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모란봉악단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7 / 163건

  • 시진핑, 이수용에 “예술단 공연은 수교 70년 경축 활동” 유료

    ... 협상에서도 중국의 역할이 있다고 예고하는 대외 메시지라는 해석이 나온다. 3년 전 북한 공연단의 방중 때는 이날과는 전혀 달랐다. 2015년 12월 현송월 단장이 이끌고 중국을 찾았던 북한 모란봉악단은 당시 중국 당국이 공연 내용을 바꿔 달라고 요구하자 이에 반발하며 전격 귀국해 양국 관계의 단면을 보여줬다. 관련기사 [단독] 김영철 “ICBM 없다” 능청, 그말 들은 폼페이오 “하하” ...
  •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中 유튜버가 본 평양스타일…그곳엔 물결형 헤어가 뜬다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中 유튜버가 본 평양스타일…그곳엔 물결형 헤어가 뜬다 유료

    ... 효용을 모르는 건 아니다. 통일전선부(부장 김영철 당 부위원장)가 대남 비방 사이트인 '우리 민족끼리'를 운영하고, 유튜브에 최고지도자 우상화와 체제 선전 영상을 올린 건 대표적 사례다. 모란봉악단 공연 등 일부를 제외하고는 별다른 주목을 받지 못했다. 최근 들어 상황이 달라지기 시작했다. 유튜브를 통해 북한의 생생한 내부 모습이 담긴 영상물이 번지고 있는 것이다. 이를 주도하는 건 ...
  •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티켓 구하기 전쟁까지 … 평양은 악단공연 전성시대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티켓 구하기 전쟁까지 … 평양은 악단공연 전성시대 유료

    ... 문자메시지 등으로 팬심을 전하기도 한다. 서방국가가 아닌 평양에서 요즘 벌어지는 일이다. 모란봉악단을 비롯한 북한의 대표적 음악단 공연에 주민의 폭발적 관심이 쏠리고 있는 것이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 자랑할 만한 일”이라고 평가했다. 평양 보통강변에 자리한 이곳은 원래 서커스 공연이 이뤄지던 모란봉교예극장으로 쓰였다. 폐기되다시피 한 극장을 김정은이 지난 1월 “세계적 수준의 관현악단 전용극장으로 ...
  • 휴대폰 500만명, 시장 500개 만들었지만 제재에 막힌 김정은

    휴대폰 500만명, 시장 500개 만들었지만 제재에 막힌 김정은 유료

    ... 쑹타오 중국 공산당 대외연락부장. [AP=연합뉴스] 북한 노래 '단숨에'는 김정은 시대를 상징한다. 2012년 창단된 모란봉악단의 대표곡이다. 경쾌한 전자악기의 리듬에 “단숨에”라는 가사를 되풀이한다. 미사일 발사나 핵실험 이후 축하 공연에서 이 악단이 빼놓지 않고 연주하는 곡이다. 노래가 나올 때면 관객들은 박자에 맞춰 박수를 치거나 자리에서 일어나 덩실덩실 ...
  • [이영종의 평양 오디세이] '반미 코드' 속에 숨겨진 북한의 워싱턴 짝사랑

    [이영종의 평양 오디세이] '반미 코드' 속에 숨겨진 북한의 워싱턴 짝사랑 유료

    ...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5월에 만나자”며 의기투합했다. 내달 판문점에서의 문재인 대통령 상 루트를 거쳐 가는 역사적 북·미 정상회담 여정이다. 불과 몇 달 전까지도 '미 본토 핵 불바다'를 ... 하는 전자음악과 현란한 레이저 조명에 청중은 놀라워했다. 지난 2012년 7월 6일 평양의 모란봉악단 창단 공연장. 북한 최고지도자 김정은(당시 직책은 국방위 제1위원장)은 2시간 가까운 공연을 ...
  • 깜짝 등장한 김여정, 북한 외교 '얼굴마담' 할 듯 유료

    ... 사람이다. 반면에 젊고 세련된 김여정은 김정은이 구상하려는 북한의 이미지에 최적임자일 수 있다. 구(舊)와 신(新)을 조화시키면서 신(新)에 방점을 두려는 계산이다. 김정은은 2012년 모란봉악단을 창단하면서 관계자들에게 지도할 때마다 “새것, 새것, 또 새것을 창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남을 본뜨는 것은 자멸의 길”이라며 아버지 김정일과 다른 것을 요구했다. 그래서 창단한 ...
  • [이영종의 평양 오디세이] 김정은의 '남매 정치' … 붉은 올리브 가지로 평창을 흔들다

    [이영종의 평양 오디세이] 김정은의 '남매 정치' … 붉은 올리브 가지로 평창을 흔들다 유료

    ... 기대를 모았다. 스위스 베른의 국제학교에서 1990년대 중반부터 2000년까지 체류한 이들이 김일성·김정일과 다른 전향적 통치를 할 것이란 측면에서다. 김정은 집권 첫해인 2012년 7월 모란봉악단(단장 현송월) 창단 공연에는 미 자본주의 상징인 미키 마우스와 백설공주 캐릭터가 선보였다. '이렇게 좋은 세상'이라 선전되던 문구는 '이렇게 좁은 세상'으로 바뀌었다. 청년 지도자 김정은이 ...
  • [단독] 남 “공연 노래에 문제” … 북 예술단 한때 만경봉호로 철수

    [단독] 남 “공연 노래에 문제” … 북 예술단 한때 만경봉호로 철수 유료

    ... 8~9시까지 리허설이 진행될 예정이었지만 예술단은 연습을 중단하고 오후 7시쯤 숙소로 사용하던 만경 92호로 돌아갔다”고 덧붙였다. 현송월은 자신이 단장으로 있는 모란 악단을 이끌고 2015년 ... 바꿔 불렀다. 또 “우리네 평양 좋을 시구, 사회주의 건설이 좋을 시구”의 가사가 있는 '모란'은 아예 공연에서 제외했다. 다만, 현 단장은 전날 커피 이야기를 하며 다정다감했던 모습 ...
  • “핫팬츠에 화려한 춤 … 논란 피하며 계획한 노래 다 불렀다”

    “핫팬츠에 화려한 춤 … 논란 피하며 계획한 노래 다 불렀다” 유료

    ... 몇 안 되는 북한 공연·예술 전문가다. 당초 북한 내 한류를 연구하던 그는 2012년 7월 모란봉악단이 결성된 뒤 북한 공연 문화에 관심을 갖게 됐다. 이후 모란봉악단과 청봉악단·왕재산예술단 등 ... 등 치밀하게 준비한 흔적이 역력하다”고 평가했다. 강 교수는 2014년 연구 결과를 모아 『모란봉악단: 김정은을 말하다』를 펴낸 데 이어 올봄엔 속편을 출간할 예정이다. 이번 방한 공연을 총평하자면. ...
  • [이슈 속으로] '여정' 'J에게' '남자는 배…' 불렀지만, 북 “예술은 혁명 무기”

    [이슈 속으로] '여정' 'J에게' '남자는 배…' 불렀지만, 북 “예술은 혁명 무기” 유료

    ━ [이슈 속으로] 16년 만에 남한서 공연한 북한 예술단 실체 삼지연관현악단이 지난 8일 강원 강릉 아트센터에서 공연하는 모습. [로이터=연합뉴스] 북한 삼지연관현악단이 8일 ... 후계� 2009년 셋째 아들 김정은을 자신의 후계자로 지명한 김 위원장은 같은 해 은하수관현악단을 만들었다.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 역시 집권 후 모란봉악단(2012년)과 청봉악단(2015년)을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