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손편지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5 / 41건

  • [문영호의 법의 길 사람의 길] 손편지의 추억

    [문영호의 법의 길 사람의 길] 손편지의 추억 유료

    문영호 변호사 쓰걱쓰걱 소리가 날 때도 있다. 펜 끝이 종이를 긁고 지나간 자국 따라 글이 새겨진다. 또박또박 쓰며 간절함을 실으면 마음의 깊이가 받는 쪽에 전해진다. 써 본 사람만이 손편지의 맛을 안다. 엄지로 찍는 단톡방 글에 익숙해진 세상이라 이제 손편지는 추억이 됐다. 그 추억 속의 손편지에 매달린 적이 있다. 간절한 마음으로 마법을 일으키려 했...
  • 임일순 홈플러스 사장, 임직원들에게 손 편지 쓴 이유는

    임일순 홈플러스 사장, 임직원들에게 편지 쓴 이유는 유료

    임일순 홈플러스 사장이 자필 편지로 임직원 사기 진작에 나섰다. 거듭되는 유통 업계의 불황에 부정적 시선을 반전시키고, 소통의 리더십을 보여 주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17일 홈플러스에 따르면, 임 사장은 최근 사내 게시판을 통해 직접 자필로 작성한 A4 용지 4매 분량의 손 편지를 임직원들에게 전달했다. 임 사장은 편지에서 현재 유통 업계 불황에 대...
  • 떠나는 르노삼성 부사장 “노사갈등 땐 회사 치명타” 손편지

    떠나는 르노삼성 부사장 “노사갈등 땐 회사 치명타” 손편지 유료

    르노삼성차 노사분규 장기화에 책임을 지고 최근 회사를 떠난 이기인 전 부사장(제조본부장)이 손편지로 심경을 전했다. 이 전 부사장은 지난 12일 '부산공장을 떠나며…'라는 제목의 편지를 직원들에게 보냈다. 그는 “르노삼성차가 작지만 강한 회사가 되기를 간절히 소망한다”며 “르노삼성차는 국내 본사에 소속된 공장이 아니라 외국계 기업에 소속된 하나의 자회사에 ...
  • 떠나는 르노삼성 부사장 “노사갈등 땐 회사 치명타” 손편지

    떠나는 르노삼성 부사장 “노사갈등 땐 회사 치명타” 손편지 유료

    르노삼성차 노사분규 장기화에 책임을 지고 최근 회사를 떠난 이기인 전 부사장(제조본부장)이 손편지로 심경을 전했다. 이 전 부사장은 지난 12일 '부산공장을 떠나며…'라는 제목의 편지를 직원들에게 보냈다. 그는 “르노삼성차가 작지만 강한 회사가 되기를 간절히 소망한다”며 “르노삼성차는 국내 본사에 소속된 공장이 아니라 외국계 기업에 소속된 하나의 자회사에 ...
  • [평화, 그 변화의 시작 HWPL 특집] “아이들에게 평화로운 세상을 물려줘야”…'전쟁종식 촉구' 손편지 수십만 통 작성

    [평화, 그 변화의 시작 HWPL 특집] “아이들에게 평화로운 세상을 물려줘야”…'전쟁종식 촉구' 손편지 수십만 통 작성 유료

    ━ DPCW 3주년 기념식 지난 14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지구촌 전쟁종식 평화 선언문(DPCW) 3주년 기념식. 이전 행사에선 볼 수 없던 진풍경이 펼쳐졌다. 모든 참가자가 펜을 꺼내 들고 DPCW 지지를 촉구하는 손편지를 쓴 것. 영국 여성이 자국의 메이 총리에게 DPCW 지지를 호소하는 편지를 쓰고 있다. [사진 HWPL] 이날 행사...
  • 스승의 날 제자들 손편지, 느릴수록 더 좋은 것들

    스승의 날 제자들 손편지, 느릴수록 더 좋은 것들 유료

    ━ 김정기의 소통 카페 손으로 쓴 글을 읽으며 따뜻한 감동이 일었다. 스승의 날에 제자들이 직접 적어 건네준 글은 인상적이었다. 금전으로 속물근성을 채우려는 일부 학부모와 자존감이 결여된 일부 선생의 결탁이 만들어낸 부정과 부패로 스승의 날에 학교 문을 걸어 잠그기도 하는 희한한 한국 사회라 그 자체가 소중했다. 꾹꾹 눌러쓴, 몇 군데 지우기도 한, ...
  • 스승의 날 제자들 손편지, 느릴수록 더 좋은 것들

    스승의 날 제자들 손편지, 느릴수록 더 좋은 것들 유료

    ━ 김정기의 소통 카페 손으로 쓴 글을 읽으며 따뜻한 감동이 일었다. 스승의 날에 제자들이 직접 적어 건네준 글은 인상적이었다. 금전으로 속물근성을 채우려는 일부 학부모와 자존감이 결여된 일부 선생의 결탁이 만들어낸 부정과 부패로 스승의 날에 학교 문을 걸어 잠그기도 하는 희한한 한국 사회라 그 자체가 소중했다. 꾹꾹 눌러쓴, 몇 군데 지우기도 한, ...
  • “호텔 손님에게 꼭 손편지 쓰라” 직원 독려

    “호텔 님에게 꼭 손편지 쓰라” 직원 독려 유료

    '서울은 르 메르디앙이 지향하는 콘셉트와 잘 어울린다“고 한 조지 플렉 부사장. [최정동 기자] 독일에서 태어난 한인 2세는 어릴 적 여름이면 어머니의 고향 '코리아'를 찾았다. 이른 새벽 어머니 손을 잡고 간 서울 종로 광장시장에서 김이 모락모락 나는 찐만두를 먹은 기억이 여전히 생생하다. 낯선 제주 여행 기념품인 돌하루방 조각은 아직 간직하고 있다. ...
  • 갤노트8 진화한 S펜 … 손글씨 편지가 15초 '움짤' 메시지로

    갤노트8 진화한 S펜 … 글씨 편지가 15초 '움짤' 메시지로 유료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사장이 23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갤럭시 언팩 2017'에서 '갤럭시노트8'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 삼성전자] “한층 진화한 'S펜'과 사상 처음 듀얼 카메라를 탑재한 갤럭시노트8은 스마트폰으론 불가능한 일을 이룰 겁니다.” 23일(현지시간) 오전 미국 뉴욕 파크 애비뉴 아모리. 경쾌한 음악과 함께 삼성전자 대화...
  • [열공상담소] 학생 대표 아니면 카네이션도 안 돼요 … 선물 대신 직접 쓴 손편지는 얼마든 OK

    [열공상담소] 학생 대표 아니면 카네이션도 안 돼요 … 선물 대신 직접 쓴 손편지는 얼마든 OK 유료

    Q. 중학생 1학년 딸을 둔 주부입니다. 요즘 스승의날을 앞두고 학부모 단체 채팅방에 들어가 보니 논쟁이 뜨겁던데요. '작게나마 교사에게 선물을 해야 한다' '부정청탁 및 금품 수수 금지법(청탁금지법) 때문에 꽃 한 송이도 안 된다' 등 의견이 분분합니다. 청탁금지법도 지키면서 선생님께 고마운 마음을 전할 방법이 없을까요. (전모씨·37·서울 양천구)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