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52시간제 도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일 갈등 강대강 가면 안 돼, 한국 피해가 제일 클 것”

    “한·일 갈등 강대강 가면 안 돼, 한국 피해가 제일 클 것” 유료

    ... 한국사회는 지금 기업하기 어려운 상황으로 가고 있다고 진단했다. 권 회장은 “대표적인 사례가 주 52시간제 도입”이라며 “특히 신산업과 혁신에 가장 앞장서야 하는 벤처기업이 52시간에 묶여서는 성공할 ... 사장은 “미국은 일률적 근무 규정이 없고, 일본은 우리보다 훨씬 느슨하다”며 “단순 노동자는 52시간제로 보호하는 게 맞지만, 신기술·연구개발 분야는 일률적으로 적용하면 안 된다”고 주장했다. ...
  • [장세정 논설위원이 간다]"최저임금 인상하면 경기 좋아진다 떠들더니…올해가 최악"

    [장세정 논설위원이 간다]"최저임금 인상하면 경기 좋아진다 떠들더니…올해가 최악" 유료

    ... 곳만 사정이 어려워진 것일까. 취재 과정에 만난 자영업자들은 한결같이 "최저임금 인상과 주 52시간 근무제의 급격한 시행이 밑바닥 경제를 죽여놨다"고 성토했다. 이들의 불만이 줄기차게 제기됐지만, ... 헌법 위반 시정을 위한 청원서를 제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저임금의 급격합 인상과 주52시간제 도입에 따른 부작용으로 고통받는 소상공인들이 제기한 헌법소원을 대리하고 있는 김태훈(왼쪽) ...
  • “꼭 필요한 야근도 금지…티타임이라 적어놓고 일해요”

    “꼭 필요한 야근도 금지…티타임이라 적어놓고 일해요” 유료

    ... 앞으로는 불가능해서다. 특례업종으로 분류돼 1년 동안 연기됐던 금융업 부문도 지난 1일부터 주 52시간 근무제 대상 기업에 포함됐기 때문이다. 김씨는 “올해 초부터 'PC 오프제'(근무시간 ... 피해가 발생하는 것은 아닌지 걱정”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7월 1일 300인 이상 사업장에 도입된 주 52시간 근무제가 1주년을 맞았지만 산업 현장 곳곳에서 잡음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달부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