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박삼구 회장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3 / 126건

  • 이동걸 “대주주 책임을” 박삼구 회장 물러났다 유료

    박삼구(74)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이 28일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 지난 21일 아시아나항공에 대한 '한정 의견' 감사보고서 제출로 주식거래가 정지되는 등 위기를 겪은 지 일주일 만이다. 박 회장은 이날 발표문을 내고 “금융시장에 혼란을 끼친 점에 책임을 지고 퇴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27일 저녁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을 만나 금융시장에서 아시아나...
  • [사랑방] 박삼구 회장, 한일축제한마당 참석

    [사랑방] 박삼구 회장, 한일축제한마당 참석 유료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박삼구 회장(한일축제한마당 한국 측 실행위원장·사진)이 9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한일축제한마당 in Seoul 2018'에 참석했다. 박 회장은 이 날 “한·일 양국이 공유하는 문화·예술적 가치를 함께 발굴하고, 서로 교류해야 한다”고 말했다.
  • 아시아나 직원들 “39 아웃” 박삼구 회장 갑질 규탄 집회

    아시아나 직원들 “39 아웃” 박삼구 회장 갑질 규탄 집회 유료

    아시아나 직원들이 8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아시아나항공 경영진 규탄 문화제'에 앞서 숨진 기내식 업체 대표를 추모하는 묵념을 하고 있다. [강정현 기자] '기내식 대란'과 관련, 아시아나항공 직원 200여 명이 이틀째 집회를 열고 박삼구(73) 회장 등 경영진의 퇴진을 요구했다. 아시아나항공 직원들은 지난 6일에 이어 8일 오후 서울 광화문 광장...
  • 박삼구 회장 "협력사 대표께 죄송하다"…사과 통할까

    박삼구 회장 "협력사 대표께 죄송하다"…사과 통할까 유료

    [사진제공= 연합뉴스] '기내식 대란'으로 인한 항공기 지연 사태가 나흘 째 이어지는 가운데 아시아나항공을 비롯한 금호아시아나그룹 직원들이 오는 6일 '박삼구 회장 갑질 및 비리 폭로' 집회를 연다.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은 집회 개최 소식이 전해진 4일 서울 광화문 금호아시아나항공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식 사과를 했지만 성난 직...
  • 협력사 사장 자살로 번진 아시아나 '기내식 대란'…비난 화살 박삼구 회장으로

    협력사 사장 자살로 번진 아시아나 '기내식 대란'…비난 화살 박삼구 회장으로 유료

    아시아나항공이 기내식 공급 업체를 바꾸는 과정에서 '노 밀(No Meal)' 사태가 벌어진 가운데 기내식 생산 협력 업체 대표가 숨졌다. 항공기 지연이 사흘째 이어지고, 영세 협력 업체 책임자의 사망 소식마저 전해지자 아시아나항공을 향한 국민의 공분도 눈덩이처럼 커지고 있다. 김수천 아시아나항공 사장이 사과문을 발표한 데 이어 중국 출장 중이...
  • [사진] 박삼구 회장, 피아니스트 선우예권씨 격려

    [사진] 박삼구 회장, 피아니스트 선우예권씨 격려 유료

    박삼구(오른쪽)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이 20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피아니스트 선우예권(28)씨와 오찬을 함께하며 격려했다. 선우씨는 지난 10일 미국에서 열린 반 클라이번 국제피아노콩쿠르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승했다. 선우씨는 2004년 금호영재 콘서트로 데뷔했다. 박 회장은 “이런 낭보가 계속될 수 있도록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
  • 금호타이어 인수자금 '9550억원+1주' 박삼구 회장 “컨소시엄 허용해달라”

    금호타이어 인수자금 '9550억원+1주' 박삼구 회장 “컨소시엄 허용해달라” 유료

    금호타이어 인수전에 뛰어든 박삼구(72·사진) 금호아시아나 회장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인수할 수 있도록 해달라”며 주주협의회(채권단)에 손을 내밀었다. 개인 자격으로 인수자금(9550억원+1주)을 마련하는 데 부담을 느낀 박 회장이 외부 '백기사'를 동원해 금호타이어를 인수하는 승부수를 띄운 것으로 풀이된다. 12일 금호타이어 주주협의회에 따르면 박 회장...
  • 금호타이어 인수자금 '9550억원+1주' 박삼구 회장 “컨소시엄 허용해달라”

    금호타이어 인수자금 '9550억원+1주' 박삼구 회장 “컨소시엄 허용해달라” 유료

    금호타이어 인수전에 뛰어든 박삼구(72·사진) 금호아시아나 회장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인수할 수 있도록 해달라”며 주주협의회(채권단)에 손을 내밀었다. 개인 자격으로 인수자금(9550억원+1주)을 마련하는 데 부담을 느낀 박 회장이 외부 '백기사'를 동원해 금호타이어를 인수하는 승부수를 띄운 것으로 풀이된다. 12일 금호타이어 주주협의회에 따르면 박 회장...
  • [경제 브리핑] 박삼구 회장, 임직원 200여명과 신년 산행

    [경제 브리핑] 박삼구 회장, 임직원 200여명과 신년 산행 유료

    박삼구(가운데) 금호아시아나 회장이 21일 오전 임직원 200여명과 경기도 광주 태화산 정상에 올랐다. 박 회장은 이날 오후 서울 신촌동 연세대 금호아트홀에서 임직원 가족을 위해 연 '금호아시아나 가족 음악회'에도 참석했다. 그는 음악회에서 “임직원과 가족에게 미안하고 고맙다 ”고 말했다.
  • [경제 브리핑] 박삼구 회장, 임직원 200여명과 신년 산행

    [경제 브리핑] 박삼구 회장, 임직원 200여명과 신년 산행 유료

    박삼구(가운데) 금호아시아나 회장이 21일 오전 임직원 200여명과 경기도 광주 태화산 정상에 올랐다. 박 회장은 이날 오후 서울 신촌동 연세대 금호아트홀에서 임직원 가족을 위해 연 '금호아시아나 가족 음악회'에도 참석했다. 그는 음악회에서 “임직원과 가족에게 미안하고 고맙다 ”고 말했다.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