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노조 이기주의와 정부의 방관에 골병드는 경제 유료 ...레인 기사가 민주노총이나 한국노총에 가입하지 않으면 건설 현장에서 일할 수가 없다. 양대 노조가 '실력 행사'로 가로막는다. 건설업의 수익성이 악화해도 시공사가 크레인 기사 급여를 줄일 ... 뿐이고, 내 '밥그릇' 건들지 말라는 협박이 진짜 목적이다. 그제 거제시에서는 대우조선해양 노조현대중공업 실사단 방문을 막았다. 현대중공업이 회사를 인수하지 못하게 하기 위해서였다. 업종이 ...
  • [사진] 실사단 막은 대우조선 노조
    [사진] 실사단 막은 대우조선 노조 유료 실사단 막은 대우조선 노조 대우조선해양 노조원과 지역경제살리기 거제범시민대책위 회원들이 3일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 정문 앞에서 몸에 쇠사슬을 두르고 현대중공업 실사단의 진입을 막아 이날 실사는 무산됐다. 현대중공업은 인수 마지막 절차로 각종 설비 등 유형자산 현황을 파악과 공정률 등을 오는 14일까지 실사한다는 방침이지만, 대우조선 노조는 향후 실사도 불허한다는 ...
  • [뉴스분석] 현대중 물적분할…노조 “3세 승계용” 회사 “합병에 유리” 유료 현대중공업의 물적분할 후속 작업이 급행열차에 올라탔다. 지난달 31일 주주총회에 따라 신설되는 한국조선해양은 3일 이사회를 열고 권오갑(68) 현대중공업지주 부회장을 대표이사로 선임할 ... 중간지주사 설립으로 지주사 배당이 늘어나면 결국 3세 승계를 위한 자금으로 사용될 것이라고 노조는 주장한다. 실제로 현대중공업지주는 지난해 12월 주총을 열고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과 정기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