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버스로 반등 노리는 박원순 “서울은 요금 안 올린다”
    버스로 반등 노리는 박원순 “서울은 요금 안 올린다” 유료 ... 시가 사용한 돈은 150억원. 야당뿐 아니라 서울시장 민주당 경선에 뛰어들었던 박영선·우상호 의원도 일제히 “보여주기식 행정으로 150억원을 하늘로 날려버렸다”고 비판했다. 그러나 당시 박 ... 물론이고, 재판중인 이재명(9.9%) 경기지사나 김경수(6.7%) 경남지사보다도 낮은 수치다. 현역 3선 서울시장 치곤 가히 굴욕적이라고 할 만한 순위다. 지난해 8월 같은 조사에선 박 시장이 ...
  • 민주당 내 조국 총선 차출론, 이해찬 “본인 의지가 중요”
    민주당 내 조국 총선 차출론, 이해찬 “본인 의지가 중요” 유료 ... 구심점이 될 만한 인물이 필요하다는 차원에서다. 조 수석 고향인 부산의 시당위원장 전재수 의원은 “부산 발전에 기여할 수 있고 국정 운영 경험도 풍부한 사람을 영입하려고 하는데, 조 수석이 ... 것”이라고 말했다. 민주당 총선공천기획단은 이날 내년 총선 공천룰을 잠정 결정해 발표했다. 현역 의원은 반드시 경선을 거치도록 했다. 기획단 간사인 강훈식 의원은 브리핑에서 서울시장, 경기지사 ...
  • [사설] 벌써 1년 뒤 총선 채비 민주당, 민생살리기에 전념하라 유료 ... 수 있는 얘기이긴 하다. 하지만 선거를 1년여 앞두고 공천권을 쥔 당 대표의 이같은 발언은 현역 의원들은 물론 당 안팎의 인사들간 경쟁을 조기에 촉발시켜 당을 '원 보이스' 체제로 몰아가겠다는 ... '총선 경제'라는 비난까지 나오고 있다. 국정 운영의 무한 책임을 지는 집권여당은 '국정 성적표'로 평가받는 것이다. 선거 올인보다 어려운 민생살리기 국정에 전념해 주기를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