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6번타자 김강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거인 투수' 다익손, 친정 SK에 비수 꽂았지만...

    '거인 투수' 다익손, 친정 SK에 비수 꽂았지만...

    ... 최고 구속은 시속 146㎞였다. 슬라이더, 커브, 포크볼 등을 섞어 옛 동료들이었던 SK 타자들을 상대했다. 1-0으로 이기고 있던 1회 말 캐나다 출신으로 친했던 SK 4번 타자 제이미 ... 볼넷을 내주고 노수광에게 적시타를 맞아 1실점했다. 그러나 5회 말 로맥부터 5번 정의윤, 6번 김강민 등 주축 타자들을 뜬공을 잡았다. 롯데 선발 다익손이 공을 던지기 전 SK 팬들에게 ...
  • '거인 투수' 다익손, 친정 SK에 비수 꽂았지만...

    '거인 투수' 다익손, 친정 SK에 비수 꽂았지만...

    ... 최고 구속은 시속 146㎞였다. 슬라이더, 커브, 포크볼 등을 섞어 옛 동료들이었던 SK 타자들을 상대했다. 1-0으로 이기고 있던 1회 말 캐나다 출신으로 친했던 SK 4번 타자 제이미 ... 볼넷을 내주고 노수광에게 적시타를 맞아 1실점했다. 그러나 5회 말 로맥부터 5번 정의윤, 6번 김강민 등 주축 타자들을 뜬공을 잡았다. 롯데 선발 다익손이 공을 던지기 전 SK 팬들에게 ...
  • '다익손 7이닝 1실점·최정 3안타' SK, 이틀 연속 삼성 제압

    '다익손 7이닝 1실점·최정 3안타' SK, 이틀 연속 삼성 제압

    ... 안타로 무사 1,2루 찬스를 잡았다. 이어 허도환의 희생 번트로 1사 2,3루. 최항의 볼넷까지 더해져 만루가 만들어졌고 김강민의 동점 중전 적시타가 나왔다. SK는 9회 마지막 공격에서 경기를 끝냈다. 로맥과 이재원, 최정의 세 타자 연속 안타로 무사 만루. 이어 배영섭이 우익수 끝내기 희생플라이를 때려 긴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SK는 선발 다익손이 ...
  • '장시환 호투+전준우 결승포' 롯데, SK전 5-0 승리

    '장시환 호투+전준우 결승포' 롯데, SK전 5-0 승리

    ... 이어졌다. 롯데 벤치는 6회부터 불펜을 가동했다. LG전에서 끝내기 안타를 맞은 진명호는 4번 타자 로맥, 5번 이재원, 6번 이재원을 4구 만에 잡아냈고, 7회 첫 타자로 상대한 정의윤까지 ... 이후 좌완 고효준이 7회 남은 이닝, 8회 무사에 출루를 허용한 상황에서는 구승민이 나주환, 김강민, 로맥을 모두 잡아내며 리드를 지켜냈다. 9회는 2사 3루에서 4번 타자 이대호가 적시 좌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두산의 '최강 무기' 수비력, KS는 변수 '부상'

    두산의 '최강 무기' 수비력, KS는 변수 '부상' 유료

    ... 동안 삼진 10개를 잡아내며 호투했다. 김재환 · 양의지 · 최주환으로 이어지는 4~6번 라인의 화력도 거셌다. 무엇보다 부담감을 털어 냈다. 당연히 우승을 차지할 것이라는 시선 ... 앞선 7회초 2사 1루에서 김성현의 타구를 처리하다가 송구 실책을 범했다. 주자는 3루, 타자는 2루를 밟았다. 김강민의 중전 적시타가 이어지며 1점 차 추격을 허용했다. 후랭코프는 후속 ...
  • 최주환, 두산의 해결사는 나야 나

    최주환, 두산의 해결사는 나야 나 유료

    두산 6번 타자 최주환이 2차전 승리의 주역이 됐다. 4회 말 공격에서 승부를 결정짓는 투런 홈런을 터뜨린 뒤 활짝 웃으며 홈으로 들어오는 최주환. [뉴스1] 곰이 드디어 깨어났다. ... 김성현의 땅볼 때 두산 3루수 허경민의 실책이 나오면서 2사 2·3루의 찬스를 잡았다. 이어 김강민이 2타점 중전안타를 때려 3-4까지 추격했다. 두산은 두 번째 투수 박치국이 2사 1·2루에서 ...
  • 최주환, 두산의 해결사는 나야 나

    최주환, 두산의 해결사는 나야 나 유료

    두산 6번 타자 최주환이 2차전 승리의 주역이 됐다. 4회 말 공격에서 승부를 결정짓는 투런 홈런을 터뜨린 뒤 활짝 웃으며 홈으로 들어오는 최주환. [뉴스1] 곰이 드디어 깨어났다. ... 김성현의 땅볼 때 두산 3루수 허경민의 실책이 나오면서 2사 2·3루의 찬스를 잡았다. 이어 김강민이 2타점 중전안타를 때려 3-4까지 추격했다. 두산은 두 번째 투수 박치국이 2사 1·2루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