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리비아 납치 근로자 구출에 온 힘 쏟으라 유료 ... 있다. 2004년 이라크에서 납치됐던 김선일씨 피살 사건은 큰 상처를 남겼다. 2007년 아프가니스탄에서 일어난 샘물교회 피랍사건 때는 23명이 억류됐다 거액을 주고 21명이 풀려났지만 2명은 희생됐다. 이해부터는 아프리카 해역에서 해적에 의한 한국 선원 납치사건이 줄을 이었다. 그때마다 정부는 우왕좌왕하는 바람에 돈은 돈대로 쓰면서 무고한 생명을 잃는 일을 ...
  • 리비아서 한국인 피랍 28일째 … 청해부대 구조작전 중
    리비아서 한국인 피랍 28일째 … 청해부대 구조작전 중 유료 ... 현지 회사의 외국인 숙소에 침입해 한국인 1명과 필리핀인 3명을 납치하고 물품을 빼앗았다. 피랍자는 한국이 건설한 리비아 대수로의 수자원 관리 회사 직원으로 현지에 오랫동안 거주하고 있었다. ... 인근에 대기 중이다. 청해부대 문무대왕함은 지난 3월 아프리카 가나 해역에서 한국인 3명이 해적에 납치됐을 당시에도 대통령 지시에 따라 출동했었다. 권유진 기자 kwen.yujin@j...
  • [사진] 32일 만에 풀려난 피랍 선원들
    [사진] 32일 만에 풀려난 피랍 선원들 유료 32일 만에 풀려난 피랍 선원들 가나 인근 해상에서 해적에 납치됐다 32일 만에 풀려난 마린 711호 선원 3명이 지난달 29일(현지시간) 인근 해역에서 해군 청해부대원의 고속단정에 탑승하고 있다. 피랍됐던 현용호 선장은 30일 “약간의 위협은 있었지만 구타는 없었고 건강도 양호하다”고 말했다.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