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이슈검색 |
#US오픈
  • '위풍당당' 한국 자매들… 메이저 3연승 도전
    '위풍당당' 한국 자매들… 메이저 3연승 도전 ... 3~4라운드는 23~24일 오전 3시45분부터 생중계된다. 1955년 창설된 이 대회는 US여자오픈(1953년)에 이어 LPGA 역사상 두 번째로 긴 역사와 전통을 가진 대회다. 한국 ... 판도를 이끌고 있다. 특히 지난 4월 시즌 첫 메이저 ANA 인스퍼레이션에 이어 6월 초 US오픈 우승으로 메이저 2연승을 거뒀다. 가장 컨디션이 좋은 선수는 ANA 인스퍼레이션 우승자이자 ...
  •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 “체격 큰 남자 좋아…켑카 만나고 싶다”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 “체격 큰 남자 좋아…켑카 만나고 싶다” ...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켑카는 키 183㎝, 체중 94㎏이다. 올해 첫 메이저 대회인 ANA 인스퍼레이션에서 우승한 고진영은 이번 시즌 올해의 선수와 평균 타수 부문 선두를 달리고 있다. 상금은 US오픈 챔피언 이정은(23)에 이어 2위지만 이번 대회에서 우승하면 1위가 될 수 있다. 현재 상금 1위 이정은은 152만달러, 2위 고진영은 117만달러로 약 35만달러 차이가 난다. 이번 대회 ... #골프 #세계랭킹 #kpmg여자pga챔피언십 공식 #여자 세계 #남자 세계
  • 2019 메이저 퀸, 고진영→이정은6→또 한국선수?
    2019 메이저 퀸, 고진영→이정은6→또 한국선수? ... 드라마를 썼다. 최종 라운드 16번 홀에서 해저드에 빠진 공을 환상적인 로브샷으로 건져 올려 파 세이브를 한 뒤 연장 접전 끝에 우승했다. LPGA는 당시 “박성현의 샷은 20년 전 US여자오픈에서 박세리가 시도했던 맨발 샷을 떠올리게 했다”고 전했다. 올 시즌 한국 여자골퍼들은 LPGA 투어 15개 대회 중 7승을 거뒀다. 특히 두 차례 메이저 대회를 모두 한국 선수가 ... #박인비 #한국선수 #메이저 대회 #여자 대회 #미국여자프로골프 #LPGA #고진영 #메이저 퀸 #이정은6
  • '농구선수 출신' 우들랜드, US오픈서 메이저 첫 승
    '농구선수 출신' 우들랜드, US오픈서 메이저 첫 승 사진=연합뉴스 제공 게리 우들랜드(35·미국)가 모두의 예상을 깨고 메이저 대회인 US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1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페블비치 골프 링크스(파71·7026야드)에서 ... 활동했다. 첫 우승은 2011년 3월 트랜지션스 챔피언십에서 빨리 나왔다. 2013년 리노타호오픈에 이어 지난해 피닉스오픈 우승으로 통산 3승을 거뒀다. 그러나 다혈질 성격에 코스에서 감정을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019 메이저 퀸, 고진영→이정은6→또 한국선수?
    2019 메이저 퀸, 고진영→이정은6→또 한국선수? 유료 ... 드라마를 썼다. 최종 라운드 16번 홀에서 해저드에 빠진 공을 환상적인 로브샷으로 건져 올려 파 세이브를 한 뒤 연장 접전 끝에 우승했다. LPGA는 당시 “박성현의 샷은 20년 전 US여자오픈에서 박세리가 시도했던 맨발 샷을 떠올리게 했다”고 전했다. 올 시즌 한국 여자골퍼들은 LPGA 투어 15개 대회 중 7승을 거뒀다. 특히 두 차례 메이저 대회를 모두 한국 선수가 ...
  • 2019 메이저 퀸, 고진영→이정은6→또 한국선수?
    2019 메이저 퀸, 고진영→이정은6→또 한국선수? 유료 ... 드라마를 썼다. 최종 라운드 16번 홀에서 해저드에 빠진 공을 환상적인 로브샷으로 건져 올려 파 세이브를 한 뒤 연장 접전 끝에 우승했다. LPGA는 당시 “박성현의 샷은 20년 전 US여자오픈에서 박세리가 시도했던 맨발 샷을 떠올리게 했다”고 전했다. 올 시즌 한국 여자골퍼들은 LPGA 투어 15개 대회 중 7승을 거뒀다. 특히 두 차례 메이저 대회를 모두 한국 선수가 ...
  • 눈부신 골퍼들의 천국 페블비치, 슬라이스 골퍼에겐 지옥
    눈부신 골퍼들의 천국 페블비치, 슬라이스 골퍼에겐 지옥 유료 ... 있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페블비치 골프장은 태평양과 맞붙어 있다. 바다를 오른쪽으로 끼고 도는 4~10번 홀에서 슬라이스가 나면 바다에 공을 빠뜨리게 된다. [UPI=연합뉴스] 2019 US오픈이 열린 페블비치(미국 캘리포니아주)는 골퍼들의 천국으로 불린다. TV 화면에 나온 것보다 경치가 아름답다. 4~10번 홀, 17, 18번 홀이 바다를 끼고 있다. 1919년 이 골프장을 설계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