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가짜뉴스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0 / 93건

  • 이효성 방통위원장 돌연 사의…야당 “사퇴 압박 의혹” 유료

    ... 출장 계획이 잡혀 있는데 사퇴할 사람이 출장 일정을 왜 잡느냐”며 “누군가 이 위원장에 사퇴 종용·압박한 것이 아닌가”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이어 그는 “문재인 정권은 '가짜뉴스와의 전쟁'을 '범죄와의 전쟁' 선포하듯 몰아붙이고 있지만, 이 위원장은 '표현의 자유를 침해할 수 있다'며 맞서왔다”고 주장했다. 김경진 기자 kjink@joongang.co.kr
  • [현장에서] 사린가스·VX…혐한 부추기는 일본 언론 '아무말 대잔치'

    [현장에서] 사린가스·VX…혐한 부추기는 일본 언론 '아무말 대잔치' 유료

    ... 그대로 반복 재생산하고 있다는 점이다. 언론에도 국적이 있다. 그러나 각자 국익을 추구하더라도, 사실(팩트)에 기초한 보도로 양국이 서로에게 도움되는 최선의 길을 찾아야 한다. '가짜뉴스'로 혐한 감정을 부추겨선 양심 있는 일본인은 물론 국제사회 신뢰도 얻을 수 없다. 이건 괜한 트집이 아니다. 김기환 경제정책팀 기자 khkim@joongang.co.kr
  • [현장에서] 사린가스·VX…혐한 부추기는 일본 언론 '아무말 대잔치'

    [현장에서] 사린가스·VX…혐한 부추기는 일본 언론 '아무말 대잔치' 유료

    ... 그대로 반복 재생산하고 있다는 점이다. 언론에도 국적이 있다. 그러나 각자 국익을 추구하더라도, 사실(팩트)에 기초한 보도로 양국이 서로에게 도움되는 최선의 길을 찾아야 한다. '가짜뉴스'로 혐한 감정을 부추겨선 양심 있는 일본인은 물론 국제사회 신뢰도 얻을 수 없다. 이건 괜한 트집이 아니다. 김기환 경제정책팀 기자 khkim@joongang.co.kr
  • [단독] 임블리와 남편 "고객을 소비자 아닌 친구로 잘못 생각"

    [단독] 임블리와 남편 "고객을 소비자 아닌 친구로 잘못 생각" 유료

    ... 안티계정 폐쇄 가처분 신청을 해 비난을 받았다. 박: 회사 직원이 성범죄자로 몰리는 등 여러 가짜 뉴스가 있었다. 회사는 가만히 있을 수가 없었다. 직원 중에서도 '왜 사과하고 고소하냐'고 ... 있는 게 생각뿐이라 많은 생각을 하는데 어떤 루머에 대해서는 미칠 것 같다. 우리 아들이 가짜 아들이라는 말이 가장 그랬다. 하지만 내가 접을 수 있는 위치가 아니다. 직원도 어렵게 버티고 ...
  • [단독] 임블리와 남편 "고객을 소비자 아닌 친구로 잘못 생각"

    [단독] 임블리와 남편 "고객을 소비자 아닌 친구로 잘못 생각" 유료

    ... 안티계정 폐쇄 가처분 신청을 해 비난을 받았다. 박: 회사 직원이 성범죄자로 몰리는 등 여러 가짜 뉴스가 있었다. 회사는 가만히 있을 수가 없었다. 직원 중에서도 '왜 사과하고 고소하냐'고 ... 있는 게 생각뿐이라 많은 생각을 하는데 어떤 루머에 대해서는 미칠 것 같다. 우리 아들이 가짜 아들이라는 말이 가장 그랬다. 하지만 내가 접을 수 있는 위치가 아니다. 직원도 어렵게 버티고 ...
  • 온라인 대신 오프라인 매장 고집…'청개구리' 샤넬

    온라인 대신 오프라인 매장 고집…'청개구리' 샤넬 유료

    ... 자신감을 누리게 하는 게 럭셔리 브랜드다.” ■ 라거펠트 사후 또 매각설 “루머·추측 섞인 가짜뉴스” 「 카를 라거펠트. [AFP=연합뉴스] 샤넬은 비상장 기업이어서 기업 정보를 공개하지 ... 있다. 이에 대해 브루노 파블로브스키 사장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 루머와 추측이 뒤섞인 가짜 뉴스”라고 말했다. “라거펠트와 30년을 함께 일했다. 그가 아픈 것을 알았기 때문에 함께 ...
  • 온라인 대신 오프라인 매장 고집…'청개구리' 샤넬

    온라인 대신 오프라인 매장 고집…'청개구리' 샤넬 유료

    ... 자신감을 누리게 하는 게 럭셔리 브랜드다.” ■ 라거펠트 사후 또 매각설 “루머·추측 섞인 가짜뉴스” 「 카를 라거펠트. [AFP=연합뉴스] 샤넬은 비상장 기업이어서 기업 정보를 공개하지 ... 있다. 이에 대해 브루노 파블로브스키 사장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 루머와 추측이 뒤섞인 가짜 뉴스”라고 말했다. “라거펠트와 30년을 함께 일했다. 그가 아픈 것을 알았기 때문에 함께 ...
  • 가장 큰 죄인은 최후에…아가사 크리스티의 명쾌한 단죄

    가장 큰 죄인은 최후에…아가사 크리스티의 명쾌한 단죄 유료

    ... 결론이다. 과연 미스터리 여왕답다. 최근 하루가 멀다 하고 나라를 떠들썩하게 만드는 사건들이 뉴스 매체를 통해 쏟아져 나온다. 책임을 져야 할 당사자는 분명히 있을 터인데 '내로남불' ''가짜 뉴스''등의 연막을 치고 진실을 왜곡시켜 국민을 어리둥절케 한다. 한 치의 에누리 없이 공평하게 '정의의 심판'을 집행하는 미지의 인물 U.N.오웬이 기다려지는 이유다. 이광현 아름다운 인생학교 ...
  • 블록체인 전문 미디어 '조인디' 5월 첫 서비스

    블록체인 전문 미디어 '조인디' 5월 첫 서비스 유료

    ... 반해 그간 제대로 된 정보를 접할 통로가 마땅치 않았다”며 “정보의 비대칭성이 두드러지고 가짜 뉴스가 난무하는 이 시장에서 아시아를 대표할 채널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조인디는 '탈중앙화의 ... 기여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블록체인과 암호 화폐에 국경이 없는 것처럼 조인디가 생산한 뉴스는 전 세계로 유통된다. 주요 기사는 중국어와 영어로도 서비스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중국 경제매체인 ...
  • "홍삼, 6개월 장기 복용해도 안전"…13개 대학병원 ,992명 연구 결과

    "홍삼, 6개월 장기 복용해도 안전"…13개 대학병원 ,992명 연구 결과 유료

    [연합뉴스 제공] 성인은 홍삼을 장기 복용해도 안전하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그동안 홍삼의 장기 복용에 따른 안전성 논란이 계속 제기됐다. 가톨릭의대 서울성모병원(김경수)·성... 30일 국내 13개 대학병원에서 19세 이상 992명을 대상으로 홍삼 복용군(490명)과 가짜 약 대조군(502명)으로 나눠 24주간 이상반응을 관찰한 결과를 공개했다. 이 연구는 홍삼제조업체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