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단원고 조은화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3 / 28건

  • 세월호 4층 유골, 단원고 조은화양 확인

    세월호 4층 유골, 단원고 조은화양 확인 유료

    조은화 지난 10~13일 세월호 4층 선미 왼쪽에서 발견된 유골이 단원고 학생 조은화양인 것으로 25일 확인됐다. 세월호 현장수습본부는 해당 유골의 유전자(DNA) 분석과 법치의학 ... 나왔다”고 설명했다. 이로써 현재까지 공식적으로 신원이 확인된 미수습자는 3명으로 늘었다. 양 이전에 신원이 확인된 미수습자는 진도 침몰 해역에서 수습된 단원고 교사 고창석씨, 선체 3층에서 ...
  • 허다윤양 신원 확인 … 아버지 “꿈에서 웃더니”

    허다윤양 신원 확인 … 아버지 “꿈에서 웃더니” 유료

    ... 만났습니다. 웃는 다윤이의 손을 잡고 꼭 안아줬는데 이렇게 찾게 됐네요.” 세월호 미수습자인 단원고 여학생 허다윤(사진)양의 아버지 허흥환(53)씨는 19일 기자와의 통화에서 떨리는 목소리로 ... 생존자들이 마지막으로 허양의 행적을 목격한 곳이기도 하다. 이곳에선 지난 10일 또 다른 단원고 미수습자인 조은화양의 가방, 13일에는 양의 것으로 추정되는 치아와 유골이 발견됐다. 해당 ...
  • 제자에 구명조끼 양보한 고창석 선생님, 마침내 돌아왔다

    제자에 구명조끼 양보한 고창석 선생님, 마침내 돌아왔다 유료

    ... 돌보느라 고생했다. 미안하다”는 문자메시지를 마지막으로 남겼다. 고씨는 2014년 3월 단원고 체육 교사로 발령받은 지 한 달여 만에 세월호 참사로 변을 당했다. 대학 시절 인명 구 아르바이트를 ... 진입로를 넓혀 4층과 3층 지역에 대한 수색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남은 세월호 미수습자는 단원고 학생인 조은화·허다윤양과 박영인·남현철군, 단원고 교사 양승진씨, 일반인 승객인 권재근씨·혁규군 ...
  • 세월호 사람 뼈 추정 유골 5일째 발견

    세월호 사람 뼈 추정 유골 5일째 발견 유료

    ... 작업을 마쳤다. 이처럼 수색 작업이 활기를 띠면서 다른 미수습자가 발견될 수 있을지 관심이 커지고 있다. 일단 기대하는 건 단원고 여학생 조은화·허다윤양이다. 10일부터 14일까지 뼈가 발견된 곳은 모두 4층 선미 왼쪽이었다. 이곳은 단원고 여학생이 머물렀던 다인실 근처다. 참사 당일 생존자들이 가장 마지막으로 양과 허양의 행적을 목격한 곳이기도 하다. 세월호 ...
  • 세월호 실종학생 부모 4명 "의경과 싸움 멈춰달라"

    세월호 실종학생 부모 4명 "의경과 싸움 멈춰달라" 유료

    세월호 실종자 조은화양의 부모 이금희(왼쪽)·남성씨가 세월호 국민대책회의를 향해 “더 이상 (희생자) 부모들이 폭도로 매도되는 빌미를 제공하지 말아달라”고 요청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 실종자 가족이 입원한 경기도 안산시 H병원에서 한 기자회견을 통해서다. 회견은 경기도 안산 단원고 실종자인 조은화·허다윤양의 부모 4명이 자청했다. 대표로 나온 은화양의 아버지 남성씨는 “인양 ...
  • 세월호 4층서 유골 다수 발견

    세월호 4층서 유골 다수 발견 유료

    ... 현장에서 뼈를 수습했다. 이 뼈는 신원 확인을 위해 국과수로 보내 미수습자 가족의 DNA와 대 작업을 벌일 예정이다. 이 작업은 한 달가량 걸릴 전망이다. 이날 다수의 뼈가 발견된 위치는 ... 오전 뼈 2점을 발견한 데 이어 11일에도 사람 뼈로 추정되는 유골 1점을 수습했다. 이날 단원고 미수습자 조은화 학생의 것으로 추정되는 가방과 휴대전화, 학생증도 발견됐다. 4층 선미는 ...
  • 10일부터 미수습자 수색 “얘들아 이제 집에 가자”

    10일부터 미수습자 수색 “얘들아 이제 집에 가자” 유료

    “엄마 나 수학여행 가기 싫어.” 2014년 4월 초 단원고 2학년생이던 다윤이는 엄마 박은미(47)씨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냈다. 하지만 박씨는 “수학여행도 수업의 일부분”이라며 수학여행 ... 있을 딸에게 “이제 집으로 가자”고 말을 건넸다. 그는 세월호가 목포신항에 거의 도착하자 단원고 학생이었던 조은화양의 어머니 이금희(48)씨와 부둥켜안은 채 눈물을 흘리며 “우리 이제 아이들 ...
  • 도대체 어른들은 왜 그러죠? 무대서 날린 돌직구

    도대체 어른들은 왜 그러죠? 무대서 날린 돌직구 유료

    ... 이야기를 옴니버스 형식으로 다루고 있다. 극단 '명태'의 최경성 대표가 연기 지도를 하지만 음향·명·의상·소품·촬영 등은 오롯이 학생들의 몫이다. 김양은 연출 외에 '거리의 아줌마' '아나운서' ... 가족들을 만난 일을 '가장 의미 있는 기억'으로 꼽았다. 이때의 인연으로 아직 시신을 찾지 못한 조은화(안산 단원고)양의 어머니 이금희씨가 지난달 14일 전주 공연을 관람했다. 학교까지 방문해 ...
  • “그때도 많이 울었는데, 슬픔이 다시 되살아나” 유료

    ... “어둡고 차가운 바다 밑 세월호에는 아직 가족에게 돌아오지 못한 아홉 생명이 있다. 이것이 바로 우리 사회가 포기하거나 외면하면 안 되는 이유”라고 말했다. 이 기도회에 세월호 실종자인 단원고 학생 조은화양의 어머니인 이금희(46)씨도 참석했다. 그는 인사말을 통해 “자식을 잃는 아픔을 당하고도 아무것도 하지 못하는 사람은 제가 마지막이기를 소망한다”고 심경을 밝혔다. 기도회가 ...
  • [권석천의 시시각각] 팽목의 성탄, 촛불 아홉 개

    [권석천의 시시각각] 팽목의 성탄, 촛불 아홉 개 유료

    ... 예수의 탄생을 찬송했다. 예배가 끝나고 미수습자 가족들이 앞으로 나왔다. “어떻게든 찾아서 장례 치러주고 싶어 버티고 있습니다.” 동생과 여섯 살 카를 찾지 못한 권오복(60)씨가 고개를 숙였다. 단원고 학생 조은화 엄마 이금희(47)씨는 푸석한 얼굴로 흐느끼며 말했다. “우리 은화가 차가운 바닷속에 있는 게 정말 싫은데… 2014년 4월 16일을 619일째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