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권창훈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32 / 316건

  • 분데스리가 주말 개막…코리안리거 독일 축구 뒤흔든다

    분데스리가 주말 개막…코리안리거 독일 축구 뒤흔든다 유료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권창훈·정우영·지동원·이재성·이청용. 각 구단 SNS 휴식기를 마친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가 이번 주말 개막한다. 2019~2020시즌 분데스리가가 17일(한국시간) 개막한다. 이재성, 이청용 등 지난 시즌 큰 활약을 보였던 선수들부터 새로운 팀으로 이적한 지동원, 신입생 권창훈과 정우영까지 코리안 리거들이 독일 축구를 뒤흔들고 ...
  • 리그1과 분데스리가, EPL까지···개막 앞둔 해외파 총점검

    리그1과 분데스리가, EPL까지···개막 앞둔 해외파 총점검 유료

    ... 황의조는 11일 열리는 앙제와 시즌 개막전에서 공식 데뷔를 노린다. 스타드 드 랭스에서 뛰고 있는 석현준(28)도 황의조와 함께 리그1에서 활약을 기대해볼 만하다. 리그1에서 독일 분데스리가로 이적한 권창훈(25) 그리고 바이에른 뮌헨을 떠나 권창훈과 한솥밥을 먹게 된 정우영(20·이상 프라이부르크)은 시즌 초반 부상 악재를 맞았다. 권창훈은 종아리 근육 파열을 당해 개막전 결장이 유력하고, 정우영도 ...
  • 정우영 이어 권창훈도…분데스리가로 가자

    정우영 이어 권창훈도…분데스리가로 가자 유료

    독일 분데스리가 프라이부르크 홈구장을 찾은 권창훈. [중앙포토]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에 한국의 축구선수들이 속속 모여들고 있다. 분데스리가의 1,2부 리그에서 활동하는 태극전사가 9명이나 된다. 프랑스 디종에서 활약하던 권창훈(25)은 지난달 28일 독일 SC 프라이부르크로 이적했다. K리그 수원 삼성 시절부터 권창훈을 원했던 프라이부르크가 마침내 권창훈을 ...
  • 권창훈이 찌르고 정우영이 넣는다…태극전사 나란히 프라이부르크행

    권창훈이 찌르고 정우영이 넣는다…태극전사 나란히 프라이부르크행 유료

    ... 분데스리가(1부리그)에서는 태극전사가 패스를 찔러 주면 또 다른 태극전사가 골로 연결하는 장면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프라이부르크는 지난달 28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리그앙(프랑스)에서 권창훈(25)을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프라이부르크는 계약 기간과 이적료는 공개하지 않았다. 독일 언론은 2년 계약에 이적료는 300만 유로(약 40억원)라고 예상했다. 클레멘스 하르톈바흐 프라이부르크 ...
  • 정우영 이어 권창훈도…분데스리가로 가자

    정우영 이어 권창훈도…분데스리가로 가자 유료

    독일 분데스리가 프라이부르크 홈구장을 찾은 권창훈. [중앙포토]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에 한국의 축구선수들이 속속 모여들고 있다. 분데스리가의 1,2부 리그에서 활동하는 태극전사가 9명이나 된다. 프랑스 디종에서 활약하던 권창훈(25)은 지난달 28일 독일 SC 프라이부르크로 이적했다. K리그 수원 삼성 시절부터 권창훈을 원했던 프라이부르크가 마침내 권창훈을 ...
  • 태극전사들, 분데스리가로 달려간다

    태극전사들, 분데스리가로 달려간다 유료

    ... 발전하며 새로운 시즌을 성공적으로 치르도록 돕고 싶다"면서 "새로운 도전이 무척 기대된다. 이를 가능하게 해 준 바이에른 뮌헨에도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권창훈·조현우·이재성·이청용. 각 구단·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프랑스 디종의 미드필더 권창훈(24)도 분데스리가행이 유력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18일 프랑스 레키포에 따르면, 권창훈은 디종을 ...
  • 이강인 발렌시아 남을까, 다른 팀 갈까

    이강인 발렌시아 남을까, 다른 팀 갈까 유료

    ... 중이다. 소속팀 대구가 '유럽행이라면 조건에 연연하지 않고 보내준다'는 입장인 만큼 성사될 가능성이 크다. 지난 2017년부터 프랑스 1부리그 디종에서 활약 중인 미드필더 권창훈(25)도 올 여름 독일로 무대를 옮길 예정이다. 독일 분데스리가가 한국 선수들의 유럽 진출 전초기지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 이강인 발렌시아 남을까, 다른 팀 갈까

    이강인 발렌시아 남을까, 다른 팀 갈까 유료

    ... 중이다. 소속팀 대구가 '유럽행이라면 조건에 연연하지 않고 보내준다'는 입장인 만큼 성사될 가능성이 크다. 지난 2017년부터 프랑스 1부리그 디종에서 활약 중인 미드필더 권창훈(25)도 올 여름 독일로 무대를 옮길 예정이다. 독일 분데스리가가 한국 선수들의 유럽 진출 전초기지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 벤투의 15경기 선발 총 29명…亞컵부터 변화는 3명

    벤투의 15경기 선발 총 29명…亞컵부터 변화는 3명 유료

    ... 돌아갔다. 16강 바레인, 8강 카타르까지 새롭게 선발로 이름을 올린 선수는 단 한 명도 없었다. 연합뉴스 제공 아시안컵이 끝난 뒤 열린 첫 경기였던 볼리비아와 평가전에서 부상에서 돌아온 권창훈(디종)이 이례적으로 첫 발탁, 첫 선발로 나섰다. 이어 열린 콜롬비아전에서는 또다시 새로운 얼굴이 등장하지 않았다. 지난 7일 끝난 호주전 역시 베스트 멤버에 뉴 페이스는 볼 수 없었다. ...
  • 6월 A매치 앞둔 벤투호, 다시 한 자리에

    6월 A매치 앞둔 벤투호, 다시 한 자리에 유료

    ...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을 앞두고 치르는 마지막 평가전이라 의미가 깊다. 명단 발표 때와 달라진 얼굴이 한 명 있다. 프랑스 리그1 디종에서 뛰고 있는 권창훈(25)이 경추(목뼈) 미세 골절로 8주 진단을 받아 대표팀에서 낙마했다. 대한축구협회(KFA)는 "권창훈이 지난달 31일 경기에서 목뼈를 다쳐 8주 동안 치료와 안정이 필요하다는 진단을 받았다"며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