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해병대 사고조사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마린온 추락' 1년 지났지만…유족들 "누구도 처벌받지 않아"

    '마린온 추락' 1년 지났지만…유족들 "누구도 처벌받지 않아"

    ... 김세영 중사와 박재우 병장(이상 추서계급) 등 5명이 순직하고 정비사 김용순 상사가 크게 다친 사고다. 해병대가 지난해 8월 경북 포항시 남구 포항 비행장 활주로에 추락한 해병대 상륙기동 헬기 ... 중심축인 로터마스트는 카이가 에어버스헬리콥터(A.H.)사로부터 수입해 제작했다. 민·관·군 합동 사고조사위원회가 이 같은 사고 조사 결과를 발표하자 카이는 “이번 사고조사위의 최종 발표를 겸허히 받아들이며 ...
  • 추락한 日 F-35A 전투기 꼬리날개 발견…마지막 교신도 확인

    추락한 日 F-35A 전투기 꼬리날개 발견…마지막 교신도 확인

    ... (전투기의) 좌우 꼬리날개 일부를 발견해 추락으로 단정했다"고 10일 전했다. 지난해 9월 미 해병대의 F-35B 전투기 1대가 미국 남부 사우스캐롤라이나주에서 훈련 중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지만, ... 중단' 교신을 남기고 레이더에서 홀연히 사라졌다는 것이다. 이와 관련해 항공자위대는 훈련 중 사고기 기체에 문제가 발생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사고조사위원회를 설치해 구체적인 사고 원인 조사에 ...
  • 마린온 추락에 비행 중단됐던 수리온, 정상운항 재개

    마린온 추락에 비행 중단됐던 수리온, 정상운항 재개

    ... 육군의 기동헬기 '수리온' 정상 비행을 재개했다. 육군은 이날 지난 7월 포항지역에서 발생한 해병대 '마린온' 헬기 추락사고 직후 운항이 중단됐던 육군의 기동헬기 '수리온'을 '로터마스트' 정밀검사와 ... 비행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마린온이 시험비행 중 메인로터(주회전날개)가 분리되면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한 이후 마린온의 원형인 수리온에 대해서도 안전성 문제가 제기돼 육군이 비행 중단 결정을 ...
  • 육군, 수리온 헬기 정상운항…'로터마스트' 정밀검사 후 시행

    육군, 수리온 헬기 정상운항…'로터마스트' 정밀검사 후 시행

    ... 한편 마린온 사고원인을 조사 중인 민·관·군 합동 사고조사위원회는 지난 21일 마린온 추락사고가 회전 날개와 동체를 연결하는 '로터마스트' 부품 결함 때문인 것으로 최종 결론 내렸다. 조사위에 ... 강도가 약해져 비행 중 피로균열이 생기고, 이로 인해 로터마스트가 파단(破斷) 돼 발생했다. 해병대 관계자는 "사고조사 결과를 항공 관련 요원들에게 교육하고, 제도적으로 보완이 필요한 사항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장세정의 시선] 마린온 참사와 국방부의 '정치적 거래'

    [장세정의 시선] 마린온 참사와 국방부의 '정치적 거래' 유료

    ... 마린온(한국형 상륙 기동헬기)이 추락해 장병 5명이 산화했다. 참사 다음 날 군은 자체적으로 사고조사위원회를 꾸렸으나 유족들은 졸속이라며 반발했다. 결국 유가족 추천 위원 절반이 참여하는 진상조사위원회를 ... 조종사와 정비 능력을 충분히 갖춘 해군 6항공전단에 마린온을 배치했으면 어처구니없는 대형 사고를 피할 수도 있었을 것”이라며 안타까워했다. 해병대에 따르면 새로 꾸린 진상조사위원회가 조만간 ...
  • 추락한 해병 헬기, 사고 전날 진동 잡으려 부품 교체했다

    추락한 해병 헬기, 사고 전날 진동 잡으려 부품 교체했다 유료

    ... 받았다. 수리온과 마린온은 실전배치 이후에도 간혹 진동이 너무 심해 조종이 힘들다는 조종사의 보고도 있었다. 해병대와 육·해·공군으로 이뤄진 마린온 추락사고 조사위원회(조사위)는 이날 사고 기체 잔해에서 수거한 블랙박스의 정밀 분석에 들어갔다. 조사위는 댐퍼 교체와 추락사고의 상관관계를 밝히는 데 주력할 방침이다. 조사위가 파악한 추락 원인은 헬기의 회전날개 ...
  • [사설] 해병대원의 목숨을 헤아리지 않은 청와대의 황당한 논평 유료

    ... 수리온 수출 계약을 목전에 둔 상황이라 해도 당장 그 헬기를 타고 기동훈련을 해야 하는 해병대원들의 목숨을 담보로 돈벌이를 할 수는 없는 일이다. 이러니 유족들이 중립적인 사고조사위 구성과 사고현장 공개를 촉구하며 “협의가 안 되면 장례식을 치르지 않겠다”는 입장으로 돌아서지 않았는가. 그러잖아도 헬기 제작과 정비를 담당한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사장 임명 당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