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호도반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중앙시평] 난마의 한국외교, 난항의 대한민국(II)

    [중앙시평] 난마의 한국외교, 난항의 대한민국(II) 유료

    박명림 연세대교수·김대중도서관장 세계와 비교할 때 한반도는 유독 장기평화를 향유하였다. 그러나 일단 침략을 당하면 참화는 상상을 초월했다. 제국과 제국, 대륙과 해양, 문명과 문명이 ... 이미 1950년대에 한국의 복배수적 위치를 선명하게 짚어낸다. 반공과 반일의 선동외교는 내정의 실패를 호도하기 위한 술책이라는 강력한 비판과 함께. 박명림 연세대교수· 김대중도서관장
  • [서소문 포럼] 미사일과 방사포, 북한의 치밀한 혼란 작전

    [서소문 포럼] 미사일과 방사포, 북한의 치밀한 혼란 작전 유료

    ... 5월 4일이었다. 출발은 '섞어 쏘기'였다. 이날 북한은 미사일만 쏜 게 아니었다. 강원도 호도반도에서 단거리 미사일과 방사포를 섞어서 쐈다. 다음날인 5일 북한이 공개한 사진엔 북한판 이스칸데르 ... 방 무기인 탄도 미사일과 수십 발, 많게는 수백 발을 함께 쏘는 방사포를 구분하지 못하면 한반도 방어 체계에서 심각한 허점이다. 5월 4일 북한이 미사일과 방사포를 섞어서 쐈을 때 일부 ...
  • 악천후에 저고도…북 또 미사일 발사

    악천후에 저고도…북 또 미사일 발사 유료

    북한이 31일 오전 5시6분과 27분쯤 강원도 원산 갈마반도 일대에서 단거리 탄도미사일(SRBM) 두 발을 발사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북한의 이동식 미사일발사대(TEL)에서 동북 쪽으로 쏜 미사일들은 고도 약 30㎞를 찍고 약 250㎞를 날아갔다. 지난 25일 인근 호도반도(함경남도)에서 '북한판 이스칸데르'라고 불리는 KN-23 단거리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한 지 엿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