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나무늘보 JB 홈스 느려도 너무 느려
    나무늘보 JB 홈스 느려도 너무 느려 느림보로 비난받는 JB 홈스가 지난 18일 제네시스 오픈에서 샷을 하고 있다. [신화=연합뉴스] 현대 스포츠에선 종목을 가리지 않고 경기 시간을 줄이는 게 숙제다. 볼거리, 즐길 거리가 ... 그는 이 대회에서도 시간을 너무 끌어 슬로 플레이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최종 라운드에서 홈스가 속한 챔피언 조는 18개 홀을 도는데 5시간 29분이 걸렸다. 보통 4시간 30분 안에 한 ... #골프 #나무늘보 #슬로 플레이 #JB 홈스 #홈스 #PGA 투어 #늑장 플레이 #골프 에티켓
  • 보기·더블·트리플·쿼드러플…스피스 최악의 날
    보기·더블·트리플·쿼드러플…스피스 최악의 날 ... 한 타 차 2위로 출발했지만 2, 3라운드에선 각각 1언더파를 기록한 데 이어 최종라운드에서 10오버파로 무너진 것이다. 스피스가 최근 출전한 3개 대회에서 모두 같은 패턴이 나왔다. J.B 홈스(미국)가 합계 14언더파로 역전 우승을 차지한 가운데 김시우(24)는 합계 12언더파로 3위에 올랐다. 지난주 AT&T 페블비치 프로암(공동 4위)에 이어 2주 연속 상위권에 들었다. 이번 ... #쿼드러플 #트리플 #더블 트리플 #9언더파 공동 #쿼드러플 보기
  • 안병훈, 8언더파 선두에 3타차 4위…우즈 이븐파 주춤
    안병훈, 8언더파 선두에 3타차 4위…우즈 이븐파 주춤 ... 16번 홀(파5) 이글을 포함해 버디 6개와 보기 2개를 묶어 6언더파를 치며 공동 선두로 뛰어 올랐다.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는 1타를 줄이며 5언더파 139타로 어니 엘스(남아공), JB 홈스(미국) 등과 함께 공동 11위다. 강성훈(31·CJ대한통운)이 첫날 부진에서 벗어나 5타를 줄이며 중간합계 이븐파로 공동 66위에 올라 가까스로 컷을 통과했다. 반면, 김민휘(26·...
  • [주말-영화]우리들·특별수사·닌자터틀…극장가는 '정글북'
    [주말-영화]우리들·특별수사·닌자터틀…극장가는 '정글북' ... 있다. '퀵실버'는 최고다. ◇명탐정의 마지막…'미스터 홈즈'(감독 빌 컨던)(★★★) 셜록 홈스의 탁월한 추리가 전면에 부각된 작품을 기대한다면 실망할지도 모른다. 이 영화는 노인 셜록 홈스의 ... 내놓은 뒤 '곡성'을 선보이기까지 자그마치 6년이 걸렸다. 영화를 다 보고 나면 이 시간을 수긍할 것이다. '곡성'은 최근 수년간 나온 한국영화 중 으뜸이다. jb@newsis.com

이미지

  • 나무늘보 JB 홈스 느려도 너무 느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나무늘보 JB 홈스 느려도 너무 느려
    나무늘보 JB 홈스 느려도 너무 느려 유료 느림보로 비난받는 JB 홈스가 지난 18일 제네시스 오픈에서 샷을 하고 있다. [신화=연합뉴스] 현대 스포츠에선 종목을 가리지 않고 경기 시간을 줄이는 게 숙제다. 볼거리, 즐길 거리가 ... 그는 이 대회에서도 시간을 너무 끌어 슬로 플레이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최종 라운드에서 홈스가 속한 챔피언 조는 18개 홀을 도는데 5시간 29분이 걸렸다. 보통 4시간 30분 안에 한 ...
  • 나무늘보 JB 홈스 느려도 너무 느려
    나무늘보 JB 홈스 느려도 너무 느려 유료 느림보로 비난받는 JB 홈스가 지난 18일 제네시스 오픈에서 샷을 하고 있다. [신화=연합뉴스] 현대 스포츠에선 종목을 가리지 않고 경기 시간을 줄이는 게 숙제다. 볼거리, 즐길 거리가 ... 그는 이 대회에서도 시간을 너무 끌어 슬로 플레이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최종 라운드에서 홈스가 속한 챔피언 조는 18개 홀을 도는데 5시간 29분이 걸렸다. 보통 4시간 30분 안에 한 ...
  • [다이제스트] 최경주, 아널드 파머 골프 1R 31위 外 유료 ... '탱크' 최경주(40)가 26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아널드 파머 인비테이셔널 첫날 1언더파(버디 3, 더블보기 1개)로 공동 31위에 자리했다. JB 홈스와 데이비스 러브 3세(이상 미국)가 6언더파로 공동 선두다. ◆부순희, 사격월드컵 25m 권총 3위 부순희(창원시청)가 26일 시드니 올림픽 사격장에서 벌어진 2010 국제사격연맹 시드니월드컵대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