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38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식의 야구노트] 선동열 첫 제의 받은지 38년 만에 양키스 간다

    [김식의 야구노트] 동열 첫 제의 받은지 38년 만에 양키스 간다 유료

    동열과 스티븐 윌슨 양키스 스카우트. [뉴스1] 메이저리그(MLB) 뉴욕 양키스의 이치훈 아시아 담당 스카우트는 지난 11일 서울 목동구장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2년 전 구단 미팅에서 ... 관심이 없었다. 이치훈 스카우트가 'DY SUN'이 누구를 말하는지 즉시 알아차리지 못한 건 38년 전 활약했던 한국 수를 양키스가 여전히 기억할 거라고는 생각하지 못해서였다. 1981년 ...
  • [김식의 야구노트] 선동열 첫 제의 받은지 38년 만에 양키스 간다

    [김식의 야구노트] 동열 첫 제의 받은지 38년 만에 양키스 간다 유료

    동열과 스티븐 윌슨 양키스 스카우트. [뉴스1] 메이저리그(MLB) 뉴욕 양키스의 이치훈 아시아 담당 스카우트는 지난 11일 서울 목동구장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2년 전 구단 미팅에서 ... 관심이 없었다. 이치훈 스카우트가 'DY SUN'이 누구를 말하는지 즉시 알아차리지 못한 건 38년 전 활약했던 한국 수를 양키스가 여전히 기억할 거라고는 생각하지 못해서였다. 1981년 ...
  • [리셋 코리아] 엄청난 판문점, 더 엄청난 도전

    [리셋 코리아] 엄청난 판문점, 더 엄청난 도전 유료

    김영희 중앙일보 명예대기자 중국 환구시보 편집인 후시진(胡錫進)이 “38선의 로맨스”라 부른 김정은·트럼프의 판문점 '번개팅'에 세계인들은 전율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쇼 무대의 막이 내린 뒤에도 흥분 상태에 포획돼 “이제 북·미간에 적대관계가 사실상 해소되었다”고 언했다. 과연 그런지는 두고 봐야 한다. 극적인 판문점 회동은 김정은·트럼프의 트윗과 서신을 통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