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행안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엽총·식칼·손도끼에 맞서라…요즘 공무원 호신술 배운다

    엽총·식칼·손도끼에 맞서라…요즘 공무원 호신술 배운다 유료

    ... 17.9건으로 급증했다. 폭행은 경기(22건→43건)와 충남(0건→8건)에서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민원인에 대한 고소·고발도 2017년 56건에서 2018년엔 8월까지 73건이나 이뤄졌다. 행안부에 따르면 중앙부처와 자치단체에서 발생하는 폭언·폭행·반복민원 등 특이민원이 2016년 3만4566건을 비롯해 한 해 평균 3만5000여 건에 달한다. 2014년 8월 보상에 불만을 품은 민원인이 ...
  •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큰 사건 따라 널뛰는 것이 권력 사정기관의 숙명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큰 사건 따라 널뛰는 것이 권력 사정기관의 숙명 유료

    ... 3년 차 국정농단 사건으로 이어진 것 아니냐는 관측도 한다. 이 사건으로 감옥행 급행열차를 탄 이는 원세훈 전 국정원장이다. 이명박 전 대통령의 신임을 받아 서울시 공무원 출신으로 행안부장관을 거쳐 국정원장에 발탁된 그는 2013년 3월 말 퇴임식도 없이 슬그머니 물러났다. 재판에선 1심 국정원법 위반 유죄, 공직선거법 무죄(2014년), 2심 둘 다 유죄(2015년)를 선고받았다. ...
  • 버스정류장엔 '미세먼지 커튼' 고독사 막는 'LED 센서'

    버스정류장엔 '미세먼지 커튼' 고독사 막는 'LED 센서' 유료

    ... 확산 지원사업 데모데이'를 열었다. 전국 시·군·구에서 주차·쓰레기·교통 등 주민생활 개선과 관련한 73개 혁신사업을 선정해 33억원을 지원하고, 이 중 21개의 우수사례를 공개했다. 행안부는 이날 데모데이 행사를 통해 5개 우수팀을 뽑아 각 3000만원의 추가 사업비를 지원했다. 발표자에게 주어진 시간은 5분. 전문가 25명의 심사위원(총 50점)과 공무원 참석자 175명(50점)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