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후배 이정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비스' 전수경, 요즘 잘나가는 이정은에 "살짝 배 아파"

    '비스' 전수경, 요즘 잘나가는 이정은에 "살짝 배 아파"

    전수경이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이정은의 칸 영화제 수상 소식을 접한 솔직한 기분을 밝힌다. 오늘(16일) 방송될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천생배우! ... 있는 칸 영화제 수상 배우가 있다"면서 2019년 화제작 '기생충'에 출연한 이정은을 꼽는다. 이정은에 대해 "자신의 학교 후배지만 최근 급격히 잘되는 모습에 살짝 배가 아프다"면서 ...
  • [취중토크①] 이정은 "김혜자 축하위해 참석한 백상, 수상 얼떨떨"

    [취중토크①] 이정은 "김혜자 축하위해 참석한 백상, 수상 얼떨떨"

    ... 터지게 만든다. '호감'을 주고 받을 줄 아는 배우. 꽃길을 넘어 비단길이 깔린 이정은(49)의 앞날엔 그래서 응원만 가득하다. 이정은과 한 번이라도 작품을 해 본 이들은 좋은 ... 수상의 기쁨은 '겸손'으로 돌아왔다. '선배님처럼 되고 싶다'는 후배들의 축하 문자에 행복함을 느끼면서도 '더욱 겸손하게 연기해야겠다'는 다짐을 했다고. ...
  • [취중토크③] 이정은 "연애 끊은지 오래, 죄다 친구·동생 같네요"

    [취중토크③] 이정은 "연애 끊은지 오래, 죄다 친구·동생 같네요"

    ... 터지게 만든다. '호감'을 주고 받을 줄 아는 배우. 꽃길을 넘어 비단길이 깔린 이정은(49)의 앞날엔 그래서 응원만 가득하다. 이정은과 한 번이라도 작품을 해 본 이들은 좋은 ... 수상의 기쁨은 '겸손'으로 돌아왔다. '선배님처럼 되고 싶다'는 후배들의 축하 문자에 행복함을 느끼면서도 '더욱 겸손하게 연기해야겠다'는 다짐을 했다고. ...
  • [취중토크②] 이정은 "세계 1등 연기? 마냥 부족하고 부끄러워요"

    [취중토크②] 이정은 "세계 1등 연기? 마냥 부족하고 부끄러워요"

    ... 터지게 만든다. '호감'을 주고 받을 줄 아는 배우. 꽃길을 넘어 비단길이 깔린 이정은(49)의 앞날엔 그래서 응원만 가득하다. 이정은과 한 번이라도 작품을 해 본 이들은 좋은 ... 수상의 기쁨은 '겸손'으로 돌아왔다. '선배님처럼 되고 싶다'는 후배들의 축하 문자에 행복함을 느끼면서도 '더욱 겸손하게 연기해야겠다'는 다짐을 했다고.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취중토크③] 이정은 "연애 끊은지 오래, 죄다 친구·동생 같네요"

    [취중토크③] 이정은 "연애 끊은지 오래, 죄다 친구·동생 같네요" 유료

    ... 터지게 만든다. '호감'을 주고 받을 줄 아는 배우. 꽃길을 넘어 비단길이 깔린 이정은(49)의 앞날엔 그래서 응원만 가득하다. 이정은과 한 번이라도 작품을 해 본 이들은 좋은 ... 수상의 기쁨은 '겸손'으로 돌아왔다. '선배님처럼 되고 싶다'는 후배들의 축하 문자에 행복함을 느끼면서도 '더욱 겸손하게 연기해야겠다'는 다짐을 했다고. ...
  • [취중토크②] 이정은 "세계 1등 연기? 마냥 부족하고 부끄러워요"

    [취중토크②] 이정은 "세계 1등 연기? 마냥 부족하고 부끄러워요" 유료

    ... 터지게 만든다. '호감'을 주고 받을 줄 아는 배우. 꽃길을 넘어 비단길이 깔린 이정은(49)의 앞날엔 그래서 응원만 가득하다. 이정은과 한 번이라도 작품을 해 본 이들은 좋은 ... 수상의 기쁨은 '겸손'으로 돌아왔다. '선배님처럼 되고 싶다'는 후배들의 축하 문자에 행복함을 느끼면서도 '더욱 겸손하게 연기해야겠다'는 다짐을 했다고. ...
  • [취중토크①] 이정은 "김혜자 축하위해 참석한 백상, 수상 얼떨떨"

    [취중토크①] 이정은 "김혜자 축하위해 참석한 백상, 수상 얼떨떨" 유료

    ... 터지게 만든다. '호감'을 주고 받을 줄 아는 배우. 꽃길을 넘어 비단길이 깔린 이정은(49)의 앞날엔 그래서 응원만 가득하다. 이정은과 한 번이라도 작품을 해 본 이들은 좋은 ... 수상의 기쁨은 '겸손'으로 돌아왔다. '선배님처럼 되고 싶다'는 후배들의 축하 문자에 행복함을 느끼면서도 '더욱 겸손하게 연기해야겠다'는 다짐을 했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