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세종시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 / 20건

  • 차 부품 기름때의 종언…“기계서 디지털로 변화 중”

    차 부품 기름때의 종언…“기계서 디지털로 변화 중” 유료

    ... "사업 모델이 아날로그에서 디지털로 변화할 때 인적 자원에 대한 훈련이 필요하다. 콘티넨탈은 전 세계 사업장을 대상으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4년 뒤 완료될 것으로 본다. 한국 세종시에도 250명의 아날로그 배경을 가진 엔지니어가 근무하고 있지만, (구조 조정 등) 변화는 없을 것이다. 시장과 기술의 변화에 따라 교육을 진행하고 있기 때문이다.” 한국 기업과 협업은 ...
  • 차 부품 기름때의 종언…“기계서 디지털로 변화 중”

    차 부품 기름때의 종언…“기계서 디지털로 변화 중” 유료

    ... "사업 모델이 아날로그에서 디지털로 변화할 때 인적 자원에 대한 훈련이 필요하다. 콘티넨탈은 전 세계 사업장을 대상으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4년 뒤 완료될 것으로 본다. 한국 세종시에도 250명의 아날로그 배경을 가진 엔지니어가 근무하고 있지만, (구조 조정 등) 변화는 없을 것이다. 시장과 기술의 변화에 따라 교육을 진행하고 있기 때문이다.” 한국 기업과 협업은 ...
  • 문 대통령 “개별기록관 원하지 않는다” 추석 메시지는 “국민 모두에게 공평한 나라 소망”

    문 대통령 “개별기록관 원하지 않는다” 추석 메시지는 “국민 모두에게 공평한 나라 소망” 유료

    ... 뜻을 존중해 개별기록관 설치를 전면 재검토하기로 결정했다”고 알렸다. 전날 행정안전부 산하 국가기록원은 퇴임 대통령 관련 기록물을 보관하는 개별 대통령기록관 설립 계획을 발표했다. 세종시 통합대통령기록관의 사용률이 83.7%로, 시설 확충이 필요하다는 이유에서였다. 신축 비용이 기존의 통합기록관 확장 비용보다 덜 든다는 얘기도 덧붙였다. 문 대통령이 개별 기록관의 첫 사례가 ...
  • 문 대통령 “개별기록관 원하지 않는다” 추석 메시지는 “국민 모두에게 공평한 나라 소망”

    문 대통령 “개별기록관 원하지 않는다” 추석 메시지는 “국민 모두에게 공평한 나라 소망” 유료

    ... 뜻을 존중해 개별기록관 설치를 전면 재검토하기로 결정했다”고 알렸다. 전날 행정안전부 산하 국가기록원은 퇴임 대통령 관련 기록물을 보관하는 개별 대통령기록관 설립 계획을 발표했다. 세종시 통합대통령기록관의 사용률이 83.7%로, 시설 확충이 필요하다는 이유에서였다. 신축 비용이 기존의 통합기록관 확장 비용보다 덜 든다는 얘기도 덧붙였다. 문 대통령이 개별 기록관의 첫 사례가 ...
  • [다자녀혜택]셋째 대학가면…제천 800만원, 청송 500만원 준다

    [다자녀혜택]셋째 대학가면…제천 800만원, 청송 500만원 준다 유료

    ...al/331)을 선보였다. 17개 시·도별 다자녀 가정 카드 혜택, 난방비 등의 생활 지원 등을 자세히 담았다. 이번에는 전국 229개 시·군·구(226개 기초지자체, 특별광역지자체인 세종시 및 제주도 산하 제주시·서귀포시 포함)의 다자녀 혜택을 조사해 종합 버전을 내놨다. 교육비뿐만 아니라 상수도·하수도 비용 감면 등 여러 가지 혜택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출산율이 급격히 ...
  • 172억 들여 문 대통령 단독 기록관 추진…한국당 “1원도 용납 못해”

    172억 들여 문 대통령 단독 기록관 추진…한국당 “1원도 용납 못해” 유료

    세종시 어진동 대통령 기록관 전경. [뉴시스] 문재인 정부가 세종시에 있는 '통합 대통령기록관' 외에 별도로 '개별 대통령기록관'을 설립해 대통령 기록물을 관리하기로 했다. 문 대통령 퇴임에 맞춘 2022년 5월이 개관 목표다. 하지만 대통령 1인을 위한 기록관인 데다 기존 세종시 기록관이 준공(2015년) 4년밖에 안 된 터라 저장 여유가 있다는 점에서 ...
  • [시론] '고도비만 수도권' 인구 50% 돌파, 지방 소멸 방치말라

    [시론] '고도비만 수도권' 인구 50% 돌파, 지방 소멸 방치말라 유료

    ... 것을 빨아들이는 '블랙홀'이 된 지 오래다. 1995년 지방자치제 부활 이후 역대 정부는 “지방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며 수도권 인구 억제와 지방 살리기 정책을 추진했다. 행정수도(세종시) 건설, 공공기관 지방 이전, 지방분권과 지방 행정체제 개편 등 핵심과제를 중점적으로 추진해 왔다. 그러나 수도권 인구는 계속 늘어 급기야 50%를 돌파했다. 결과적으로 역대 정부의 지방 ...
  • [단독] 보 철거하면 97억 들여 지하수 취수시설 또 만든다는 세종시

    [단독] 보 철거하면 97억 들여 지하수 취수시설 또 만든다는 세종시 유료

    세종시가 세종보(洑)가 철거될 경우 금강 밑을 흐르는 지하수(복류수)까지 채취해 쓰는 방안을 추진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전국 최대 규모의 인공 호수인 세종호수공원(담수 면적 32만㎡)과 국립세종수목원, 세종시 시내를 흐르는 하천인 방축·제천(금강 지류) 등에 공급할 용수를 확보하기 위해서다. 지난해 집중호우때 유실된 세종시 금강에 설치된 자갈보. 지난해에 이어 ...
  • 가라앉는 자카르타…조코위의 40조원 수도 이전 승부수

    가라앉는 자카르타…조코위의 40조원 수도 이전 승부수 유료

    ... ━ 10년 이상 공사에 40조 투입…진통 예상 조코위 대통령은 수도 이전의 성공사례로 브라질(1960년) 카자흐스탄(1997년) 말레이시아(1999년)와 함께 한국(2012년)의 세종시를 꼽았다. 그러나 한국도 세종시 이전에 많은 진통을 겪었던 만큼, 인도네시아의 수도 이전에도 큰 어려움이 예상된다. 수도 이전의 가장 큰 문제는 비용이다. 조코위 대통령은 수도 이전 비용으로 ...
  • [세계로 뻗는 대학 - 충청권 수시특집] 글로벌 교육, 혁신 캠퍼스 … '미래형 인재' 키우는 충청권 대학들

    [세계로 뻗는 대학 - 충청권 수시특집] 글로벌 교육, 혁신 캠퍼스 … '미래형 인재' 키우는 충청권 대학들 유료

    ... 면제해주기로 했다. 양 지사는 “2018년 한국 합계출산율이 사상 최저인 0.98명까지 떨어져 상황이 심각하다”며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건설을 통해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시는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대통령 집무실·세종지방법원·행정법원 설치 등의 프로젝트를 강력히 추진하고 있다. 국회 세종의사당은 국회사무처가 국토연구원에 의뢰한 관련 연구용역 결과를 최근 발표했다.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