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당사도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7건

  • [week&] 요금 달랑 1000원, 철원 가는 기차여행

    [week&] 요금 달랑 1000원, 철원 가는 기차여행 유료

    ... 민간인통제선 안쪽으로 버스가 진입할 때는 무장한 군인이 차량에 탑승해 인원을 일일이 체크했고, 군부대 주변에 '지뢰'라고 쓰인 경고 팻말도 여럿이었다. 강원도 철원에 뼈대만 남아 있는 노동당사. 북한 측이 지은 건물로는 유일하게 현존해 있다. 시티투어 버스는 뼈대만 남아 있는 앙상한 건물 앞에서 속도를 줄였다. 근대문화유산 22호로도 지정된 노동당사로, '서태지와 아이들'의 ...
  • [영화로운 그곳] '더 테러 라이브' 여의도

    [영화로운 그곳] '더 테러 라이브' 여의도 유료

    ... 마포대교(당시 서울대교)가 뚫리면서 여의도는 발전에 가속도를 밟았다. 75년엔 태평로에 있던 국회의사당이 여의도로 옮겨왔다. 힘을 좇아, 돈을 좇아, 내로라하는 금융기관·방송사·정당 당사가 앞다퉈 자리를 잡았다. 그러니까 여의도의 유려한 스카이라인은 이들의 부단한 에너지가 만들어 낸 일종의 '바벨탑'인 셈이다. 우리네 삶을 조금은 윤택하게 만들어줬을지언정 인간사 욕망 추구엔 ...
  • 탄성 쏟아지는 한탄강 비경 민통선 안쪽까지 드라이브 행렬

    탄성 쏟아지는 한탄강 비경 민통선 안쪽까지 드라이브 행렬 유료

    ... 바깥 지역은 아무 때나 걸어서도 돌아다닐 수 있지만 민통선 안쪽은 정해진 시간에 정해진 코스를 자동차로만 이동할 수 있다. 북상한 민통선 … 반나절 걸어야 제대로 구경 2 철원 노동당사. 분단을 상징하는 건물이다. 3 소이산 지뢰꽃길을 따라 전망대에 오르면 철조망에 평화를 기원하는 리본이 묶여 있다. 민통선은 고정돼 있는 게 아니었다. 25년 전보다 철원의 민통선은 북쪽으로 ...
  • [커버스토리] 숨 가쁘던 행군길 지금은 예쁜 탐방로

    [커버스토리] 숨 가쁘던 행군길 지금은 예쁜 탐방로 유료

    강원도 철원 노동당사 맞은편에 새우젓 고개라는 이름의 고개가 있다. 경기도 연천과 파주의 새우젓 장수들이 넘나들던 고개라서 새우젓 고개다. 이 고개에 대전차 장벽이 서 있다. 전시에 장벽을 폭파해 적군 전차의 통행을 막는 군사시설이다. 분단의 흔적은 이렇게 여전히 남아 있다. 지도를 펼쳐 강원도 철원을 찾아봤습니다. 서울시청에서 90㎞ 정도 떨어져 있으니 충남 ...
  • 육군이냐 해병대냐 … 골라가는 '진짜 사나이' 캠프

    육군이냐 해병대냐 … 골라가는 '진짜 사나이' 캠프 유료

    ... 해병대 훈련병이 받는 프로그램을 경험할 수 있다. 5일 일정 중 하루는 야외 군용 텐트에서 생활한다. 강원도 철원군에서 운영하는 병영체험수련원은 화생방·구급법 체험뿐 아니라 제2땅굴·노동당사 등 안보 견학도 겸한다. 때를 잘 맞추면 승진 훈련장에서 벌어지는 실제 포사격도 관람할 수 있다. 해병대 출신 교관이 이끄는 체험 캠프 '그린베레'는 진짜 해병 신병 교육대처럼 프로그램을 ...
  • [week&] '금강산서 왔수다' 열목어 천국, 두타연

    [week&] '금강산서 왔수다' 열목어 천국, 두타연 유료

    ...aju.go.kr)이 운영하는 'DMZ안보관광' 프로그램이 인기. 임진각관광지에서 신청하면 셔틀버스로 관광할 수 있다. 031-940-8342. 중부지역 제2땅굴·철의삼각전망대·노동당사 등이 있는 강원도 철원군(tour.cwg.go.kr)이 중심지역이다. 안보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한탄강관광사업소에서 당일 신청하면 되는데, 매주 화요일은 쉰다. 입장료 2000원. 033-450-5558. ...
  • '시골의사' 박경철의 직격인터뷰 주수호 대한의사협회 회장 유료

    ... “그건 동의하기 어렵습니다. 우리 의사 사회가 다소 폐쇄적인 것은 맞습니다. 하지만 우리 의사 사회는 나아가자는 거지 돌아가자는 주장을 하지는 않습니다. 예를 들어 FTA 전에도 이해당사자 중에서 자기 영역의 시장개방에 찬성한 유일한 집단이 의협이었습니다.” Q 의협이 진취적인 성향을 가지고 있지만 오해를 받고 있다고 생각하는 건가요? “일부 사회와 단절된 부분이 있다는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