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정현·권순우 동반 본선행 이룰까…US오픈 26일 개막

    정현·권순우 동반 본선행 이룰까…US오픈 26일 개막

    올해 마지막 메이저 테니스 대회인 US오픈에서 한국 선수를 대거 볼 수 있을까. 한국 남자 테니스 1위 권순우(22·CJ 후원·세계 90위)와 호주오픈 4강 신화를 이뤘던 정현(2... 20승으로 가장 많이 우승했고, 나달이 18회, 조코비치는 16회 우승을 차지했다. 올해 US오픈은 역대 테니스 메이저 대회를 통틀어 최대 규모의 상금액을 자랑한다. 총상금이 지난해 5300만달러에서 ...
  • 머리의 도전으로 보는 테니스 부상, 그리고 부활의 험난함

    머리의 도전으로 보는 테니스 부상, 그리고 부활의 험난함

    7개월 만에 돌아온 앤디 머리가 지난 12일 열린 남자프로테니스투어 웨스트 앤 서던 오픈 단식 본선 1회전에서 리샤르 가스케에게 0-2로 완패했다. 혹시나 했지만 역시나였다. &... '혹사'를 피하지 못한 것이 부상을 키운 원인이 됐다. 이처럼 세계 각지에서 1년 내내 대회가 열리는 테니스의 특성상 비시즌이 짧다보니, 한달 남짓을 겨우 쉬고 새 시즌을 시작하는 경우가 ...
  • '2093위→97위' 권순우, 4년 만에 어떻게 100위를 돌파했나

    '2093위→97위' 권순우, 4년 만에 어떻게 100위를 돌파했나

    ... 파죽지세다. 올해 4월 국가대표 출신인 임규태 코치를 영입하고 한 단계 발전했다. 지난 5월 서울오픈 챌린저 대회에서 우승하면서 국내 1인자로 떠올랐다. 지난 6월 윔블던에서는 예선을 통과해 본선에 ... 8강 진출 확정 (서울=연합뉴스) 권순우가 1일(한국시간) 멕시코 로스카보스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멕시코오픈 대회 사흘째 단식 본선 2회전에서 승리 후 8강 진출을 기념하여 촬영하고 ...
  • 정현이 돌아온다, 랭킹 올리고 US오픈까지 부활 신호탄

    정현이 돌아온다, 랭킹 올리고 US오픈까지 부활 신호탄

    ... ATP투어 ABN 암로 월드 토너먼트 1회전 탈락 이후 약 5개월여 만. 2018년 1월, 호주 오픈 4회전(16강)에서 노박 조코비치(32·1위·세르비아)를 3-0(7-6 , 7-5, ... 캐나다 밴쿠버로 이동, 몸 상태를 점검한 뒤 랭킹을 더 끌어올리고 올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US오픈에 나설 계획이다. 재활에 매진하는 동안 큰 폭으로 떨어진 랭킹 때문에, US오픈에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머리의 도전으로 보는 테니스 부상, 그리고 부활의 험난함

    머리의 도전으로 보는 테니스 부상, 그리고 부활의 험난함 유료

    7개월 만에 돌아온 앤디 머리가 지난 12일 열린 남자프로테니스투어 웨스트 앤 서던 오픈 단식 본선 1회전에서 리샤르 가스케에게 0-2로 완패했다. 혹시나 했지만 역시나였다. &... '혹사'를 피하지 못한 것이 부상을 키운 원인이 됐다. 이처럼 세계 각지에서 1년 내내 대회가 열리는 테니스의 특성상 비시즌이 짧다보니, 한달 남짓을 겨우 쉬고 새 시즌을 시작하는 경우가 ...
  • 정현이 돌아온다, 랭킹 올리고 US오픈까지 부활 신호탄

    정현이 돌아온다, 랭킹 올리고 US오픈까지 부활 신호탄 유료

    ... ATP투어 ABN 암로 월드 토너먼트 1회전 탈락 이후 약 5개월여 만. 2018년 1월, 호주 오픈 4회전(16강)에서 노박 조코비치(32·1위·세르비아)를 3-0(7-6 , 7-5, ... 캐나다 밴쿠버로 이동, 몸 상태를 점검한 뒤 랭킹을 더 끌어올리고 올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US오픈에 나설 계획이다. 재활에 매진하는 동안 큰 폭으로 떨어진 랭킹 때문에, US오픈에 ...
  • '윔블던 역사상 가장 긴 결승 5시간'…아름다운 승자와 패자, 조코비치와 페더러

    '윔블던 역사상 가장 긴 결승 5시간'…아름다운 승자와 패자, 조코비치와 페더러 유료

    ... 윔블던에서 2011년 · 2014년 · 2015년 · 2018년에 이어 통산 5회 우승을 일궈 냈다. 호주오픈 7회 · US오픈 3회 · 프랑스오픈 1회를 더해 메이저 대회 단식 우승 횟수를 16회로 늘렸다. 이번 대회에서 조코비치는 다시 한 번 페더러의 '천적'임을 증명했다. 페더러와 상대 전적에서 26승22패로 앞섰고, 윔블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