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상조업계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6건

  • [바로잡습니다] 16일자 C7면 '“'좋은라이프', 품격있는 서비스로 상조업계 부정적 시선 바꿀 것” 유료

    ◆16일자 C7면 '“'좋은라이프', 품격있는 서비스로 상조업계 부정적 시선 바꿀 것” 제목의 기사에서 '박명무 VIG파트너스 대표'는 '박병무 VIG파트너스 대표'로 바로잡습니다.
  • [취재일기] 사회적 책임 외면하는 수입차 업체

    [취재일기] 사회적 책임 외면하는 수입차 업체 유료

    ... 차를 판다'는 원칙이 시장에서 가장 인정받는 길이기도 하다. 그럼에도 아쉬움이 남는다. 업계를 통틀어 한 해 10만 대 이상의 차량을 파는 '수입차 대중화 시대'가 됐다면 더욱 그렇다. ... 프로그램 등을 소리 없이 펼쳐왔다. 수입차 업체들이 자사 차량의 고급스러움과 품질을 강조하는 만큼 우리 사회에서 일정한 역할을 해줬으면 하는 걸 바라는 건 더 이상 시기상조가 아니다.
  • [시론] 부동산, 시장에 맡겨라

    [시론] 부동산, 시장에 맡겨라 유료

    ... 투자 대상이 아니라는 암묵적 전제하에 다주택자에 대해 징벌적 세율로 세금을 부과했다. 비상상황에 대응한 비상조치라고 이해할 수 있다. 비상상황이 지나간 지 한참 지난 시점에서 중과세를 폐지하는 것은 당연하다. 주택가격 하락을 막기 위해 또는 건설업계를 돕기 위해서가 아니라 주택시장이 정상적으로 작동하도록 하는 조세 본연의 모습을 찾아가야 하기 때문이다. 재건축에 ...
  • [칼럼] 상조 서비스도 KS인증제를

    [칼럼] 상조 서비스도 KS인증제를 유료

    ... 지난해 우여곡절이 많았다. 지난해 9월 개정된 '할부거래에 관한 법률'이 시행됨에 따라 그동안 문제가 됐던 불공정거래가 없어지고 '상조산업'으로 성장하는 원년이 될 것으로 기대했었다. 하지만 법 시행 이전에 벌어졌던 일부 상조업체들의 횡령 사건이 연이어 터지고 부도덕한 경영 행태가 겹치면서 상조업계 전체가 복마전으로 몰리고 있는 형국이다. 문제가 있는 업체가 ...
  • [사설] 친서민 말만 말고 상조시장부터 살펴라 유료

    ... 현실이다. 서민 가계에 부담스러울 수밖에 없다. 이 수요를 파고들며 지난 10여 년간 국내 상조업체들은 10배 이상 늘어났다. 시장 규모는 2조원대로 커졌다. 서민들로선 매달 수만원씩을 내고 ... 광고비로 지출하는 악순환 구조에 빠져 있었다. 결국 수많은 서민만 피해를 보게 됐다. 요즘 상조업계는 '초상집 신세'다. 영세하고, 낙후되고, 비리가 만연한 곳으로 낙인 찍혔기 때문이다. 정부는 ...
  • [사설] 장례 대비해 어렵게 모은 돈 가로채다니 … 유료

    국내 최대 상조 회사인 보람상조가 검찰 수사를 받고 있다. 이 회사 회장이 가족과 친인척 명의로 계열사를 운영하면서 고객이 맡긴 상조부금 100억여원을 빼돌렸다는 횡령(橫領) 혐의다. ... 관혼상제를 비롯해 호텔·예식장 사업까지 손대며 10여 개의 계열사에 3000여 명의 직원을 두고 업계 1위에 올라 있다. 장례는 누구도 피할 수 없는 인생의 마지막 절차다. 상조회사는 장례에 대한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