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휴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e글중심] 조국 장관에게 서울대는 휴게소?

    [e글중심] 조국 장관에게 서울대는 휴게소? 유료

    ... 여성들은 “커리어 포기, 육아, 독박 가사노동…손해 보는 장사”라고 합니다. 머릿속이 복잡해지는 결혼 제도를 벗어나 '비혼모' '반려견'을 대안으로 거론했습니다. #조국 #복직_6주_만에_휴직 #휴게소 “꼭 그렇게 다 가져가야만 속이 후련했나!” 영화 '해바라기'에 나오는 대사입니다. 서울대에 휴직을 신청한, 조국 법무부 장관에 대한 네티즌 반응이기도 했습니다. “나는 아파도 ...
  • [전영기의 시시각각] 윤석열은 사슴을 사슴이라 한다

    [전영기의 시시각각] 윤석열은 사슴을 사슴이라 한다 유료

    ... 반론도 있지만 어제 한 말과 오늘 한 행동이 확연히 다른 그의 행태를 보면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1주일 전 서울대 학생의 수업권에 과도한 침해가 없도록 하겠다더니 장관이 되자마자 교수 휴직원을 낸 사람이 조국씨다. 서울대가 학생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군말 없이 조씨의 휴직원을 받아준 건 바람이 불기도 전에 먼저 눕는 풀잎을 연상시켰다. 실망이다. 서울대는 과거 그런 학교가 아니었다. ...
  • “조국 구하다 진보 가치 놓쳐” “중도층 늘어도 한국당 안 가”

    “조국 구하다 진보 가치 놓쳐” “중도층 늘어도 한국당 안 가” 유료

    ... '딱히 잘하는 게 없다'고 생각하는 중도층들의 마음을 한국당이 잡지는 못할 것 같다. 제3당의 부상 가능성 등이 오히려 관심사다”고 덧붙였다. 강 교수는 조 장관의 서울대 동료다. “휴직계를 다시 낸 것에 대한 교수들의 반응은 어떠냐”고 가볍게 묻자 강 교수는 “교수들보다 학생들의 마음이 문제인 상황”이라고 답했다. 임장혁 기자 im.janghyuk@joongang.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