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수위조절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11 / 1,110건

  • 홍남기 “한·일 갈등 연내 끝내야…물밑 접촉 중”

    홍남기 “한·일 갈등 연내 끝내야…물밑 접촉 중” 유료

    ... 것만으로도 진전이라고 할 수 있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WB) 연차총회에서도 일본을 콕 집어 날을 세우진 않겠다고 했다. 양국의 관계 개선을 기대한 '수위조절'로 해석된다. 그는 “일본을 정식으로 거명하진 않고, 수출 규제로 치고받고 하지는 않을 것”이라며 “이번 회의 주제의 하나인 글로벌 밸류체인(공급망)이 손상돼서는 안 된다는 점을 거론한다”고 ...
  • 홍남기 “한·일 갈등 연내 끝내야…물밑 접촉 중”

    홍남기 “한·일 갈등 연내 끝내야…물밑 접촉 중” 유료

    ... 것만으로도 진전이라고 할 수 있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WB) 연차총회에서도 일본을 콕 집어 날을 세우진 않겠다고 했다. 양국의 관계 개선을 기대한 '수위조절'로 해석된다. 그는 “일본을 정식으로 거명하진 않고, 수출 규제로 치고받고 하지는 않을 것”이라며 “이번 회의 주제의 하나인 글로벌 밸류체인(공급망)이 손상돼서는 안 된다는 점을 거론한다”고 ...
  • 북한 “신형 북극성 3형 시험 성공”…1형보다 3m 커진 10m

    북한 “신형 북극성 3형 시험 성공”…1형보다 3m 커진 10m 유료

    ... 직접 참관하지 않은 건 이례적이다. 지난 1일 비핵화 실무협상 재개를 알리고 13시간 만에 미국에 위협적인 SLBM을 쐈지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자극하지 않기 위해 치밀하게 수위조절을 한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김 위원장이 빠진 현장에는 북한의 '미사일 4인방'이 자리했다. 신문에 실린 사진엔 이병철 당 군수공업부 제1부부장, 김정식 부부장, 전일호, 장창하 등 국방과학원 ...
  • [피플IS] 장성규, '굿모닝FM'도 접수…프리선언 5개월만 쏘아올린 잭팟

    [피플IS] 장성규, '굿모닝FM'도 접수…프리선언 5개월만 쏘아올린 잭팟 유료

    ... 활발한 행보를 보였다. 지난 4월 프리 선언을 한 후 유튜브 '워크맨'을 통해 '선넘규' 캐릭터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선을 넘을 듯 말듯한 수위 조절로 젊은 시청층 사이에서 뜨거운 지지를 받고 있다. 이 캐릭터는 방송가에서도 통했다. 출연했다 하면 제 몫을 톡톡히 해낸다.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선 정형돈과 ...
  • “아무도 흔들 수 없는 나라 만들자”

    “아무도 흔들 수 없는 나라 만들자” 유료

    ... 아직 이루지 못했다”고 말했다. “우리가 충분히 강하지 않기 때문이며, 아직도 우리가 분단돼 있기 때문”이라면서다. 관련기사 “이순신 12척”→“일본과 기꺼이 손 잡을 것” 대일 수위 조절 문 대통령 “일본과 안보협력 지속해왔다”…8일 남은 지소미아 운명은 재계 “경제 강조 반갑지만 획기적 정책 변화 없어 아쉽다” 곧이어 문 대통령이 언급한 게 동아시아, 그리고 일본이다. ...
  • 재계 “경제 강조 반갑지만 획기적 정책 변화 없어 아쉽다” 유료

    ... 전제되고 유엔 제재가 해제돼야 한다는 점에서 외교적 노력을 병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아무도 흔들 수 없는 나라 만들자” “이순신 12척”→“일본과 기꺼이 손 잡을 것” 대일 수위 조절 문 대통령 “일본과 안보협력 지속해왔다”…8일 남은 지소미아 운명은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의지가 충분치 않았다는 반응도 있었다. 류기정 한국경영자총협회 전무는 “반일 정서 등 감정적 ...
  • “아무도 흔들 수 없는 나라 만들자”

    “아무도 흔들 수 없는 나라 만들자” 유료

    ... 아직 이루지 못했다”고 말했다. “우리가 충분히 강하지 않기 때문이며, 아직도 우리가 분단돼 있기 때문”이라면서다. 관련기사 “이순신 12척”→“일본과 기꺼이 손 잡을 것” 대일 수위 조절 문 대통령 “일본과 안보협력 지속해왔다”…8일 남은 지소미아 운명은 재계 “경제 강조 반갑지만 획기적 정책 변화 없어 아쉽다” 곧이어 문 대통령이 언급한 게 동아시아, 그리고 일본이다. ...
  • 文 발언 속 '지소미아 의중'···한국, 일본에 9일의 시간 줬다 유료

    ... 외교 카드가 현실적으로 많지 않은 점도 지소미아가 맞대응 카드로 등장하는 이유다. 관련기사 “아무도 흔들 수 없는 나라 만들자” “이순신 12척”→“일본과 기꺼이 손 잡을 것” 대일 수위 조절 재계 “경제 강조 반갑지만 획기적 정책 변화 없어 아쉽다” 지소미아는 양국이 매년 기한 90일 전에 폐기 의사를 밝히지 않으면 1년씩 자동 연장되는데 오는 24일이 시한이다. ...
  • “이순신 12척”→“일본과 기꺼이 손 잡을 것” 대일 수위 조절

    “이순신 12척”→“일본과 기꺼이 손 잡을 것” 대일 수위 조절 유료

    ... 수석·보좌관 회의)→“다시는 일본에 지지 않겠다”(8·2, 국무회의)로 강한 메시지의 연속이었다. 그러다 12일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경제 보복에 대한 우리의 대응은 감정적이어선 안 된다”로 수위를 낮췄고, 14일 위안부 기림의 날에도 페이스북을 통해 할머니들을 위로하는 메시지만 냈다. 이를 두고 이원덕 국민대 국제학부 교수는 “경축사를 통해 대일 정책 기조를 기존의 강 대 강 ...
  • 문 대통령 “위안부 문제 국제 공유” 일본은 거론 안했다 유료

    ... 원칙을 확인하고, 일본을 정면으로 비판했다. 이에 비하면 이날 두 번째 기림의 날을 맞아 문 대통령이 낸 메시지는 확연하게 강도를 낮춘 것으로, 한·일 갈등이 격화된 상황에서 메시지 수위조절하고 있다는 점이 분명해졌다. 페이스북 글에선 위안부를 수식하는 말로 '일본군'을 거론한 것 외에 '일본'이란 단어 자체를 쓰지 않았다. 2일 일본의 화이트국가(안보우호국) 배제 때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