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성매매 알선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 / 13건

  • 승리 성매매 알선 혐의 피의자 전환…경찰, 아레나 압수수색

    승리 성매매 알선 혐의 피의자 전환…경찰, 아레나 압수수색 유료

    승리. [뉴시스] '버닝썬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경찰이 그룹 빅뱅 멤버 승리(29·본명 이승현)의 재소환을 앞두고 막바지 자료 확보 작업에 착수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10일 승리의 해외투자자 성접대 의혹 장소로 거론된 강남 클럽 '아레나'에 대한 압수수색을 실시했다. 경찰이 8일 법원에 낸 압수수색 신청 문서엔 승리가 성매매 알선 혐의의 피...
  • '어금니 아빠' 이영학, 성매매 알선하고 몰카 촬영한 정황

    '어금니 아빠' 이영학, 성매매 알선하고 몰카 촬영한 정황 유료

    이영학 이른바 '어금니 아빠'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 중랑경찰서는 숨진 여중생 김모(14)양이 이영학(35·사진)의 집으로 간 이튿날 살해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중랑서 길우근 형사과장은 이날 수사 브리핑에서 “이영학의 딸 이모(14)양은 지난달 30일 낮 12시쯤 김양과 함께 망우동 집에 들어갔으며 사망 시점은 이튿날인 1일 딸이 두...
  • 기무사 소령 성매매 알선 확인된 건만 최소 100건 유료

    국군기무사령부(기무사) 소속 현직 소령이 성매매를 알선하다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기무사 100기무부대 소속 S소령(39)을 성매매 알선 혐의로 검거해 국방부 헌병대로 이첩했다고 22일 밝혔다. 기무사는 군사비밀 보호 등의 역할을 하는 군 유일의 정보수사기관이다. 100기무부대는 방첩 및 보안 업무를 담당하는 기무사의 핵심 부대다. S소령이...
  • [간추린 뉴스] 연예인 성매매 알선 혐의, 기획사 대표 구속 유료

    배우 성현아씨를 사업가에게 소개하고 돈을 받았던 연예기획사 대표가 연예인 성매매 알선 혐의로 구속됐다. 서울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지난해 성매수를 원하는 국내외 재력가들에게 A씨(29·여) 등 연예인 4명을 소개해 준 혐의로 강모(41)씨를 구속했다. 강씨는 알선료로 건당 1300만~3500만원을 챙긴 것으로 조사됐다.
  • 인터넷으로 성매매 알선 100억 챙긴 '사이버 핌프' 유료

    인터넷을 통해 성매매 업소를 소개하는 국내 최대 성매매 알선 사이트의 운영자가 구속됐다. 이른바 '사이버 핌프(pimp·성매매 호객꾼)'로 불리는 이 사이트의 등록회원 수는 20만 명이 넘었다. 서울지방경찰청(청장 김용판)은 해외에 서버를 두고 성매매 업소와 성 매수자를 알선해준 뒤 업소로부터 광고료를 받은 혐의(성매매 알선 등)로 Y 사이트의 운영자 송...
  • '기생관광' 사이트 개설 … 일본인 200명 성매매 알선 유료

    일본인 남성 관광객들에게 속칭 '기생관광'으로 불리는 한국 여성 성매매를 알선한 중간책이 검찰에 적발됐다. 서울 중앙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부장 안미영)는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강모(39)씨를 구속기소했다고 14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강씨는 이른바 '에스코트 서비스'를 제공한다며 일본어로 된 성매매 알선 사이트 3~4개를 ...
  • 성매매 알선 '풀살롱' 무더기 적발 유료

    지난달 25일 서울 서초동의 5층짜리 건물에 서울지방경찰청 광역단속·수사팀이 들이닥쳤다. 이 건물의 1~3층엔 S 유흥주점이 들어서 있다. S 유흥주점은 여성과 술을 마시며 유사 성행위를 받은 뒤 같은 건물 4~5층의 V호텔에서 성매매를 하는 이른바 '풀살롱'이었다. 유흥주점과 호텔은 모두 김모(46)씨 소유였다. 지하 1층은 성매매 여성의 대기장소로 활용...
  • 이름은 '명동산악회' … 한 일은 성매매 알선 유료

    서울 명동과 남대문 시장 일대에서 일본인 관광객을 상대로 불법 호객 행위가 있다는 본지 지적에 따라 경찰이 일제 단속을 벌여 성매매를 알선한 일당을 붙잡았다. 서울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서울 명동에서 일본인 관광객에게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로 조직원 67명을 검거해 김모(58)씨 등 5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일...
  • 강남 고급 호텔 방 58개 장기 임대 … 하루 평균 320여 명에 성매매 알선 유료

    29일 새벽 2시가 넘은 시각, 서울 강남의 한 고급 호텔에 경찰관 수십 명이 들이닥쳤다. 강남경찰서 생활안전과 소속 경찰관들이었다. '호텔에서 기업형 성매매가 이뤄지고 있다'는 첩보를 받고 단속에 나선 것이다. 단속 결과 60여 개의 객실에서 성매매 현장이 발각됐다. 성매매를 한 이들은 이 호텔 지하에 있는 유흥업소의 여종업원과 업소를 찾은 손님이었다. ...
  • 경찰이 청소년 성매매 알선 '보도방' 운영 유료

    경찰관이 무등록 유료 직업소개소(일명 보도방)를 운영하면서 청소년을 유흥업소에 소개하고 성매매까지 알선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남지방경찰청은 31일 청소년성보호법 위반 혐의로 업주 김모(41·전직 경찰관)씨와 동업자인 정모(42·여)씨 등 두 명을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 등은 지난해 5월부터 지난 1월까지 양산에서 보도방을 운영하면서 정모(17)양 등...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