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본선 8강전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86 / 854건

  • 4팀 중 출전 자격 갖춘 팀은 수원 하나뿐···ACL 티켓 행방은

    4팀 중 출전 자격 갖춘 팀은 수원 하나뿐···ACL 티켓 행방은 유료

    ... K리그1 상주상무와 수원 삼성, 내셔널리그 대전 코레일, K3리그 어드밴스 화정FC다. 이들은 8월 중 대진표 추첨을 마치고 9월과 10월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4강전을 치른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팀뿐이기 때문이다. 지난 2일과 3일, 양일에 걸쳐 치른 2019 KEB하나은행 FA컵 8강전 결과에 따라 4강에 오른 팀은 상주 상무와 수원 삼성(이상 K리그1) 대전 코레일(내셔널리그) ...
  • 4팀 중 출전 자격 갖춘 팀은 수원 하나뿐···ACL 티켓 행방은

    4팀 중 출전 자격 갖춘 팀은 수원 하나뿐···ACL 티켓 행방은 유료

    ... K리그1 상주상무와 수원 삼성, 내셔널리그 대전 코레일, K3리그 어드밴스 화정FC다. 이들은 8월 중 대진표 추첨을 마치고 9월과 10월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4강전을 치른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팀뿐이기 때문이다. 지난 2일과 3일, 양일에 걸쳐 치른 2019 KEB하나은행 FA컵 8강전 결과에 따라 4강에 오른 팀은 상주 상무와 수원 삼성(이상 K리그1) 대전 코레일(내셔널리그) ...
  • 한국판 '칼레의 기적' 노리는 아마추어 돌풍에 맞닥뜨린 K리그1

    한국판 '칼레의 기적' 노리는 아마추어 돌풍에 맞닥뜨린 K리그1 유료

    ... 매치업이다. 프로와 아마추어를 통틀어 한국 축구 최강자를 가리는 2019 KEB하나은행 FA컵 8강전이 3일 열린다. 이번 대회 8강전은 그 어느 해보다 FA컵의 특징이 잘 드러나는 매치업이 성사됐다. ... FA컵 우승팀은 K리그1 우승팀과 함께 다음 시즌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본선에 직행할 수 있다. 중하위권 팀들로는 이보다 더 달콤한 '당근'이 없다. 리그 ...
  • 삼성화재배 개막…역대 최다 392명 출전

    삼성화재배 개막…역대 최다 392명 출전 유료

    ... 28.5 대 1, 월드조는 16 대 1의 경쟁률을 뚫어야 본선에 합류할 수 있다. 통합 예선을 통과한 19명은 본선에 직행하는 13명과 함께 32강전 무대에 오른다. 지난해 대회 4강 진출자와 본선 시드 8명, 와일드카드 1명은 본선에 직행한다. 본선 시드는 한국 4명(박정환·신진서·김지석·신민준), 중국 2명(양딩신·천야오예), 일본 2명(이야마 유타, 쉬자위안)에게 ...
  • 삼성화재배 개막…역대 최다 392명 출전

    삼성화재배 개막…역대 최다 392명 출전 유료

    ... 28.5 대 1, 월드조는 16 대 1의 경쟁률을 뚫어야 본선에 합류할 수 있다. 통합 예선을 통과한 19명은 본선에 직행하는 13명과 함께 32강전 무대에 오른다. 지난해 대회 4강 진출자와 본선 시드 8명, 와일드카드 1명은 본선에 직행한다. 본선 시드는 한국 4명(박정환·신진서·김지석·신민준), 중국 2명(양딩신·천야오예), 일본 2명(이야마 유타, 쉬자위안)에게 ...
  • 이강인 골든볼·4도움…팀 4승도 역대 최고 기록

    이강인 골든볼·4도움…팀 4승도 역대 최고 기록 유료

    ... 정정용호는 조별리그 2승, 토너먼트 2승 등 총 4승(1무2패)을 거뒀다. 단일 대회 최다승이다. 8강전은 세네갈과 3-3 무승부를 거둔 뒤 승부차기에서 3-2 승리해 공식 기록으로는 무승부다. 1983년 ... 기록도 갈아치웠다. 1983년 U-20 월드컵의 김종부, 2002년 한·일 월드컵의 이영표 등 8명이 기록한 2도움을 뛰어넘었다. 15일 오후(현지시간) 폴란드 우치 경기장에서 열린 2019 ...
  • 이강인 골든볼·4도움…팀 4승도 역대 최고 기록

    이강인 골든볼·4도움…팀 4승도 역대 최고 기록 유료

    ... 정정용호는 조별리그 2승, 토너먼트 2승 등 총 4승(1무2패)을 거뒀다. 단일 대회 최다승이다. 8강전은 세네갈과 3-3 무승부를 거둔 뒤 승부차기에서 3-2 승리해 공식 기록으로는 무승부다. 1983년 ... 기록도 갈아치웠다. 1983년 U-20 월드컵의 김종부, 2002년 한·일 월드컵의 이영표 등 8명이 기록한 2도움을 뛰어넘었다. 15일 오후(현지시간) 폴란드 우치 경기장에서 열린 2019 ...
  • 3골 모두 이강인 발에서 시작…“한국축구 물건 얻었다”

    3골 모두 이강인 발에서 시작…“한국축구 물건 얻었다” 유료

    세네갈과의 8강전에서 1골·2도움을 올린 이강인이 유니폼을 거꾸로 입은 채 기뻐하고 있다. 6살 때 '날아라슛돌이'에 출연해 축구천재라 불린 이강인은 이름처럼 강인하게 잘 자랐다. [연합뉴스] ... 축구의 미래' 이강인이 폴란드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본선에서 한국을 4강으로 이끌었다. 한국은 9일 폴란드 비엘스코-비아와에서 열린 8강전에서 아프리카의 ...
  • 한일전서 헤딩골…6년 만에 한국 8강행 이끈 오세훈

    한일전서 헤딩골…6년 만에 한국 8강행 이끈 오세훈 유료

    8강 오세훈. [연합뉴스]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 장신 공격수 오세훈(20·1m93㎝)과 다재다능한 막내 이강인(18·발렌시아)이 힘을 합쳐 '숙적' 일본을 물리쳤다. 한국은 5일 폴란드 루블린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본선 16강전에서 후반 38분 오세훈(아산)이 머리로 넣은 골을 끝까지 잘 지켜 일본에 1-0으로 이겼다. ...
  • 이변이냐 돌풍이냐···올해의 '매치킹'은 누구?

    이변이냐 돌풍이냐···올해의 '매치킹'은 누구? 유료

    ... 적이 없을 정도로 이변의 희생양이 됐다. 지난해 대회에선 1번 시드를 받은 이정환(28)이 32강전에서 김민휘(28)에게 덜미를 잡혔다. 2017년 대회에선 최진호(35)가 64강전에서 권성열(33)에게 패했다. 1번 시드로 출전한 선수의 역대 최고 순위는 2012년 박성현(36)이 기록한 8강이다. 올해 1번 시드를 받은 주인공은 유로피언투어를 병행하고 있는 박효원(32)이다. 박효원은 조별리그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