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이슈검색 |
#5·18 망언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문 대통령 “독재자 후예” 언급, 내년 총선 지지층 결집 노렸나
    문 대통령 “독재자 후예” 언급, 내년 총선 지지층 결집 노렸나 유료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8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을 마친 뒤 희생자 안종필씨의 묘역을 찾아 고인의 어머니 이정임씨를 위로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기념사를 통해 '5·18을 부정하고 ... 기념식에 참석한 뒤 자신의 페이스북에 홍상수 감독의 영화 '생활의 발견'의 대사를 인용하며 “5·18 폄훼 망발을 일삼는 자들, 그리고 정략적 목적과 이익을 위해 그런 악행을 부추기거나 방조하며 ...
  • 황교안 '세월호 막말' 징계 속도전, 내일 '5·18 폄훼' 징계도 논의 유료 ... 지지율 격차는 6%포인트다. 무당층(13.8%) 공략이 향후 1년 당 지지율 판세를 결정지을 수 있는만큼 세월호 참사, 5·18 등 휘발성이 강한 사안에 대해 입단속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한편 19일 열리는 당 윤리위에선 '5·18 폄훼' 논란을 일으킨 김진태·김순례 의원 징계안도 심의한다. 두 의원은 2·27 전당대회에 출사표를 낸 탓에 징계가 유보된 ...
  • 문 대통령 “임정 100년, 특권·반칙의 시대 끝내야”
    문 대통령 “임정 100년, 특권·반칙의 시대 끝내야” 유료 ... 2차대전 후 신생 독립국은 우리가 유일하다”고 말했다. 이어 “4·19혁명으로부터 부마항쟁, 5·18민주화운동, 6·10민주항쟁, 촛불혁명에 이르기까지 국민이 주역이 돼 민주주의를 발전시켜 ... 국민이 이룩한 100년의 성취를 깎아내리는 경향이 있어 매우 안타깝다”며 “국가적 성취를 폄훼하는 것은 우리의 자부심을 스스로 버리는 일”이라고 말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강원도 산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