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김기종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 / 17건

  • [간추린 뉴스] 리퍼트 대사 공격 김기종 2심도 12년형 유료

    마크 리퍼트(43) 주한 미국대사를 흉기로 공격(살인미수 혐의)한 김기종(56)씨가 항소심에서도 1심과 같이 징역 12년형을 선고받았다. 김씨는 지난해 3월 리퍼트 대사의 얼굴에 큰 상처를 입혔다. 법원은 이번에도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는 무죄로 판결했다.
  • [간추린 뉴스] 리퍼트 대사 습격한 김기종, 교도관도 폭행 유료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습격한 혐의(살인미수)로 지난 4월 구속 기소돼 재판을 받고 있는 김기종(55)씨가 교도관을 폭행한 혐의 로 추가 기소됐다. 8일 서울중앙지검 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5월 발목 치료와 환자복 교체 등을 요구하며 서울구치소 교도관들과 의무관을 잇따라 폭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 “리퍼트 살인 의도” 김기종에 12년형 선고 유료

    마크 리퍼트(42) 주한 미국대사를 흉기로 공격한 혐의(살인미수 등)로 기소된 우리마당독도지킴이 대표 김기종(55)씨에 대해 징역 12년이 선고됐다. 서울중앙지법 형사25부는 11일 “생명에 치명적인 위험이 발생할 수 있는 얼굴과 목 등을 수회 공격했다”며 “살인의 고의가 있었다고 인정된다”고 말했다. 재판부는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에 대해서는 “김씨가 북한...
  • [정철근의 시시각각] 문화적 테러 '김기종의 칼질'

    [정철근의 시시각각] 문화적 테러 '김기종의 칼질' 유료

    정철근 논설위원 “홍성담은 '김기종의 칼질'을 통해 천근만근처럼 무거운 역사 아래 분노와 항의의 목소리를 들려준다.” 논란을 불러일으킨 화가 홍성담의 그림 '김기종의 칼질'에 대한 홍경한 전시회 총감독의 작품평이다.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 피습사건을 소재로 한 이 그림은 테러를 옹호했다는 비난을 받고 있다. 도대체 어떤 그림일까, 직접 보고 싶었다. 지...
  • [간추린 뉴스] 리퍼트 습격 김기종, 국보법 위반혐의 추가 유료

    지난 3월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공격한 혐의(살인미수)로 기소된 김기종(56)씨에 대해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를 추가했다고 서울경찰청이 30일 밝혔다. 경찰은 “ 북한의 선동을 추종해 미 대사 살해를 시도한 것으로 결론을 내렸다”고 말했다. 김씨는 이적표현물 77건을 소지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 [간추린 뉴스] 미 대사 습격 김기종 살인미수 혐의 기소 유료

    서울중앙지검 특별수사팀(팀장 이상호)은 1일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 대사를 흉기로 습격한 혐의(살인미수·외교사절 폭행 등)로 김기종(55)씨를 구속 기소했다. 검찰은 김씨가 칼날 길이 12.5cm의 과도로 리퍼트 대사의 얼굴과 목을 4차례 이상 내리찍는 등 살인의 고의가 있었다고 말했다. 검찰은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에 대해선 보강 수사를 할 계획이다.
  • 경찰 "김기종, 리퍼트 대사 살해 의도 있었다" 유료

    지난 5일 마크 리퍼트(42) 주한 미국대사를 흉기로 공격한 김기종(55·구속)씨의 범행은 사전에 계획된 것이며 처음부터 살해 의도가 있었다고 경찰이 결론을 내렸다. 서울지방경찰청 수사본부는 13일 종로서에서 가진 1차 수사 결과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고 김씨 사건을 검찰에 송치했다. 김씨에겐 살인미수, 외교사절 폭행, 업무 방해 혐의가 적용됐다. 김씨가...
  • [간추린 뉴스] 김기종과 3번 이상 통화 30여 명 조사 유료

    경찰은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공격한 김기종(55)씨가 민화협 조찬강연회 초청장을 받은 지난 2월 17일 이후 세 차례 이상 통화한 30여명을 확인했다고 11일 말했다. 경찰은 통화자 등에 대해 조사를 벌일 계획이다.
  • 김기종, 살인미수 적용 13일 검찰 송치 유료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흉기로 공격한 김기종(55·구속)씨의 자택에서 경찰이 압수한 서적 30점 가운데 19점이 이적표현물에 해당하는 것으로 10일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기존 13점 외에 추가로 6점의 이적성이 확인됐는데 이 중엔 진보단체인 사월혁명에서 발간하는 '사월혁명 회보'와 유인물 '통일 단결 대행진의 서곡을 울리며' 등이 있다”고 말했다...
  • 김기종, 이적단체 대표와 1년간 70차례 통화 유료

    경찰이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흉기로 공격한 김기종(55·구속)씨의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 입증에 주력하고 있다. 김씨는 이적단체인 범민련의 전 남측 고문이자 우리민족 연방제통일추진회의 대표인 김수남(74)과 지난 1년간 70여 차례 통화한 것으로 9일 확인됐다. 김수남 대표는 “옳은 일을 했다”며 지난 8일 서울 종로경찰서에 찾아와 김씨를 면회한 사...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