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례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훈민정음 상주본 소장자' 만난 학생들 "왜 반환 안하시나요"

    '훈민정음 상주본 소장자' 만난 학생들 "왜 반환 안하시나요"

    한글날인 9일 오전 고교생들이 경북 상주시 훈민정음 해례본 상주본(이하 상주본) 소장자 배익기씨가 운영하는 골동품점에서 배씨에게 상주본 반환 서명을 전달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글날인 9일 오전 경북 상주시 낙동면 배익기(56)씨가 운영하는 골동품점 앞에 고등학생 4명이 찾아왔다. 상주고와 상주 우석여고, 서울 해성여고에서 온 학생들이었다. 이들은 흰색 박스 ...
  • 고교생들 "상주본 돌려주세요"…배익기 씨, 기존 입장 되풀이

    고교생들 "상주본 돌려주세요"…배익기 씨, 기존 입장 되풀이

    ... [기자] '훈민정음은 우리 보물이자 역사이고 우리 모두의 것이다' 1000여 명의 고등학생들이 훈민정음에 대한 생각을 쓰고 서명했습니다. 배익기 씨가 소장한 것으로 알려진 훈민정음 해례본 상주본을 국가에 돌려달라는 뜻이 담겨있습니다. 오늘 학생들이 이 서명지를 배씨에게 직접 전달했습니다. [김동윤/경북 상주고 2학년 : 학생들의 소망을 듣고 마음이 유해져서 상황이 잘 풀리면 좋겠다.] ...
  • [이 시각 뉴스룸] 고교생들 "상주본 돌려달라"…배익기 씨 "개인 재산"

    [이 시각 뉴스룸] 고교생들 "상주본 돌려달라"…배익기 씨 "개인 재산"

    ... 2학년 김동윤 학생이었습니다. 오늘 배익기씨를 찾아간 학생은 김군과 상주 지역 학생 1명, 서울에서 찾아간 학생 2명 등 총 4명입니다. 이 학생들은 지난 8월 중순부터 "훈민정음 해례본 상주본을 국민들과 공유해달라"며 서명운동을 벌여 왔습니다. 김군이 상주고에서 시작한 서명운동은 인근 고등학교로 퍼졌고 서울 등 전국 고등학생들에게도 퍼졌습니다. 이들은 배씨를 찾아가 학생 ...
  • 학생들 만난 배익기씨 "훈민정음 상주본 내것, 반환 말 안돼"

    학생들 만난 배익기씨 "훈민정음 상주본 내것, 반환 말 안돼"

    한글날인 9일 오전 고교생들이 경북 상주시 훈민정음 해례본 상주본(이하 상주본) 소장자 배익기 씨가 운영하는 골동품점에서 배 씨에게 상주본 반환 서명을 전달 후 배 씨가 학생들과 얘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훈민정음 해례본 상주본'(이하 상주본) 소장자로 알려진 배익기(56)씨가 상주본을 국가에 반환할 의사가 없다는 기존 입장을 거듭 밝혔다. 배씨는 한글날인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송호근 칼럼] 훈민정음의 나라

    [송호근 칼럼] 훈민정음의 나라 유료

    ... 하니라/이를 위하여 어여삐 여겨/스물여덟 자를 맹가노니….' 세종이 가엾은 백성에게 하사한 이 스물여덟 자는 전환이 무궁하여 세상의 모든 소리를 능히 담아낼 수 있다. 대제학 정인지가 '해례본'에 그리 썼다. '바람 소리, 학 울음, 닭 홰치는 소리, 개 짖는 소리라도 이 글자로 적을 수 있다'고. 미물의 소리, '개골개골' '꽥꽥'도 담아낸다. 그러니 마음에 깃드는 생각과 감성을 ...
  • “한글, 공기 진동에 불과한 소리를 문자로 바꾼 경악할 기술”

    “한글, 공기 진동에 불과한 소리를 문자로 바꾼 경악할 기술” 유료

    ... 표음문자, 알파벳 로드가 한반도에 이르러 확고한 종언을 선언했다”고 했다. “조선 왕조의 문자가 유라시아의 정상에 우뚝 섰다”고 덧붙였다. 발음기관의 모양을 본떠 글자를 만들었다는 『훈민정음 해례본』의 대목을 언급하며 “경악할 만한 기술(記述)”이라고 하고, 세종은 단순히 현명한 군주가 아니라 배울 수 있는 극한까지 배우려 했던 거대한 지성이었다고 평했다. 관련기사 미국 학자 “세종, ...
  • 미국 학자 “세종, 이미 600년 전 여성까지 글 읽게 한 업적”

    미국 학자 “세종, 이미 600년 전 여성까지 글 읽게 한 업적” 유료

    ... 언어학자들 한글이 서양 언어학자들의 시야에 포착된 건 1820년대부터다. 그 존재가 알려진 후 꾸준한 연구와 평가 대상이었다. 그러다 1940년 경북 안동의 한 고택에서 발견된 『훈민정음』 해례본으로 인해 한글의 제작 원리가 소상하게 전해진 50년 후반에 이르러 분위기가 확 바뀌었다. 80년대 전반까지 국제적으로 호의적인 평가가 잇따랐다. 국내 연구자들은 이 시기를 '한글의 우수성에 대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