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호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IS 현장]'최원태 11승+김하성 투런포' 키움, SK 꺾고 1.5G 차 추격

    [IS 현장]'최원태 11승+김하성 투런포' 키움, SK 꺾고 1.5G 차 추격

    1위와 1.5게임 차다. 키움도 3위에 만족하지 않는다. 키움은 20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SK와의 경기에 5-1로 승리했다. 선발투수 최원태가 6이닝 동안 1점 내주며 호투했고, 공격은 중심 타선, 주축 타자들이 제 몫을 다했다. 시즌 84승(1무56패)째를 거뒀다. 리그에서 공동 최다승이다. 1위 SK와의 게임 차는 이제 1.5. 많은 경기는 ...
  • 커쇼와 힐 사이...류현진-보라스의 FA 전략은?

    커쇼와 힐 사이...류현진-보라스의 FA 전략은?

    ... 투수를 얻었고, 류현진은 평균자책점 메이저리그 전체 1위(2.35)를 기록하며 자신의 가치를 입증하고 있다. 4경기 연속 부진했던 류현진이 지난 15일 뉴욕 메츠전에서 7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이날 등판에 앞서 류현진은 머리카락을 금빛으로 염색했다. [다저스 포토블로그] 11월이 되면 류현진은 FA 자격을 다시 얻는다. 이번엔 퀄리파잉오퍼 대상자가 아니다. 1년 만에 그의 ...
  • 커쇼와 힐 사이...류현진-보라스의 FA 전략은?

    커쇼와 힐 사이...류현진-보라스의 FA 전략은?

    ... 투수를 얻었고, 류현진은 평균자책점 메이저리그 전체 1위(2.35)를 기록하며 자신의 가치를 입증하고 있다. 4경기 연속 부진했던 류현진이 지난 15일 뉴욕 메츠전에서 7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이날 등판에 앞서 류현진은 머리카락을 금빛으로 염색했다. [다저스 포토블로그] 11월이 되면 류현진은 FA 자격을 다시 얻는다. 이번엔 퀄리파잉오퍼 대상자가 아니다. 1년 만에 그의 ...
  • NYY, LAA 꺾고 일곱 시즌 만에 AL 동부 지구 우승

    NYY, LAA 꺾고 일곱 시즌 만에 AL 동부 지구 우승

    ... 확정지었다. 12경기를 남기고 지구 2위 탬파베이에 9.5게임 차 앞섰다. 2012년 이후 일곱 시즌 만에 정상에 올랐다. 선발투수 다나카 마사히로가 7이닝 동안 4피안타 1실점을 기록하며 호투했다. 3회까지 산발 2피안타만 기록했고, 4회 선두타자 콜 칼훈에게 솔로 홈런을 허용한 뒤에도 흔들리지 않고 호투를 이어갔다. 타선은 경기 초반부터 넉넉한 득점 지원을 했다. 2회는 주자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현진, 사이영상 받으려면 콜로라도 잡아야지

    현진, 사이영상 받으려면 콜로라도 잡아야지 유료

    ... 시즌 2패가 됐고, 1.27이던 평균자책점도 1.83으로 급등했다. 류현진은 지난달 1일 원정경기에서 마침내 쿠어스필드를 정복했다. 6이닝 동안 3안타 1볼넷만 내주고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주 무기인 체인지업과 느린 커브를 섞어 콜로라도 타선을 요리했다. 0-0으로 맞선 상황에서 마운드를 내려와 승리투수가 되지 못했지만, 이날 호투 덕분에 사이영상 후보로 부각됐다. 승승장구하던 ...
  • 현진, 사이영상 받으려면 콜로라도 잡아야지

    현진, 사이영상 받으려면 콜로라도 잡아야지 유료

    ... 시즌 2패가 됐고, 1.27이던 평균자책점도 1.83으로 급등했다. 류현진은 지난달 1일 원정경기에서 마침내 쿠어스필드를 정복했다. 6이닝 동안 3안타 1볼넷만 내주고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주 무기인 체인지업과 느린 커브를 섞어 콜로라도 타선을 요리했다. 0-0으로 맞선 상황에서 마운드를 내려와 승리투수가 되지 못했지만, 이날 호투 덕분에 사이영상 후보로 부각됐다. 승승장구하던 ...
  • [송재우의 포커스 MLB] 달라진 분위기, 포스트 시즌의 마무리 불안

    [송재우의 포커스 MLB] 달라진 분위기, 포스트 시즌의 마무리 불안 유료

    ... 다저스는 젠슨이 팀 내 최고 고민거리다. 세인트루이스 역시 카를로스 마르티네스가 전업 마무리 투수의 느낌을 강하게 주지 못하고 있다. 그나마 애틀랜타는 트레이드로 영입한 쉐인 그린이 호투하면서 한숨을 돌렸다. 이 밖에 워싱턴은 션 두리틀이 4점대 평균자책점으로 불안감을 노출했다. 고민 끝에 킴브렐을 영입한 컵스는 생각보다 확실한 답을 손에 넣지 못했다. 굳이 마무리 투수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