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공일의 글로벌 인사이트] 외교·무역 다변화가 미·중 충돌에서 우리가 살 길이다
    [사공일의 글로벌 인사이트] 외교·무역 다변화가 미·중 충돌에서 우리가 살 길이다 유료 ... 현재 미국과 중국은 상대국 수입품에 대한 관세 부과를 통한 '무역전쟁'을 벌이고 있다. 세계 경제의 40%를 차지하는 세계 1, 2위 경제대국(G2) 간에 벌어지는 근린궁핍화정책이 양국 경제뿐 ... 외교부터 무역 다변화 노력이 강화돼야 한다. 일본과의 교역 비중도 늘어나야 한다. 이를 위해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CPTPP)에도 참여하고, 주요국과의 통화스왑도 확대해야 한다. 미국과의 흔들림 없는 동맹관계 ...
  • [중앙시평] 간만에 좋은 흐름, 이제 '시즌 2' 대비해야
    [중앙시평] 간만에 좋은 흐름, 이제 '시즌 2' 대비해야 유료 ... 제3자로 참여하였다. 표나지 않지만 3자 참여는 중요하다. 어떤 의견을 개진하는지에 따라 협정 해석의 흐름을 바꿀 수도 있다. 요컨대 위 둘을 합하면 그간 162건의 무역분쟁에 누군가가 ... 절차는 난개발에 가깝다. 여기 드는 노력과 발품은 결이 다르다. 특히 지금 가입 모색 중인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CPTPP) 같은 다자간 FTA는 한술 더 뜬다. 유리그릇처럼 다루어야 한다. 이게 끝이 ...
  • [중앙시평] 간만에 좋은 흐름, 이제 '시즌 2' 대비해야
    [중앙시평] 간만에 좋은 흐름, 이제 '시즌 2' 대비해야 유료 ... 제3자로 참여하였다. 표나지 않지만 3자 참여는 중요하다. 어떤 의견을 개진하는지에 따라 협정 해석의 흐름을 바꿀 수도 있다. 요컨대 위 둘을 합하면 그간 162건의 무역분쟁에 누군가가 ... 절차는 난개발에 가깝다. 여기 드는 노력과 발품은 결이 다르다. 특히 지금 가입 모색 중인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CPTPP) 같은 다자간 FTA는 한술 더 뜬다. 유리그릇처럼 다루어야 한다. 이게 끝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