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마카오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8건

  • 마카오 항공, 대구~마카오간 운항

    마카오 항공, 대구~마카오간 운항 유료

    마카오항공(www.airmacau.co.kr)은 인천~마카오 노선을 매일 운항하고 있다. 부산~마카오 노선도 매주 2회씩 수요일과 일요일에 오간다. 광주~마카오 노선도 있다. 매주 목요일과 일요일에 운항한다. 마카오항공은 인천.부산.광주에 이어 대구에서도 한시적으로 마카오 노선을 운항한다. 마카오항공은 대구~마카오 노선을 오는 2월 10일부터 2월 27일까...
  • 주말 탈출 마카오 제격

    주말 탈출 마카오 제격 유료

    ▶ 마카오의 한 노천 카페. 마카오는 홍콩과 인접한 도시면서도 우리에게는 그렇게 낯익지 않은 곳이다. 홍콩과의 거리가 불과 64㎞밖에 되지 않는다. 마카오는 동.서양의 문화가 멋지게 어우러진 도시로 평이 나 있다. 1999년까지 440년간 포르투갈의 식민통치를 받아 영국의 지배하에 있었던 홍콩과 유사한 점이 꽤 많은 도시지만 남유럽 풍의 건축양식.음식문...
  • 부산~마카오 직항 운항

    부산~마카오 직항 운항 유료

    마카오는 역사유적.박물관이 산재해 교육적인 여행지로도 적합하다. 또 흑사장의 아름다운 해변이 있어 가족 휴양지로도 어울린다. 마카오는 동양에서 가장 먼저 가톨릭을 받아들인 곳으로 우리나라의 김대건 신부가 공부했던 곳으로 유명하다. 마카오 서쪽에 위치한 까모에스 공원에는 1985년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에게서 성인 추앙을 받은 기념으로 한국 천주교 주교회에서...
  • 마카오, 부산에서 바로 간다

    마카오, 부산에서 바로 간다 유료

    마카오항공은 오는 7월 3일부터 9월 29일까지 매주 목, 일요일 주2회 부산~마카오구간을 정기 운항한다. 마카오항공의 부산 운항에 따라 영, 호남권의 관광객들이 인천공항까지 이동하는데 걸리는 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부산 공항에서 오전 8시20분에 출발하여 마카오공항에 오전 10시55분 도착한다. 돌아오는 항공편은 마카오 현지에서 오...
  • 남중국의 관문 마카오

    남중국의 관문 마카오 유료

    홍콩과 인접한 마카오는 동서양의 문화가 어우러진 곳이다. 1999년까지 442년간 포르투갈의 식민통치하에 있었던 마카오는 홍콩과 유사한 점이 많으면서도 마카오 시 외곽의 건축물과 음식에서 볼 수 있듯이 남유럽 문화의 성격이 강하다. 마카오의 밤은 카지노의 화려한 전광판과 함께 환락의 도시로 변한다. 지난해 5월 미국 라스베이거스 경영 기법을 도입한 카지노 ...
  • 마카오 항공권 5월까지 세일 유료

    마카오항공은 마카오항공권 특가 행사를 한다. 3월1일~5월27일 매일 클래스별 22석(선착순)의 인천~마카오 왕복 항공권을 최저 21만8000원에 판매한다. 이 보다 더 싼 18만8000원짜리 항공좌석도 있으나 이미 예약이 완료된 상태다. 인천에서는 오전 8시, 마카오에서는 새벽 2시 5분에 출발한다. 예약 후 48시간 내 현금을 완납하고, 출발일 기준 5...
  • 인천~마카오 직항로 매일 운항 유료

    마카오항공이 지난해 12월 21일부터 인천~마카오 구간을 매일 운항한다. 인천~마카오 노선은 지난해 7월부터 주3회(월.수.금) 운항한다 지난해 12월부터 증편했다. 관광객이 그만큼 늘었기 때문이다. 연간 1500만 명의 관광객들이 방문, 현지에 24시간 머무는 여행객이 50%나 된다. 마카오로 출퇴근하는 중국인들은 4만~5만 명 정도로 추산된다. 마카오 ...
  • 마카오와 맞닿은 골프 명소 '주해'

    마카오와 맞닿은 골프 명소 '주해' 유료

    주해는 아름다운 해변을 끼고 있는 정원도시다. 1999년 유엔에 의해 최우수 친환경실천 지역으로 선정됐다. '국정(國庭)도시', '환경보호 시범도시', '중국 최고 위생도시'로 불릴 만큼 중국내 최고 여행지 40곳 중 하나로 지정된 곳이다. 특히 주해, 중산지역은 온천이 유명하다. 주해에서 약 40분 거리에 있는 어온천은 세계 각국에서 관광객이 몰려올 만큼...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