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론] '공영방송' KBS는 왜 표현의 자유를 맘대로 해석하나
    [시론] '공영방송' KBS는 왜 표현의 자유를 맘대로 해석하나 유료 ... 해석하고 있다. 공영방송의 자유를 외부의 간섭에 맞서는 언론인의 방어적 권리로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공영방송의 자유는 그것보다 더 높고 깊은 의미가 있다. 공영방송의 자유는 독일 연방 헌법재판소 판례에서 확인되듯이 '수용자의 자유 증진에 봉사하는 자유'다. 방송의 자유는 수용자의 자유를 증진하는 데 이바지하는 자유다. 방송의 자유는 방송인이 무엇이든 마음대로 할 수 있는 자유가 ...
  • [시론] 사법부의 좌편향 쏠림을 경계한다
    [시론] 사법부의 좌편향 쏠림을 경계한다 유료 이인호 중앙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사법부(대법원·헌법재판소)의 인적 구성이 좌편향으로 급격히 쏠리고 있다. 원래 정치권력은 좌와 우를 왔다 갔다 하는 것이다. 하지만 법과 정의를 집행하는 사법부가 특정 정치 이념에 휩쓸리는 것은 법치주의와 사법부 신뢰라는 측면에서 매우 위험한 신호다. 입헌주의에서 정치와 법은 '건강한 긴장 관계'를 유지해야 한다. 그러나 최근 ...
  • [장세정의 시선] 검찰은 토사구팽 신세되나
    [장세정의 시선] 검찰은 토사구팽 신세되나 유료 ...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을 잇달아 구속하고 사법 농단을 단죄하는 과정에서 검찰은 적폐 청산 드라이브에 앞장섰다. 그런데 최근 반전이 일어났다. 적폐 청산이 상당히 진척되고 대법원과 헌법재판소가 좌파 진영에 의해 사실상 접수되자 이제는 검찰이 도마 위에 올랐다. 심지어 토사구팽이란 말이 나온다. 과도하게 권력이 집중된 검찰권을 제한해야 한다는 주장에 공감하는 국민이 많은 것도 사실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