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CIMB클래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13년 만에 일본 찾는 골프 황제 "재미있는 가을이..."

    13년 만에 일본 찾는 골프 황제 "재미있는 가을이..."

    ... 나라시노 컨트리클럽에서 열릴 조조 챔피언십에 출전한다. 우즈가 일본에 가는 것은 2006년 일본프로골프투어 던롭 피닉스 토너먼트 이후 13년 만이다. 아시아 방문은 2012년 말레이시아에서 열린 CIMB 클래식 이후 7년 만이다. 일본 패션기업인 조조가 주최하는 이 대회는 일본에선 처음 열리는 PGA 투어 대회고, 총상금 규모만 975만 달러(약 113억원)에 이른다. 총 78명이 참가하는데 ...
  • 김시우, 일주일 만에 시즌 최고성적…제네시스오픈 3위

    김시우, 일주일 만에 시즌 최고성적…제네시스오픈 3위

    ... 끌어올렸다. 이로써 일주일 만에 시즌 최고 성적을 바꿨다. 종전 시즌 최고 성적은 공동 4위로 지난주 AT&T 페블 비치 프로암에서 기록했다. 또 이번 시즌 세 번째 톱10이다. 지난해 10월 CIMB 클래식에서 공동 10위를 차지했다. 1번과 2번홀에서 기분 좋은 연속 버디로 출발한 김시우는 4번홀에서 보기로 주춤했지만 5번과 6번홀에서 다시 연속 버디를 쳐 상승세를 이었다. 9번홀을 ...
  • 필 미켈슨, 페블비치 프로암 최다 5번째 우승…통산 44승

    필 미켈슨, 페블비치 프로암 최다 5번째 우승…통산 44승

    ... 케이시에 3타를 앞선 채 경기를 마친 미켈슨은 최종 18번홀에서 버디를 기록하며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김시우(24·CJ대한통운)는 13언더파 274타로 공동 4위에 자리했다. 지난해 10월 CIMB 클래식에서 기록한 공동 10위를 뛰어넘은 시즌 개인 최고 성적이다. 김시우는 전날 경기 일정을 모두 마쳐 이미 공동 4위를 확보한 상태였다. 경기 일정이 모두 끝남에 따라 리더보드의 최종순위가 ...
  • 김시우, PGA 시즌 최고성적…페블비치 공동 4위 확보

    김시우, PGA 시즌 최고성적…페블비치 공동 4위 확보

    ... 이은 일몰로 몇몇 선수들이 최종 라운드를 끝내지 못해 순위가 바뀔 여지는 남아있다. 하지만 김시우보다 리더보드 아래에 있는 선수들은 모두 대회를 소화해 김시우는 공동 4위를 확보했다. 이는 CIMB 클래식의 공동 10위를 뛰어넘은 올 시즌 개인 최고 성적이다. 공동 7위로 최종 라운드를 맞이한 김시우는 보기 3개를 범했으나 버디를 7개나 쏟아냈다. 시작은 좋았다. 1, 2번홀 연속 버디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타이거 우즈 노하우 접수한 아시아, 유라시아컵 설욕 다짐

    타이거 우즈 노하우 접수한 아시아, 유라시아컵 설욕 다짐 유료

    ... 추천으로 선발됐다. 강성훈은 이번이 첫 출전이다. 로이터 최근 미국프로골프(PGA)투어에서 상승세를 타고 있는 강성훈은 다크호스로 꼽힌다. 세계 랭킹 81위인 강성훈은 올 시즌 PGA투어 CIMB 클래식에서 3위를 기록하는 등 좋은 흐름을 타고 있다. 다만 포섬과 포볼 매치 경험이 많지 않은 게 변수다. 세계 랭킹 100위인 안병훈은 2016년 대회에 출전해 1승2패를 기록한 바 ...
  • 세계 빅리그 진출의 지름길 된 아시안투어

    세계 빅리그 진출의 지름길 된 아시안투어 유료

    ... 빅이벤트인 메이저 대회와 월드골프챔피언십(WGC) 시리즈에 출전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된다. 또 아시안투어 상금 랭킹 3위 안에 들면 WGC 시리즈를 비롯해 아시아에서 열리는 PGA투어인 CIMB 클래식과 CJ컵 출전 기회를 획득할 수 있다. '스나이퍼' 왕정훈이 아시안투어를 통해 빅리그에 진출한 성공 사례다. 왕정훈은 아시안투어에서 세계 랭킹 포인트와 경험을 차곡차곡 쌓았고, 2016년 ...
  • 제주 파도 탄 애덤 스콧, 해녀 만난 제이슨 데이

    제주 파도 탄 애덤 스콧, 해녀 만난 제이슨 데이 유료

    ... 토머스, 팻 페레스(이상 미국)와 경기한다. 김시우(22)는 데이, 스콧과 함께 출발한다. 최경주(47)는 오전 9시 40분 조나탄 베가스(베네수엘라), 패트릭 리드(미국)와 함께 플레이한다. CIMB 클래식에서 3위에 올랐던 제주 출신 강성훈(30)은 오전 9시 20분 키건 브래들리(미국), 아니르반 라히리(인도)와 함께 10번 홀에서 티샷을 한다. 제주=성호준 기자 sung.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