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트북을 열며] 자동차는 죄가 많다
    [노트북을 열며] 자동차는 죄가 많다 유료 ... 이유는 이처럼 자동차 이용에 비효율 요소가 많아서다. 더 꼽아보면, 자동차는 소모품치고는 매우 고가의 제품인 데다 5명이 탈 수 있는 공간에 한 사람만 탑승하는 경우가 많고, 사용할 때마다 화석연료라는 값 비싼 천연자원을 태워 없애는 비용 유발 제품이다. 비효율 요소가 많으니 공유해 사용할 때 취할 수 있는 경제적 이익이 클 수밖에 없다. 스마트폰으로 타인의 차량과 운전 서비스를 언제든 ...
  • “온난화 대응, 원전 이용 촉진하라” 유료 ... 목표 달성이 가능하다”며 “2050년까지 대기의 이산화탄소 제거를 통해 잔여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0'이 돼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앞으로 석탄과 석유 등 화석연료의 사용을 최대한 줄이고, 수소·원자력·풍력·태양광·지열 등 저탄소 에너지 기술을 활용하는 방향으로 전환하는 게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최준호 기자 joonho@joongang.co.kr
  • [비즈 칼럼] 한국의 특허 시스템 수입한 사우디
    [비즈 칼럼] 한국의 특허 시스템 수입한 사우디 유료 ... 있다. 세 번에 걸친 필자의 방문이나, 당시 느꼈던 리야드의 변화는 비전의 주요 목표인 '탈석유 시대 준비'와 맞닿아 있다. 첫 두 번의 방문은 산업부에서 에너지자원 분야를 담당할 때, 화석연료 이외의 전력원을 고민하는 사우디와 협력프로젝트를 성사시키기 위한 것이었다. 그리고 특허청장에 부임한 후인 지난 3월에 이루어진 세 번째 방문은 사우디의 '지식재산 인프라 구축' 사업을 논의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