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건설사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2건

  • 경관이 포주 돈받고 편의 봐줘 유료

    여종업원의 화대를 뜯어낸 업주를 감싸고, 건설사에선 뇌물을 챙기고…. 경찰.군청 직원 등 중하위직 공무원의 비리가 잇따라 적발됐다. 서울중앙지검 형사2부는 17일 수사 중인 유흥주점 업주에게서 돈을 받고 조사 서류를 허위로 꾸민 혐의(뇌물수수 등)로 서울 모 경찰서 강모(41) 경장을 구속했다. 강 경장은 지난 3월 한 시민단체가 "여종업원에게 윤락을 강요하고 ...
  • 간도 큰 경리직원…3년간 1백30여억원 빼돌려 유료

    파산한 건설회사의 경리직원이 3년간 회사 돈 1백30여억원을 빼돌려 쓰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남대문경찰서는 17일 파산 절차가 진행 중인 D건설사에 재직하며 2000년 12월부터 최근까지 23회에 걸쳐 모두 1백33억2천6백여만원을 횡령한 혐의로 이 회사 전 간부 李모(43)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李씨는 이 회사가 시공 중인 서울 관악구 봉천동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