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6경기 연속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난타 당한 후랭코프, KT전 굴욕적인 2이닝 4실점 강판

    난타 당한 후랭코프, KT전 굴욕적인 2이닝 4실점 강판

    두산 외국인 투수 후랭코프가 2이닝 만에 마운드를 내려갔다. 후랭코프는 16일 잠실 두산전에 선발 등판해 2이닝 6피안타(1피홈런) 4실점(4자책점)을 기록했다. 1-4로 뒤진 상황에서 배턴을 불펜에 넘겨 시즌 6패(4승) 위기다. 오른 어깨 이두건염에서 회복된 뒤 소화한 세 경기에서 3⅔이닝(6월 29일 잠실 롯데전)-4이닝(7월 5일 잠실 SK전)-2이닝으로 ...
  • KIA 터커, 역전 2점 홈런…연타석+3경기 연속 홈런

    KIA 터커, 역전 2점 홈런…연타석+3경기 연속 홈런

    사진제공=KIA KIA 프레스턴 터커가 3경기 연속 홈런을 쏘아올렸다. 터커는 16일 광주 롯데전에 3번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장해 첫 타석에서 홈런을 기록했다. 그는 0-1로 ... 이어 KBO 리그 개인 첫 연타석 홈런을 기록했다. 더불어 지난 13일 한화전을 시작으로 3경기 연속 홈런을 기록하며 시즌 홈런을 6개로 늘렸다. 최근 들어 장타력이 불을 뿜고 있다. 광주=이형석 ...
  • 김하성, 역대 두 번째 '2년 연속' 미스터 올스타 도전

    김하성, 역대 두 번째 '2년 연속' 미스터 올스타 도전

    ... 15회(베스트 12회, 감독추천 3회)에 걸쳐 선정 됐다. 1995년부터 2007년까지 13년 연속 경기 출장과 함께 통산 최다 득점(9점 ·이 종범과 타이기록), 최다 안타(23개), 최다 ... 올스타전에서 35차례나 타자가 MVP 영예를 누렸으며, 투수는 1985년 3경기의 올스타전 중 2경기에 등판해 1승, 6이닝 무실점을 기록한 삼성 김시진과 1994년 세 타자 연속 삼진, 3이닝 ...
  • 김용수-이상훈-봉중근, 그리고 2019년 고우석

    김용수-이상훈-봉중근, 그리고 2019년 고우석

    ... 고우석은 부상으로 빠진 정찬헌 대신 마무리 투수 낙점을 받았다. 그의 성적은 보직 전환 이후 29경기에서 5승 18세이브(3위), 평균자책점 0.87이다. 31이닝 동안 4점(3자책점)만 내줬다. ... 없다. 그래서 사실 아직 한 번밖에 못 들었다”며 웃었다. 고우석은 13, 14일 삼성전에 연속 등판했고, 사이렌과 함께 세이브 2개를 챙겼다. 류중일 감독이 꼽는 고우석의 장점은 스피드다.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빅2' 빠진 득점레이스, 타가트가 접수하다

    '빅2' 빠진 득점레이스, 타가트가 접수하다 유료

    수원 삼성 타가트는 지난 14일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21라운드 상주 상무와 경기에서 쐐기골을 터뜨리며 팀의 2-0승리를 이끌었다. 최근 3경기 연속골을 넣은 타가트는 시즌 ... 골 망을 흔들었다. 수원(승점 29)은 타가트의 골을 앞세워 상주를 2-0으로 이기고 리그 6위를 달렸다. 최근 3경기 연속골(4골)이자 시즌 11호 골을 넣은 타가트는 득점 단독 선두에 ...
  • 4시간 57분의 혈투, 최후의 승자는 조코비치

    4시간 57분의 혈투, 최후의 승자는 조코비치 유료

    ... 페더러(38·스위스·3위)의 남자 단식 결승전을 이렇게 총평했다. 조코비치가 세트 스코어 3-2(7-6, 1-6, 7-6, 4-6, 13-12)로 이기고, 2년 연속 윔블던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 2012년 호주오픈 결승전에서 나달과 만나 5시간 53분 접전 끝에 우승했다. 조코비치는 그 경기를 회상하며 “나달과 6시간 가까운 경기는 체력적으로 힘들었다. 오늘 페더러와 경기는 정신적으로 ...
  • 4시간 57분의 혈투, 최후의 승자는 조코비치

    4시간 57분의 혈투, 최후의 승자는 조코비치 유료

    ... 페더러(38·스위스·3위)의 남자 단식 결승전을 이렇게 총평했다. 조코비치가 세트 스코어 3-2(7-6, 1-6, 7-6, 4-6, 13-12)로 이기고, 2년 연속 윔블던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 2012년 호주오픈 결승전에서 나달과 만나 5시간 53분 접전 끝에 우승했다. 조코비치는 그 경기를 회상하며 “나달과 6시간 가까운 경기는 체력적으로 힘들었다. 오늘 페더러와 경기는 정신적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