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충사관리소 관계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순신 장군 기리기 위해 1706년 숙종 때 지은 현충사 … 옛집은 충무공 살던 그대로

    이순신 장군 기리기 위해 1706년 숙종 때 지은 현충사 … 옛집은 충무공 살던 그대로 유료

    현충사 본전. 우리 지역의 역사와 유래를 알아보는 우리동네 그때 그 시절 아산. 이번에 소개될 곳은 아산의 역사와 함께해 온 현충사다. 이곳은 아산시 염치면 백암리 방화산 기슭에 위치해 ... 국가지정문화제가 추가됐다. 이중 9점은 이순진장군 종가에서 지난 2009년에 기탁했다고 한다. 현충사관리소 관계자는 “이곳 현충사는 임진왜란 당시 외침으로부터 나라를 구한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영정을 ...
  • 문화재청도 할 말 있다 유료

    ... 답답하다"는 질타의 말을 상처로 간직하고 있는 듯했다. 국정감사가 항상 그렇듯이 문화재청 관계자들은 묵묵부답, 욕을 먹었지만 자존심이 크게 상했다. 일부 관계자들은 대전으로 돌아오면서 유능한 ... 현재 5백96명에 그치고 있다. 그나마 99년 국에서 청으로 승격하면서 문화관광부 직할이던 현충사관리소·세종대왕 유적관리소 등 인원 96명이 문화재청 소속으로 넘어왔음을 감안하면 실제 가용인력은 ...
  • 문화재 5,600여점 도난… 오죽헌등은 훼손 심각 유료

    ... 유물 2천1백40상자와 63년부터 99년까지 11개 유적지에서 발굴한 유물 1천5백67상자를 인력 부족 등의 이유로 정리하지 못해 유물 대장에조차 등록하지 않은 것으로 지적됐다. 감사원 관계자는 "현충사.칠백의총.세종대왕 유적 관리소 등 세개 기관에 대해서는 문화재청에서 소장 유물조차 파악하지 못하는 등 문화재 등록.관리 현황과 밀반출에 대비한 대책이 엉망인 실정"이라고 말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