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햄버거병 수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밀착카메라] '이름표'도 틀리는 수산물 정보…위협받는 식탁

    [밀착카메라] '이름표'도 틀리는 수산물 정보…위협받는 식탁

    ... 수입맥주서 발암물질이?…식약처, 27일 조사결과 발표 "덜 익은 패티 없다고 허위진술" 맥도날드 전 점장 양심고백 일본산 두릅에서 세슘 기준치 8배…'방사능' 검출 여전 5명 아이 '햄버거병' 논란…"재수사하라" 커지는 목소리 "안 되는 줄 알면서도 했다" 맥도날드 '불량 패티 공급' 뒤엔…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
  • '반박 메일' 돌린 맥도날드…질병관리본부 자료도 부정

    '반박 메일' 돌린 맥도날드…질병관리본부 자료도 부정

    [앵커] 이 사건을 취재한 서준석 기자가 나와 있습니다. 서준석 기자, 우리가 '햄버거병'으로 부르잖아요. 버거를 꼭 먹어야 걸리는 병입니까? 버거에 국한된 병입니까? ... 최은주 씨 자녀의 경우 기존에 알려진 사례들보다 증상이 더 빨리 나타났다라는 주장입니다. 통상 버거를 먹고 이틀 정도 지나야 증 상이 나타나는 데 비해 최은주 씨 자녀의 경우 당일 저녁에 ...
  • 최근에도 덜 익은 패티 나간 의혹…점주들이 문제 제기

    최근에도 덜 익은 패티 나간 의혹…점주들이 문제 제기

    [앵커] 2017년 검찰 수사 당시, 맥도날드 측은 "기계로 일정 시간 패티를 굽는 만큼 덜 익을 수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런데, 당시 일부 가맹점주들도 관련 문제를 제기한 것으로 ... 9월. 가맹점주들이 모인 소셜미디어에 올라온 사진입니다. 겉이 검게 그을렸지만 속은 빨간 버거 패티입니다. 당시 해당 사진을 올린 점주는 "패티를 찢어보니 이 상태였다"고 설명합니다. ...
  • "덜 익은 패티 없다고 허위진술" 맥도날드 전 점장 양심고백

    "덜 익은 패티 없다고 허위진술" 맥도날드 전 점장 양심고백

    [앵커] 지난주 뉴스룸에서는 '맥도날드 버거 사건'을 둘러싼 각종 의혹들을 보도해 드렸습니다. 당시 검찰은 맥도날드 측의 허위 보고와 공무원의 봐주기 정황을 포착하고도 ... 부정 서준석 기자 / 2019-04-04 21:48 JTBC 핫클릭 5명 아이 '햄버거병' 논란…"재수사하라" 커지는 목소리 담당 공무원, 규정 미리 파악하고 '귀띔'…그나마도 엉터리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취재일기] 검찰의 이상한 햄버거병 수사

    [취재일기] 검찰의 이상한 햄버거병 수사 유료

    ... 아이들이 피해자란 구도 때문에 가습기 살균제 사건을 떠올리는 사람도 많았다. 문제가 된 버거는 돼지고기 패티로 만들어졌다. 검찰의 수사도 당연히 이 부분에 집중해야 했다. 하지만 7개월째인 ... 검찰은 맥키코리아 직원들에 대해 첫 구속영장을 청구할 때 두 패티의 차이점을 밝히지 않았다. “햄버거병의 원인균인 장출혈성 대장균(O-157) 오염 가능성이 있는 버거 패티를 한국 맥도날드에 공급한 ...
  • 맥도날드, 납품업체만 바꾸고 책임은 나몰라라?

    맥도날드, 납품업체만 바꾸고 책임은 나몰라라? 유료

    [사진제공= 연합뉴스] 일명 '햄버거병'에 대한 검찰 수사가 본격화되자 맥도날드가 책임 회피를 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서울중앙지법 권순호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 점검을 제대로 실시하지 않고 패티를 유통했다는 혐의로 이들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번 수사는 지난 7월 맥도날드 버거를 먹고 햄버거병으로 불리는 용혈성요독증후군(HUS)에 걸렸다고 ...
  • [단독] '햄버거병'두 살 아이 가족, 발병 1주 전 집단감염지 오키나와 여행

    [단독] '햄버거병'두 살 아이 가족, 발병 1주 전 집단감염지 오키나와 여행 유료

    검찰의 '햄버거병 수사'가 난항 중이다. 지난 7월 피해자들이 맥도날드 한국지사를 고소해 시작된 수사가 100일 가까이 진행됐지만 버거와 발병의 인과관계가 확인되지 않았다. 새로운 변수도 등장했다. 신장 손상을 일으키는 용혈성요독증후군(HUS) 진단을 받은 어린이 두 명 중 한 명의 가족이 지난해 발병 약 1주일 전에 일본 오키나와(沖?)에 다녀왔음이 확인됐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