2000여 명. 조사위는 과도하게 많은 인원부터가 ...
  • 올 여름 우리집 전기요금은?…'누진제 개편' 열띤 공청회
    올 여름 우리집 전기요금은?…'누진제 개편' 열띤 공청회 ... 요금 부담이 많이 줍니다. 하지만 전기를 적게 쓰는 1400만 가구는 오히려 요금이 오릅니다. 정부가 가장 유력하게 검토하는 것은 첫 번째 안입니다. 문제는 매년 2500억 원 이상 늘어날 한전의 부담입니다. [양이원영/에너지전환포럼 사무처장 : 공기업이니까 국민 세금으로 책임을 질 수밖에 없는, 결국은 오른쪽 주머니에서 빼서 왼쪽 주머니에 넣는 형태인데…] 공청회장에 나온 한전 소액주주들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여름 전기료 인하냐, 누진제 폐지냐 '팽팽' 유료 11일 열린 '주택용 전기요금 누진제 개편 공청회'에서는 현행 누진제를 이어가며 여름철에 전기요금을 깎아주는 1안(누진구간 확대)과 누진제를 폐지하는 3안이 팽팽히 맞섰다. 한전 주주들은 요금을 내리면 한전 적자가 커진다며 반발하고 나섰다. 이날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공청회 초반에는 1안으로 의견이 모이는 분위기였다. 하계 누진구간을 확대하는 1안은 ...
  • 여름 전기료 인하냐, 누진제 폐지냐 '팽팽' 유료 11일 열린 '주택용 전기요금 누진제 개편 공청회'에서는 현행 누진제를 이어가며 여름철에 전기요금을 깎아주는 1안(누진구간 확대)과 누진제를 폐지하는 3안이 팽팽히 맞섰다. 한전 주주들은 요금을 내리면 한전 적자가 커진다며 반발하고 나섰다. 이날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공청회 초반에는 1안으로 의견이 모이는 분위기였다. 하계 누진구간을 확대하는 1안은 ...
  • 원전·태양광 이어 LNG 논쟁…“값 비싸고 공급 불안”
    원전·태양광 이어 LNG 논쟁…“값 비싸고 공급 불안” 유료 ... 따르면 발전단가는 원자력 1kWh당 62.18원, 석탄 83.19원으로 나타났다. LNG는 122.62원으로 원전보다 두 배나 비쌌다. 신재생에너지는 179.42원이었다. 더군다나 한전은 지난해 9월 기준 114조원의 누적부채를 안고 있는데, 지난 1분기에는 6299억원의 영업손실까지 냈다. 이 같은 상황에서 값비싼 LNG를 쓰면 전기료 인상 압력이 더 강해질 거란 지적이 나온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