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검색 옵션

시리아 정부근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 / 14건

  • [김영희 대기자의 퍼스펙티브] 북한 사이버 능력 갖고 결정적 순간 기다려

    [김영희 대기자의 퍼스펙티브] 북한 사이버 능력 갖고 결정적 순간 기다려 유료

    ... 이야기는 냉전의 절정기로 돌아간다. 1981년 7월 캐나다 오타와에서 열린 선진 7개국(G7) 상회의에서 미국 대통령 로널드 레이건은 프랑스 대통령 프랑수아 미테랑으로부터 놀라운 보를 얻는다. ... 만들고 10만 대 이상의 컴퓨터를 감염시켰다. 이란도 사이버 보복을 했다. 아프가니스탄 국경 부근에서 찰비행 중인 미군 무인기 RQ-170 센티널에 가짜 신호를 발신해 이란 국내에 착륙시켰다. ...
  • [해외 대학 리포트] UC버클리, 사회공헌 고민하는 미국 최우수 연구대학

    [해외 대학 리포트] UC버클리, 사회공헌 고민하는 미국 최우수 연구대학 유료

    ... 높은 시계 종탑이다. 캘리포니아서 가장 먼저 생긴 주립대 다양한 학과 자유 수강하며 전공 해 어떤 강의 들어도 세계적인 석학이 교육 학교 철학 자체가 차별 없는 인간 존중 건물마다 ... 버클리의 수업을 따라갈 수가 없다”고 말했다. 지난주 경제학 수업에 들어간 그에게 교수는 “시리아 난민을 독일이 수용하기로 했는데 이는 독일에 어떤 경제적 파급 효과로 이어질지 설명해보라”고 ...
  • [해외 대학 리포트] UC버클리, 사회공헌 고민하는 미국 최우수 연구대학

    [해외 대학 리포트] UC버클리, 사회공헌 고민하는 미국 최우수 연구대학 유료

    ... 높은 시계 종탑이다. 캘리포니아서 가장 먼저 생긴 주립대 다양한 학과 자유 수강하며 전공 해 어떤 강의 들어도 세계적인 석학이 교육 학교 철학 자체가 차별 없는 인간 존중 건물마다 ... 버클리의 수업을 따라갈 수가 없다”고 말했다. 지난주 경제학 수업에 들어간 그에게 교수는 “시리아 난민을 독일이 수용하기로 했는데 이는 독일에 어떤 경제적 파급 효과로 이어질지 설명해보라”고 ...
  • [해외 대학 리포트] UC버클리, 사회공헌 고민하는 미국 최우수 연구대학

    [해외 대학 리포트] UC버클리, 사회공헌 고민하는 미국 최우수 연구대학 유료

    ... 높은 시계 종탑이다. 캘리포니아서 가장 먼저 생긴 주립대 다양한 학과 자유 수강하며 전공 해 어떤 강의 들어도 세계적인 석학이 교육 학교 철학 자체가 차별 없는 인간 존중 건물마다 ... 버클리의 수업을 따라갈 수가 없다”고 말했다. 지난주 경제학 수업에 들어간 그에게 교수는 “시리아 난민을 독일이 수용하기로 했는데 이는 독일에 어떤 경제적 파급 효과로 이어질지 설명해보라”고 ...
  • [해외 대학 리포트] UC버클리, 사회공헌 고민하는 미국 최우수 연구대학

    [해외 대학 리포트] UC버클리, 사회공헌 고민하는 미국 최우수 연구대학 유료

    ... 높은 시계 종탑이다. 캘리포니아서 가장 먼저 생긴 주립대 다양한 학과 자유 수강하며 전공 해 어떤 강의 들어도 세계적인 석학이 교육 학교 철학 자체가 차별 없는 인간 존중 건물마다 ... 버클리의 수업을 따라갈 수가 없다”고 말했다. 지난주 경제학 수업에 들어간 그에게 교수는 “시리아 난민을 독일이 수용하기로 했는데 이는 독일에 어떤 경제적 파급 효과로 이어질지 설명해보라”고 ...
  • [Saturday] '수퍼 엘니뇨' 탓 가뭄 극심 … 지구촌 물 전쟁

    [Saturday] '수퍼 엘니뇨' 탓 가뭄 극심 … 지구촌 물 전쟁 유료

    ... 가뭄은 사회 불안을 야기한다. 가뭄이 지속된 나라 중에는 사회 불안이 심화돼 전쟁까지 겪은 사례도 있다. 시리아 내전이나 수단 내전, 나이지리아 불안의 배경에 가뭄이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가뭄이 발생하는 주요 원인은 엘니뇨 현상이다. 엘니뇨는 적도 부근 바닷물 온도가 비정상적으로 높아지는 현상을 말한다. 엘니뇨 감시 구역(북위 5~남위 5도, 서경 120~170도)의 ...
  • [Saturday] '수퍼 엘니뇨' 탓 가뭄 극심 … 지구촌 물 전쟁

    [Saturday] '수퍼 엘니뇨' 탓 가뭄 극심 … 지구촌 물 전쟁 유료

    ... 가뭄은 사회 불안을 야기한다. 가뭄이 지속된 나라 중에는 사회 불안이 심화돼 전쟁까지 겪은 사례도 있다. 시리아 내전이나 수단 내전, 나이지리아 불안의 배경에 가뭄이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가뭄이 발생하는 주요 원인은 엘니뇨 현상이다. 엘니뇨는 적도 부근 바닷물 온도가 비정상적으로 높아지는 현상을 말한다. 엘니뇨 감시 구역(북위 5~남위 5도, 서경 120~170도)의 ...
  • 가스공사, 이라크 아카스 가스전 낙찰 유료

    한국가스공사는 20일 이라크 유·가스전 3차 입찰에 참여, 이라크와 시리아 국경 부근의 아카스(Akkas) 가스전을 낙찰받았다고 밝혔다. 아카스 가스전의 원유환산 매장량은 5억9000만 배럴로, 우리나라가 3년 도 사용하는 분량에 해당한다. 가스공사는 카자흐스탄의 에너지 업체인 KMG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프랑스의 토탈을 중심으로 한 컨소시엄과 경쟁해 낙찰을 ...
  • 상 아래 개들도 부스러기를 먹나이다

    상 아래 개들도 부스러기를 먹나이다 유료

    두로는 원래 섬이었는데 난공불락의 요새였다. 그리고 페니키아 함대가 박해 있었다. 알렉산더 대왕의 원정에 강력하게 반발하여 7개월을 저항한다. 그러나 알렉산더 대왕은 육지에서 두로섬까지 ... 있다. 우리나라 지형으로 말하자면 서울에서 출발하여 해주항으로 갔다가, 다시 해변 따라 평양 부근의 남포항까지 북상하였다가, 다시 내륙지방으로 태백산맥을 건너 금강산으로 가서 속초·강릉·삼척까지 ...
  • [사진] 이라크 덮친 모래 폭풍

    [사진] 이라크 덮친 모래 폭풍 유료

    26일 이라크 서부 알아사드 부근의 사막에서 영화의 특수효과를 연상시키는 모래 폭풍이 불고 있다. 시리아와 요르단 국경 근처에서 발생한 폭풍은 사막을 휩쓸면서 거대한 소용돌이 벽을 형성했다. 폭풍은 45분 도 계속되면서 높이가 1200~1500m까지 올라갔다. [알아사드(이라크) AP=연합]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다음페이지 없음